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농업축산
  • 작게
  • 원본
  • 크게

농업부, 동북 새 옥수수 시장 가격 동기 대비 하락폭 20% 이상

[연변일보] | 발행시간: 2017.05.04일 08:49
우리 나라는 지난해부터 옥수수 수매제도개혁을 실시하고 “시장화수매”에 “보조”를 더하는 새 기제를 도입했다.

농업부는 새 알곡들이 시장에 투입되면서 동북의 옥수수시장가격은 동기 대비 20%이상 하락했고 구매와 판매는 비교적 질서있게 진행되고있다고 표했다.

농업부는 또 이밖에 올해부터 곡물수입이 40%의 대폭적인 상승세를 보인 것은 단기현상이라고 지적했다.

농업부 시장사 당가 사장은 옥수수 수매제도 개혁 실시이래 시장에 따른 가격 형성, 가격과 보조 분리 기제는 추형을 갖추고 가공, 류통, 무역 등 산업사슬의 여러 고리들이 활성화되였으며 개혁은 뚜렷한 효과를 보고 있다고 표했다.

4월 23일까지 동북지역은 루계로 옥수수 9900여만톤을 수매하였다. 이는 동기 대비 4800여만톤 줄어든 셈이고 가격은 소폭 하락세를 보였다.

당가 사장은 가격면에서 농업부관측에 따르면 동북지역 농가구의 옥수수 직판 가격은 동기 대비 20%이상 내려갔다고 표했다.

당가 사장에 따르면 올 1월하순부터 2월하순까지 옥수수 최저가격은 근당 63전이였고 3월이래 가격이 다소 반등해 4월 21일까지 동북지역 농가구의 옥수수 판매가격은 근당 68전으로 3월초에 비해 5.7% 인상했다.

이밖에 세관수치에 따르면 올 1월과 2월 우리 나라는 400여만톤의 곡물을 수입했다. 이 수치는 동기 대비 36.7% 늘어난 수치이다.

당가 사장은, 수입이 대폭 성장한 곡물은 주요하게 밀과 옥수수이고 수입이 는 주요원인은 밀의 국내외 가격 격차가 확대되고 북방지역 옥수수 심층 가공기업의 해외 저가 옥수수에 대한 수요때문이라고 분석했다.

당가 사장은, 우리 나라 밀수입은 품종 조절을 주로 하고 년간수입량은 상대적으로 안정적이며 올해 우리 나라 량질 전문 밀생산량이 늘면서 수입도 상대적으로 합리한 수준을 유지하고 전년 수입량은 지난해보다는 많지 않을 것이라고 표했다.

그는, 옥수수가격은 국제 시장과 이미 높이를 같이 하고 있으며 수매기간이 끝난 뒤 나라에서 비축을 풀면 수입 옥수수의 가격우세가 사라지고 공급부족 요인도 없기 때문에 올 한해 수입량은 지난해보다 낮은 수준일 것이라고 내다봤다.

인민넷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동산촌 순두부 문화재로 신청

동산촌 순두부 문화재로 신청

왕청현 동광진 동산촌의 백년 동안 이어내려온 순두부제조공예가 현급 무형문화재로 신청돼 화제로 되고 있다. 료해에 따르면 동산촌은 왕청현 기타 지역에 비해 해발고가 100여메터 높고 평균 일조시간이 타 지역보다 2시간 정도 더 길다. 이러한 지리적 우세는 량질

전방위로 조사하고 견결히 정돈하며질을 보장해 처리정돈임무 완수해야강치영 ‘위법온실주택’문제 전문처리정돈사업 독찰 조사연구시 강조

전방위로 조사하고 견결히 정돈하며질을 보장해 처리정돈임무 완수해야강치영 ‘위법온실주택’문제 전문처리정돈사업 독찰 조사연구시 강조

일전, 성당위 상무위원이며 주당위 서기인 강치영은 돈화시에서 ‘위법온실주택’문제 전문처리정돈 사업에 대해 독찰, 조사연구를 진행했다. 그는 다음과 같이 강조했다. 습근평 총서기의 중요지시 정신을 참답게 학습, 관철하고 중앙과 성당위의 포치요구를 견결히 시

마음속에 일을 두고 손에 일거리가 있어야 하며 혁신적이고실무적으로 일하여 올해 각항 임무목표를 높은 품질로 완수해야

마음속에 일을 두고 손에 일거리가 있어야 하며 혁신적이고실무적으로 일하여 올해 각항 임무목표를 높은 품질로 완수해야

18일, 주장 김수호가 주정부 당조 2019년 제1차 확대회의를 소집, 사회했다. 회의는 각 현(시)정부와 주발전개혁위원회의 2019년 ‘세가지 틀어쥐기’시달 정황에 관한 회보 및 주자연자원국, 주생태환경국의 태도표명 발언을 청취하고 주정부 당조성원들의 분관 부문 20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