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문화/생활 > 기상천외
  • 작게
  • 원본
  • 크게

익사 직전 낚시꾼들에 의해 구조된 새끼 갈색곰들

[조글로미디어] | 발행시간: 2017.10.05일 08:01

Ruslan Lukanin - 최근 러시아 북부 카렐리아 비고제로 호수( Vygozero Lake)에서 익사 직전 낚시꾼들에 의해 구조된 새끼 갈색곰.


물에 빠진 채 표류 중인 두 마리의 야생 갈색곰이 낚시꾼들에 의해 극적으로 구조됐다.

2일(현지시간) 영국 데일리메일에 따르면 최근 러시아 북부 카렐리아 비고제로 호수( Vygozero Lake)에서 표류 중인 새끼 갈색곰 두 마리가 구조됐다.

지난달에 촬영된 영상에는 태어난 지 얼마 안 된 야생 새끼 갈색곰이 보트에 매달린 채 살기 위해 작은 입으로 줄걸이를 물고 발버둥 치는 모습이 담겼다.

자신들을 구해줄 사람들은 이들밖에 없다는 듯 간절한 표정으로 보트에 매달린 곰. 낚시꾼 중 한 명이 물에 훔뻑 젖은 채 안간힘을 쓰는 새끼곰 한 마리를 뜰채로 건져 올렸고 이미 탈진한 상태의 또 다른 한 마리도 뜰채로 안전하게 구조됐다.


새끼곰들을 구한 낚시꾼 루슬란 루카닌(Ruslan Lukanin)은 “곰들이 호수 건너에서 어미와 함께 수영 중이었다”며 “어미 곁에서 멀리 떨어진 새끼들이 가라앉고 있었다”고 당시 상황을 전했다.이어 “우리 일행은 허우적대는 새끼들을 살리기 위해 어미 곰이 있는 섬 근처로 이동했다”면서 “물속에서 탈진 직전의 새끼들을 구조했다”고 덧붙였다.

구조 직후 낚시꾼들은 어미 곰이 있는 섬으로 새끼 곰들을 데려갔으며 새끼들이 어미를 만나 회복하기를 바라면서 그들을 숲에 놓아줬다.

한편 해당 영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새끼곰들이 엄마를 찾았으면 좋겠네요”, “낚시꾼에게 박수를 보냅니다”, “훈훈해지는 영상이네요” 등의 댓글을 달았다.

서울신문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10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잠 안 올 땐 일어나라...숙면 전략 5

잠 안 올 땐 일어나라...숙면 전략 5

피곤이 풀릴 만큼 깊고 달게, 그리고 실컷 자는 것. 모두가 꿈꾸는 일이다. 어떻게 해야 할가? 영국의 '가디언'이 미국 버클리의 캘리포니아대학에서 신경과학과 심리학을 가르치는 매튜 워커 교수의 조언을 다섯가지 소개했다. ◆ 어둠 = 건강한 수면 사이클을 정하는

흡연, 색맹까지 유발한다

흡연, 색맹까지 유발한다

흡연이 색맹을 유발할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미국 럿거스대학 행동건강치료 연구실장인 스티븐 실버스타인 교수 연구팀이 담배를 피우는 134명(25~45세)을 대상으로 색맹 여부와 정도를 조사했다. 이들은 시력 또는 교정 시력이 정상이였고 71명은 평생 하루 1

심양 서탑 조선족로인협회, 윷놀이로 정월대보름 맞이

심양 서탑 조선족로인협회, 윷놀이로 정월대보름 맞이

(흑룡강신문=하얼빈) 정월대보름날인 2월 19일, 심양시 화평구 서탑지구조선족로인협회는 도문사회구역 활동실에서 정월대보름 윷놀이 행사를 개최했다. 올해 첫 협회행사라 분위기가 뜨거웠으며 로인들이 그동안 하고 싶은 말을 서로 나누며 서로 설인사를 하는 훈훈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