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국제사회
  • 작게
  • 원본
  • 크게

눈사태 이딸리아 호텔서 5일만에 강아지 3마리 구조

[연변일보] | 발행시간: 2017.01.25일 09:45

지난 18일(현지시간) 이딸리아 중부 파린돌라 리고피아노 호텔에 발생한 눈사태로 6명이 죽고 23명이 실종된 가운데 재난 발생 닷새만에 강아지 3마리가 극적으로 구조됐다.

23일 이딸리아 소방청에 따르면 해당 사고의 실종자 구조작업이 진행되던 중 호텔 잔해속에서 강아지 3마리를 구조했다.

이들은 닷새간 차가운 눈속에 갇혀있었음에도 불구하고 건강상태는 비교적 량호한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파비오 저먼 소방청 대변인은 강아지들이 사고 발생 5일이 지난 후에도 무사히 구조된만큼 호텔안에 생존자가 있을 가능성이 있다고 강조했다.

앞서 리고피아노 호텔은 지난 18일 발생한 눈사태로 60톤 이상의 눈더미에 묻힌바 있다. 이번 사고로 투숙객 6명이 숨진채 발견됐으나, 20일 에어 포켓(공기가 남아있는 공간)에서 이틀간 버틴 생존자 10명이 발견된만큼 남은 구조작업에 더욱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그러나 추운 날씨탓에 호텔을 뒤덮은 눈이 얼어붙어 구조활동이 점점 어려워지고 있는 상황이다.

외신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22일, 연길조양천국제공항에서 알아본 데 따르면 이달 31일부터 시작되는 ‘2019년 여름 항공 시즌’을 맞아 연길공항은 연길로부터 국내 중점 관광도시인 강소성 염성과 무석, 하북성 진황도 등에 이르는 새로운 항로를 잠정 개통했다. 구체적인 항공편 및 운행시간은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한국 축구의 저승사자' 케이로스가 다시 왔다

'한국 축구의 저승사자' 케이로스가 다시 왔다

콜롬비아 축구대표팀의 카를로스 케이로스 감독이 이란을 지휘하던 지난해 6월 15일 로씨야의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열린 월드컵 이란-모로코전을 지켜보고 있다. 한국과 콜롬비아가 오는 26일 7시(북경시간)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1년 4개월만에 재대결을 펼친다. 남미

습근평 주석, 앨버트2세 모나꼬 친왕과 회담

습근평 주석, 앨버트2세 모나꼬 친왕과 회담

습근평주석이 24일 앨버트2세 모나꼬 친왕과 회담했다. 습근평주석은 친왕의 초청으로 모나꼬를 국빈방문하게 된것을 아주 기쁘게 생각한다고 표했다. 이번 방문은 중국 국가 주석의 첫 모나꼬 방문이다. 두나라는 비슷한 민족 성격과 공통의 정신적 추구가 있어 서로

태국 2014년 쿠데타 후 첫 총선 시작

태국 2014년 쿠데타 후 첫 총선 시작

(흑룡강신문=하얼빈)3월24일, 쁘라윳 짠오차 태국 총리가 방콕의 한 투표소에서 투표를 하고 있다. 태국에서 2014년 군사 쿠데타 후 첫 총선이 24일 시작됐다. 선거관리위원회는 전국 유권자들의 총선 투표율은 80%에 달할 것으로 예상했다. 결과는 5월9일 전에 공포될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