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연예 > 스타
  • 작게
  • 원본
  • 크게

유승준 두번째 입국시도 실패…항소심도 패소

[기타] | 발행시간: 2017.02.23일 11:17

©유승준 News1star / 유승준 실시간 인터뷰 캡처

사증발급 거부처분 취소소송 선고

(서울=뉴스1) 윤수희 기자 = 병역기피 논란으로 국내 입국이 금지된 가수 유승준씨(미국명 스티브 유·41)의 두번째 입국 시도 역시 받아들여지지 않았다.

서울고법 행정9부(부장판사 김주현)는 23일 오전 10시 유씨가 주로스앤젤레스(LA) 총영사관 총영사를 상대로 낸 사증발급 거부처분 취소소송 항소심에서 "원고의 항소를 기각한다"고 판결했다.

앞선 변론기일에서 유씨 측은 14년 넘게 사증 발급이 거부되고 있는 유씨의 입국금지로 인해 유지될 공익과 유씨의 이익을 비교해 필요성을 따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 1심과 마찬가지로 사증발급 거부와 입국금지는 다르며 입국금지를 규정한 출입국관리법과 체류자격을 규정하는 재외동포법이 실질적으로 충돌한다는 입장을 냈다.

유씨는 2015년 9월 LA 총영사관에 재외동포들에게만 발급되는 F-4 비자를 신청했지만 받아들여지지 않자 그해 10월 거부처분을 취소해달라며 소송을 냈다.

1심은 법무부장관이 2002년 2월 내린 입국금지에 따라 유씨의 사증발급이 불허됐기 때문에 비자신청 거부는 출입국관리법 시행규칙 규정에 따른 적법한 조치로 판단해 원고 패소 판결했다.

유씨는 소송을 내기 전인 그해 5월 인터넷 생중계로 진행된 방송에서 무릎을 꿇고 눈물을 쏟으며 입국에 대한 간절함을 밝힌 바 있다.

ysh@

출처: 뉴스1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63%
10대 0%
20대 4%
30대 46%
40대 13%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38%
10대 0%
20대 8%
30대 17%
40대 13%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22일, 연길조양천국제공항에서 알아본 데 따르면 이달 31일부터 시작되는 ‘2019년 여름 항공 시즌’을 맞아 연길공항은 연길로부터 국내 중점 관광도시인 강소성 염성과 무석, 하북성 진황도 등에 이르는 새로운 항로를 잠정 개통했다. 구체적인 항공편 및 운행시간은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한국 축구의 저승사자' 케이로스가 다시 왔다

'한국 축구의 저승사자' 케이로스가 다시 왔다

콜롬비아 축구대표팀의 카를로스 케이로스 감독이 이란을 지휘하던 지난해 6월 15일 로씨야의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열린 월드컵 이란-모로코전을 지켜보고 있다. 한국과 콜롬비아가 오는 26일 7시(북경시간)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1년 4개월만에 재대결을 펼친다. 남미

습근평 주석, 앨버트2세 모나꼬 친왕과 회담

습근평 주석, 앨버트2세 모나꼬 친왕과 회담

습근평주석이 24일 앨버트2세 모나꼬 친왕과 회담했다. 습근평주석은 친왕의 초청으로 모나꼬를 국빈방문하게 된것을 아주 기쁘게 생각한다고 표했다. 이번 방문은 중국 국가 주석의 첫 모나꼬 방문이다. 두나라는 비슷한 민족 성격과 공통의 정신적 추구가 있어 서로

태국 2014년 쿠데타 후 첫 총선 시작

태국 2014년 쿠데타 후 첫 총선 시작

(흑룡강신문=하얼빈)3월24일, 쁘라윳 짠오차 태국 총리가 방콕의 한 투표소에서 투표를 하고 있다. 태국에서 2014년 군사 쿠데타 후 첫 총선이 24일 시작됐다. 선거관리위원회는 전국 유권자들의 총선 투표율은 80%에 달할 것으로 예상했다. 결과는 5월9일 전에 공포될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