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국제사회
  • 작게
  • 원본
  • 크게

돌덩이 떨어져도 대피거부하는 발리주민 수만명.."성지 못 떠나"

[기타] | 발행시간: 2017.12.01일 07:11
인도네시아 발리 섬에서 조만간 대규모 분화가 일어날 것이란 우려에도 화산 주변 마을 주민 수만 명이 대피를 거부하면서 대규모 인명 피해 우려가 커지고 있다.

30일 인도네시아 국가재난방지청(BNPB)에 따르면 발리 섬에서 전날 오후까지 주민 4만3천458명이 229개 대피소에 수용됐다.

그러나 발리 섬 동북부에 있는 아궁 화산 기슭에는 최소 수만 명의 주민이 대피하지 않은 채 남아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현지 재난당국은 27일 아궁 화산의 화산 경보를 최고 단계인 '위험'으로 높이고 분화구 반경 8∼10㎞ 이내 주민에게 전원 대피를 지시했으나 이를 거부하고 있는 것이다.

해당 구역에는 22개 마을에 약 9만∼10만명이 사는 것으로 알려졌다.

수토포 푸르워 누그로호 BNPB 대변인은 "현 상황이 얼마나 위험한지 인식하지 못했거나, 생계수단인 가축을 버려놓고 집을 떠날 수 없다는 이유를 대고 있으나 화산탄 등 화산분출물이 낙하할 수 있어 반드시 대피해야 하는 사람들"이라고 강조했다.

수토포 대변인은 28일 오후 아궁 화산 분화구에서 4㎞ 떨어진 마을에 실제로 주먹 만한 돌덩이가 떨어지기도 했다고 밝혔다.

그런데도 아궁 화산 주변에선 우기에 따른 폭우로 생겨난 화산이류(라하르)에 몸을 담그는 주민이 생겨나는 등 안전 불감증이 만연해 있다. 이는 일종의 힌두교 의식이다.

지난 28일 인도네시아 아궁 화산에서 흘러내린 화산이류에 현지 주민이 몸을 담근 채 힌두교 의식을 하고 있다.

발리 주민의 83%를 차지하는 힌두교도들은 섬내 최고봉인 아궁 화산을 성지(聖地)로 모시고 있으며, 이런 인식은 화산 분화의 위험에도 대피를 거부하는 이유로 작용하고 있다.

이런 가운데 인도네시아 화산지질재난예방센터(PVMBG)는 한 때 3천m에 달했던 아궁 화산의 연기기둥이 2천m 내외로 줄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당국은 아궁 화산 인근 상공의 항공운항 경보를 최고 단계인 '적색'에서 '주황색'으로 한 단계 낮췄다.

다만 아궁 화산의 분화구에선 용암으로 인한 불꽃이 계속 관측되고 있으며, 분화가 이어지면서 다량의 화산재가 발생하고 있다고 PVMBG는 전했다.

위험 수위가 다소 낮아지기는 했으나 여전히 분화위험이 있어 부근 주민의 대피는 불가피하다는 것이 현지 당국의 판단이다.

한편, 27일 오전부터 이틀여간 폐쇄됐던 발리 응우라라이 국제공항은 전날 오후 2시 28분을 기해 운영을 재개했지만, 즉각적으로 운항을 재개하지 않은 항공사가 많아 완전히 정상화하진 못한 상황이다.

공항 운영 재개에도 불구하고 일부 관광객들은 풍향 변화 등의 이유로 공항이 다시 폐쇄될 것을 우려해 버스와 페리로 우회 출국을 시도하고 있다.

이를 돕기 위해 인도네시아 당국은 발리 국제공항에서 수라바야 주안다 공항까지 가는 임시 공항버스편을 운행 중이다.

다만 우기로 인한 폭우와 차량 정체로 공항간 이동에만 20시간 이상이 걸리는 경우가 드물지 않은 탓에 일부 외국인 여행객은 수라바야 공항에 마련된 우회 항공편을 놓쳐 재차 발이 묶인 것으로 전해졌다.외신

출처: 료녕신문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10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제1회 연길시“환락궁”컵 U-10 아이스하키 초청경기 개막

제1회 연길시“환락궁”컵 U-10 아이스하키 초청경기 개막

23일, 2019년 연길시 제6회 빙설축제 및 제1회 '환락궁'컵 전국 U-10 도시 아이스하키 초청경기 개막식이 연길시환락궁빙상운동기지에서 있었다. 행사에서 연길시당위 상무위원이며 시정부당조성원인 김창률이 축사를 하고 주체육국 당조서기이며 국장인 김송천 이 개막

“환락궁”컵 전국 U-10 아이스하키 초청경기 화끈히 펼쳐

“환락궁”컵 전국 U-10 아이스하키 초청경기 화끈히 펼쳐

22일 저녁 5시경, 2019년 연길시 제6회 빙설절 “환락궁”컵 전국 U-10도시 아이스하키 초청경기가 연길시환락궁빙상운동기지에서 펼쳐졌다. 연길시 인민정부,주체육국에서 공동 주최, 연길시 문체국,교육국에서 공동 주관,연변아이스하키협회,연길려행관광집산쎈터에서

김정은 맥주, 트럼프 티셔츠…마케팅 '후끈'

김정은 맥주, 트럼프 티셔츠…마케팅 '후끈'

(흑룡강신문=하얼빈) 김정은 조선 국무위원장의 이름을 딴 '김정 에일(Kim Jong Ale)' 맥주, 고깔모자를 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얼굴이 그려진 티셔츠까지. 제2차 조미 정상회담이 목전에 다가오면서 개최지인 베트남 하노이에서는 김정은-트럼프 헤어스타일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