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문화/생활 > 건강/의료
  • 작게
  • 원본
  • 크게

행복한 여성으로 사는 비결 6가지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17.05.02일 10:40

(흑룡강신문=하얼빈)전문가들은 '언제나 행복하기만 한 사람은 없다'며 '하지만 한순간이라도 기쁨을 찾는 노력 그 자체가 행복을 주는 실제 비결'이라고 말한다.

  이들은 '우리는 바쁘기 때문에 사소한 것에서 행복을 찾는 게 중요하다'고 한다. 미국 건강, 의료 매체 프리벤션닷컴이 특히 여성들이 일상에서 행복을 찾는 비결을 소개했다.

  ◆부정적인 생각은 버려라=세상에는 이미 비관주의자가 많다. 부정적인 생각은 자기 질책이나 다른 사람의 평가에 신경 쓰는 것같이 기쁨을 꺾을 뿐이다.

  행복에 젖어있을 때 스스로 이 좋은 일을 누릴 자격이 있는지 나빠질 일은 없는지 생각하지 말라. 의식적으로 기쁨을 받아들여라.

  ◆행복한 생각을 퍼뜨려라=딸에게 당신이 그녀와 함께 쇼핑하는 게 얼마나 좋은지 알려라. 남편에게는 상사가 뜻밖의 칭찬을 했다고 너스레를 떨어라.

  행복한 순간과 기억을 함께하는 것은 그렇게 기대하는 것만으로도 즐거움을 연장하는 강력하고 효율적인 방법이다. 전문가들은 '이럴 경우 쉽게 사라질 감정을 유지하는 데 도움이 된다'고 말한다.

  ◆스스로를 칭찬하라=어렵게 성과를 얻으면 자랑하라. 만약 당신이 체중을 줄이느라 1년간 땀을 흘렸다면 줄어든 청바지를 입고 그 성취를 다른 사람에게 보여라.

  전문가들은 '사람들은 대부분 자기가 이룬 일에 대해 자기자랑을 하거나 만족하지 못 한다'고 말한다. 또한 자기 격려는 직장에서 사기를 높이는 방법이기도 하다.

  ◆현재를 즐겨라=위쪽과 비교하면 박탈감을 갖지만 아래쪽과 비교하면 기쁨이 커질 수 있다. 사태가 더 나빠지거나 나빠졌던 경우를 생각하라.

  오늘은 일기예보보다 날씨가 더 좋네... 업무 계획을 생각한 것보다 더 빨리 마쳤네... 이처럼 더 나빠지지 않아서 다행이라며 현재를 즐겨라.

  ◆좋아하는 일에 빠져라=즐거운 순간들은 의식적으로 자세히 회상한다. 때로는 일부러 분석하거나 평가하지 말고 그 순간에 스스로 빠지기만 해도 음미할 수 있다.

  어두운 방에서 헤드폰으로 좋아하는 음악을 들어보라. 자신은 쓸 수 없는 소설에 푹 빠져보라. 주말에는 좋아하는 취미에 시간을 따로 할애해 몰입의 상태에 젖어보라.

  ◆고맙다는 말을 더 자주 하라=전문가들은 감사하는 태도를 기르라고 한다. 새로 사귄 친구에게 파티 초대를 받았든지 복잡한 지하철에서 자리가 났다든지 행복의 원천이 무엇인지 정확히 알아야 한다.

  항상 겉으로 감사를 표시할 필요는 없겠지만 친구나 낯선 이, 사람들에게 고맙다고 말하면 더욱 분명히 행복을 깨닫게 한다.

/코메디닷컴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23%
10대 0%
20대 0%
30대 15%
40대 8%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77%
10대 0%
20대 0%
30대 62%
40대 15%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새로 개통하는 렬차, 환인현서 통화까지 50분 걸린다

새로 개통하는 렬차, 환인현서 통화까지 50분 걸린다

 4월 9월 료녕성과 길림성 잇는 또 한갈래 철도 개통 료녕성 환인만족자치현 경내 전(본계현 전사부)- 환 (환인현) 철도 건설이 6년간의 건설을 거쳐 4월 9월 정식 통차운행에 들어간다. 이 철도는 료녕성과 길림성을 련계하는 또 한갈래 철도로서 환인현에서 심양까지

‘3.18’ 로씨야산불 길림성 부상자 한명 없이 박멸

‘3.18’ 로씨야산불 길림성 부상자 한명 없이 박멸

3월 22일, 길림성응급관리청에 따르면 길림성에서는 ‘3.18’로씨야산불의 국경선 진입을성공적으로 차단하였으며 우리 성에서는 부상자가 한명도 나오지 않았다. 3월 18일 14시 5분경, 훈춘시 경신진과 접경한 로씨야측에서 삼림화재가 발생하여 변경선을 위협했다. 화

길림성 인구당 가처분소득 2만 2798원, 전국 18위

길림성 인구당 가처분소득 2만 2798원, 전국 18위

“국가통계국에서 일전에 공포한 2018년 전국 인구당 가처분소득 순위에서 길림성은 2만 2798원으로 전국 18위를 달렸다”고 길림성인민정부 뉴스판공실에 22일에 전했다. 기자가 료해한데 의하면 길림성은 전국 표준(2만 8228원)보다 5430원이 낮았고 전국 최고수준인 상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