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연예 > 스타
  • 작게
  • 원본
  • 크게

바야흐로, '배수지' 전성시대

[연변일보] | 발행시간: 2017.10.18일 10:49

한국가수 배수지가 연기와 음악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고 승승장구 중이다.

지난달 방송을 시작한 수목드라마 '당신이 잠든 사이에'에서 예지몽을 꾸는 녀자 '남홍주'로 변신해 련일 호평을 받고 있다.

극 초반에는 근거 없는 자신감으로 리종석에게 들이대는 사랑스러운 모습으로 시청자의 혼을 쏙 빼놓았다. 극중 직업인 기자로 복직한 뒤에는 똑부러진 반전매력을 뽐내고 있다.

배수지는 이번 배역을 연기하기 위해 현직 SBS 기자를 직접 찾아가 리포팅 레슨을 받고 자문을 구할 정도로 남다른 연기 열정을 불태웠다.

또한 영화 '스포트라이트'와 동명의 드라마를 참고해 기자에 관한 전반적인 리해도를 높이는 데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

뿐만 아니라 드라마 OST 'I Love You Boy'를 직접 가창하며 다재다능함을 과시했다. 이처럼 배수지는 뮤지션으로서의 력량도 한껏 드러내며 그 어느 때보다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지난 14일 방송된 SBS '박진영의 파티피플'에서 가창한 윤종신의 히트곡 '좋니' 답가버전은 네이버TV에 영상이 업로드된지 하루 만에 100만 뷰를 돌파했다. 가창 영상을 본 사람들의 음원 발매 요청이 쇄도할 정도로 큰 이슈를 모았다.

현재 방영 중인 SBS 수목드라마 '당신이 잠든 사이에'는 시청률 1위를 기록하며 순항 중이다.


연변일보넷/외신종합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55%
10대 0%
20대 5%
30대 36%
40대 14%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45%
10대 0%
20대 18%
30대 23%
40대 5%
50대 0%
60대 0%
70대 0%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보름 맞아 가옥소유증을 ‘선물’받은 주민들

보름 맞아 가옥소유증을 ‘선물’받은 주민들

35세대 주민들 십여년만에 가옥소유증 받아 곳곳에 즐거운 명절 분위기가 차넘치는 정월 대보름인 19일 오전, 연길시 진학가두 려양사회구역은 관할구역 경광소구역의 35세대 주민들에게 특별한 보름 ‘선물’-가옥소유증을 전달했다. 려양사회구역 관할구역인 경광소구

맡은 직책에 전심전력 다 해

맡은 직책에 전심전력 다 해

왕청현 춘양전력공급소 소장 리준희 국가전력망 길림성전력유한회사 왕청현전력공급회사 춘양전력공급소 리준희 소장은 관할구역의 전력공급 전기사용호들을 위해 진정으로 봉사하여 광범한 군중들의 호평을 받고 있다. 곡식을 수확하는 가을철은 농촌에서 전력을 사용

루수로 벽면에 ‘고드름 폭포’ 형성

루수로 벽면에 ‘고드름 폭포’ 형성

사회구역 안전우환 적극 제거 연길시 신흥가두 민부사회구역은 주민의 실제 어려움을 발벗고 나서 해결해주어 업주들의 긍정을 받고 있다. 19일, 연길시 신흥가두 민부사회구역 사업일군은 과학기술소구역 건물에 고드름이 심하게 드리워 주민들의 출행이 걱정된다는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