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문화/생활 > 문화생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심양시소수민족 2018년 신년교향음악회 성경대극원서

[기타] | 발행시간: 2017.12.25일 10:18

본사소식 심양시문화방송텔레비젼신문출판국에서 주최하고 심양시조선족문화예술관에서 협조한 ‘심양시 소수민족 2018년 신년교향음악회’가 12월 21일 성경대극원에서 성황리에 개막되였다.

이날 음악회는 미국 서북대학 박사인 사강이 수석지휘를 맡았다. 음악회는 교향곡 <루슬란과 류드밀라전주곡(鲁斯兰与柳德米拉序曲)>으로부터 시작해 관중들을 풍부하고 다채로운 음악세계로 이끌어갔다. 관현악 <남색다뉴브강 (蓝色多瑙河)>, <쾌속폴카(快速波尔卡)>, 묘족무곡, 영화음악<영화가곡련주>, 교향악 <나의 고향>, <윌리엄 텔 전주곡(威廉退尓序曲)> 등 경전음악은 관중들의 심금을 울렸고 녀성독창 <강산>, 남성중음독창 <오늘 밤 누구도 잠들 수 없어>, 4중창<홍하곡> 등 노래는 관중들을 음악의 세계에 도취하도록 했다.

음악회는 관중들의 열렬한 박수갈채를 받았다.

심양시조선족문화예술관 소속인 심양시소수민족교향악단은 2015년 5월에 설립, 기업가 오동연 녀사가 단장을 맡고 있다. 현재 이 교향악단은 단원이 100여명이고 국가1급 연주자 18명, 국가2급 연주자 8명, 국가3급연주자 30명이다.

최수향 기자



출처:료녕신문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10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보름 맞아 가옥소유증을 ‘선물’받은 주민들

보름 맞아 가옥소유증을 ‘선물’받은 주민들

35세대 주민들 십여년만에 가옥소유증 받아 곳곳에 즐거운 명절 분위기가 차넘치는 정월 대보름인 19일 오전, 연길시 진학가두 려양사회구역은 관할구역 경광소구역의 35세대 주민들에게 특별한 보름 ‘선물’-가옥소유증을 전달했다. 려양사회구역 관할구역인 경광소구

맡은 직책에 전심전력 다 해

맡은 직책에 전심전력 다 해

왕청현 춘양전력공급소 소장 리준희 국가전력망 길림성전력유한회사 왕청현전력공급회사 춘양전력공급소 리준희 소장은 관할구역의 전력공급 전기사용호들을 위해 진정으로 봉사하여 광범한 군중들의 호평을 받고 있다. 곡식을 수확하는 가을철은 농촌에서 전력을 사용

루수로 벽면에 ‘고드름 폭포’ 형성

루수로 벽면에 ‘고드름 폭포’ 형성

사회구역 안전우환 적극 제거 연길시 신흥가두 민부사회구역은 주민의 실제 어려움을 발벗고 나서 해결해주어 업주들의 긍정을 받고 있다. 19일, 연길시 신흥가두 민부사회구역 사업일군은 과학기술소구역 건물에 고드름이 심하게 드리워 주민들의 출행이 걱정된다는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