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국제경제
  • 작게
  • 원본
  • 크게

일본 일자리 천국, 구직자 1명당 1.48개

[연변일보] | 발행시간: 2017.05.31일 10:37

일본은 43년만에 가장 심한 구인난(求人難)을 겪고 있다고 NHK방송이 30일 보도했다.

후생로동성은 지난달 일본의 유효 구인배률이 1.48배로서 지난달보다 0.03% 포인트 상승했다고 밝혔다. 구직자 1명당 1.48개의 일자리가 비여있다는 뜻이다. 이는 1974년 2월(1.53배) 이후 43년 2개월만에 가장 높은 수준이며 버블 경제기의 정점이던 90년 7월(1.46배) 수치도 웃돌았다. 정규직으로만 비교했을 때도 구직자 1명당 일자리는 0.97개였다.

지역별로는 도꾜가 2.07배, 후꾸이현이 2.00배, 이시가와현이 1.86배로 높게 나타났다. 후생로동성은 운수와 우편, 제조, 건설업종에서 일자리가 증가한 반면 구직자수가 감소했기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지난달 일본의 완전실업률은 2.8%를 기록해 3개월 련속 최저점을 유지했다. 94년 6월 이후 23년만에 가장 낮다. 완전실업률이 3.0% 아래로 떨어지는것은 일하려는 사람 누구라도 일할수 있는 ‘완전고용’ 상태를 의미한다.

전문가들은 고령화로 일손이 부족해진 상황에서 고용시장이 꾸준히 개선돼 경기회복이 가속화될것이라고 내다봤다.

연변일보넷/외신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63%
10대 0%
20대 0%
30대 38%
40대 25%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38%
10대 0%
20대 0%
30대 25%
40대 13%
50대 0%
60대 0%
70대 0%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새로 개통하는 렬차, 환인현서 통화까지 50분 걸린다

새로 개통하는 렬차, 환인현서 통화까지 50분 걸린다

 4월 9월 료녕성과 길림성 잇는 또 한갈래 철도 개통 료녕성 환인만족자치현 경내 전(본계현 전사부)- 환 (환인현) 철도 건설이 6년간의 건설을 거쳐 4월 9월 정식 통차운행에 들어간다. 이 철도는 료녕성과 길림성을 련계하는 또 한갈래 철도로서 환인현에서 심양까지

‘3.18’ 로씨야산불 길림성 부상자 한명 없이 박멸

‘3.18’ 로씨야산불 길림성 부상자 한명 없이 박멸

3월 22일, 길림성응급관리청에 따르면 길림성에서는 ‘3.18’로씨야산불의 국경선 진입을성공적으로 차단하였으며 우리 성에서는 부상자가 한명도 나오지 않았다. 3월 18일 14시 5분경, 훈춘시 경신진과 접경한 로씨야측에서 삼림화재가 발생하여 변경선을 위협했다. 화

길림성 인구당 가처분소득 2만 2798원, 전국 18위

길림성 인구당 가처분소득 2만 2798원, 전국 18위

“국가통계국에서 일전에 공포한 2018년 전국 인구당 가처분소득 순위에서 길림성은 2만 2798원으로 전국 18위를 달렸다”고 길림성인민정부 뉴스판공실에 22일에 전했다. 기자가 료해한데 의하면 길림성은 전국 표준(2만 8228원)보다 5430원이 낮았고 전국 최고수준인 상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