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유통/소비자
  • 작게
  • 원본
  • 크게

중국소비자, 올해 전세계 명품 32% 소비

[연변일보] | 발행시간: 2017.11.27일 11:05

중국소비자들이 올해 세계 명품시장의 ⅓을 소비한것으로 조사됐다.

중국 인터넷 매체 '국제재선'은 세계적인 경영컨설팅 업체 '베인앤컴퍼니'의 보고서를 인용해, 올해 세계 명품시장 매출액 1조 4천억딸라 가운데 32%를 중국인이 소비했다고 보도했다.

또 중국의 명품 소비증가는 중산층과 전문직 녀성, 1980년과 2000년 이후 출생 증가와 관련 있다면서 2025년에는 명품시장의 44%를 차지할것으로 내다봤다.

역시 컨설팅 업체인 매킨지도 지난 5월 발표한 보고서에서 올해 명품 소비의 30%를 중국인이 차지할것으로 보고 명품업체들이 중국소비자의 선호도에 맞춰 마케팅 전략을 수정해야 한다고 분석했다.

연변일보넷 편집부 편집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46%
10대 0%
20대 0%
30대 38%
40대 8%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54%
10대 0%
20대 0%
30대 46%
40대 4%
50대 0%
60대 4%
70대 0%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새로 개통하는 렬차, 환인현서 통화까지 50분 걸린다

새로 개통하는 렬차, 환인현서 통화까지 50분 걸린다

 4월 9월 료녕성과 길림성 잇는 또 한갈래 철도 개통 료녕성 환인만족자치현 경내 전(본계현 전사부)- 환 (환인현) 철도 건설이 6년간의 건설을 거쳐 4월 9월 정식 통차운행에 들어간다. 이 철도는 료녕성과 길림성을 련계하는 또 한갈래 철도로서 환인현에서 심양까지

‘3.18’ 로씨야산불 길림성 부상자 한명 없이 박멸

‘3.18’ 로씨야산불 길림성 부상자 한명 없이 박멸

3월 22일, 길림성응급관리청에 따르면 길림성에서는 ‘3.18’로씨야산불의 국경선 진입을성공적으로 차단하였으며 우리 성에서는 부상자가 한명도 나오지 않았다. 3월 18일 14시 5분경, 훈춘시 경신진과 접경한 로씨야측에서 삼림화재가 발생하여 변경선을 위협했다. 화

길림성 인구당 가처분소득 2만 2798원, 전국 18위

길림성 인구당 가처분소득 2만 2798원, 전국 18위

“국가통계국에서 일전에 공포한 2018년 전국 인구당 가처분소득 순위에서 길림성은 2만 2798원으로 전국 18위를 달렸다”고 길림성인민정부 뉴스판공실에 22일에 전했다. 기자가 료해한데 의하면 길림성은 전국 표준(2만 8228원)보다 5430원이 낮았고 전국 최고수준인 상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