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문화/생활 > 건강/의료
  • 작게
  • 원본
  • 크게

책상에 엎드려 자면 목, 허리 망친다

[중국조선어방송넷] | 발행시간: 2017.05.29일 19:06

직장인이나 학생 중에는 책상 위에 엎드려 낮잠을 자게 되는 경우가 많다. 그러나 이러한 습관은 척추에 부정적 영향을 주고 목과 허리 건강을 망치는 요인이 될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엎드려 자는 습관은 다리 꼬는 자세와 함께 좋지 않은 자세로 꼽힌다. 엎드려 자게 되는 경우 목은 한쪽 방향으로 돌아가게 되는 경우가 많은데, 이 경우 척추의 전체 곡선이 틀어지면서 전신의 균형을 무너뜨리게 된다.

숙여진 고개로 인해 경추(목뼈)는 수배로 늘어난 머리의 하중을 지탱하면서 무리를 받게 되고, 구부정해진 흉추(등뼈)와 요추(허리뼈)에도 힘이 가해지면서 척추 전반의 통증을 유발하게 된다. 또한 목과 어깨의 근육이 경직됨에 따라 피로 증상은 더해지고 척추질환과 함께 소화불량 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

오랜 시간 책상에 앉아있는 사무직 직장인이나 학생들은 사실상 평상시에도 항시 척추건강에 위협을 받고 있다. 컴퓨터 및 교과서에 집중하기 위해 고개를 내밀거나 숙이는 습관은 7개 경추의 정상적인 배열을 상실시킨다.

이 때문에 일자목, 거북목과 같은 경추변형이 일어날 가능성을 높인다. 이에 더해 엎드려 자는 습관이 반복된다면 일자목과 같은 척추질환이 가속화될 수밖에 없고 디스크 질환으로까지 발전시킬 수 있음에 따라 이를 대비하기 위한 자세습관 교정이 필수적이다.

부천뽀빠이의원 권영욱 원장은 '엎드려 자는 자세습관은 무심코 행해지는 습관일지라도 척추의 균형을 무너뜨려 큰 무리를 주는 자세인 만큼 유의하실 필요가 있다'며 ' 턱과 고개를 한쪽으로 돌려 엎드린 자세는 척추뿐 아니라 턱관절에까지 장애를 유발할 수 있으며 구부정한 자세에 의해 흉곽이 좁아짐에 따라 심폐기능이 압박을 받아 소화불량 증상을 가져오기도 한다'고 말했다.

그는 '따라서 엎드려 자는 자세는 가급적 피하시되 불가피한 경우에는 등이 최소한으로 굽고 머리 하중을 줄일 수 있도록 목 베개를 대용할 수 있는 수건이나 책을 이용하는 것이 좋으며 낮잠을 잘 때에는 등을 뒤로 기대고 허리를 편 상태에서 척추에 오는 부담을 줄이는 자세를 취하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동산촌 순두부 문화재로 신청

동산촌 순두부 문화재로 신청

왕청현 동광진 동산촌의 백년 동안 이어내려온 순두부제조공예가 현급 무형문화재로 신청돼 화제로 되고 있다. 료해에 따르면 동산촌은 왕청현 기타 지역에 비해 해발고가 100여메터 높고 평균 일조시간이 타 지역보다 2시간 정도 더 길다. 이러한 지리적 우세는 량질

전방위로 조사하고 견결히 정돈하며질을 보장해 처리정돈임무 완수해야강치영 ‘위법온실주택’문제 전문처리정돈사업 독찰 조사연구시 강조

전방위로 조사하고 견결히 정돈하며질을 보장해 처리정돈임무 완수해야강치영 ‘위법온실주택’문제 전문처리정돈사업 독찰 조사연구시 강조

일전, 성당위 상무위원이며 주당위 서기인 강치영은 돈화시에서 ‘위법온실주택’문제 전문처리정돈 사업에 대해 독찰, 조사연구를 진행했다. 그는 다음과 같이 강조했다. 습근평 총서기의 중요지시 정신을 참답게 학습, 관철하고 중앙과 성당위의 포치요구를 견결히 시

마음속에 일을 두고 손에 일거리가 있어야 하며 혁신적이고실무적으로 일하여 올해 각항 임무목표를 높은 품질로 완수해야

마음속에 일을 두고 손에 일거리가 있어야 하며 혁신적이고실무적으로 일하여 올해 각항 임무목표를 높은 품질로 완수해야

18일, 주장 김수호가 주정부 당조 2019년 제1차 확대회의를 소집, 사회했다. 회의는 각 현(시)정부와 주발전개혁위원회의 2019년 ‘세가지 틀어쥐기’시달 정황에 관한 회보 및 주자연자원국, 주생태환경국의 태도표명 발언을 청취하고 주정부 당조성원들의 분관 부문 20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