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국제사회
  • 작게
  • 원본
  • 크게

중국 성과 2017년 과학연구 ‘세계 순위’서 빛나

[기타] | 발행시간: 2017.12.26일 13:24

[신화망 베이징 12월 26일] (장먀오(張淼), 장자웨이(張家偉) 기자) 초기 전통적인 컴퓨터를 초월하는 세계 최초의 광양자 컴퓨터 프로토타입 탄생, 시속 350km의 푸싱호 고속철 열차 복역, 국산 대형 여객기 C919 첫 비행, 양자과학, 생명과학, 우주과학 등 많은 분야의 세계급 과학연구 성과 출현……2017년 중국이 내놓은 과학연구 혁신 성적표는 세계의 이목을 끌면서 새로운 시대의 혁신곡을 연주하고 있다.

바이춘리(白春禮) 중국과학원 원장이 말한 것처럼 신시대에 중국 과학자들은 자연과학 첨단의 중대 발견과 이론의 학습자, 계승자, 구경꾼에서 점차 무대 중앙으로 걸어가고 있다.

혁신 중시해 과학연구 성과 분출 목격

2017년 중국 과학자들은 세계급 성과를 내놓았다.

세계 최초의 초기 전통적인 컴퓨터를 초월하는 광양자 컴퓨터 프로토타입이 중국에서 탄생하면서 전통적인 연산 능력을 초월하기 위한 토대를 마련했다. 미래의 양자계산은 ‘중국 스마트 제조’ 마크를 달 것이다.

350km의 시속으로 베이징~상하이를 질주하는 푸싱호가 일본 신간센, 프랑스 TGV의 속도를 앞지르면서 중국은 전세계 고속철 상업 운영 속도가 가장 빠른 국가로 부상했다.

국산 대형 여객기 C919의 첫 비행은 보잉과 에어버스의 대형 제트기의 독점 구도를 깨고 중국 민항기에 더 멀리 날아가는 날개를 달아 주었다.

미국 학술지 사이언스지는 3월 커버에서 중국 과학자가 화학물질을 이용해 인공설계의 맥주효모균(Sc) 염색체 4개를 합성하는 데 성공해 맥주효모균 염색체 합성 업무의 4분의 1을 완수했다고 보고했다.

1990년대 생명과학의 ‘달 착륙 계획’ 인류 게놈 계획 가동 시 중국은 1%의 서열을 맡는 데 불과했다. 지난 20여년 간 중국 과학자들은 생명 코드를 ‘read’에서 ‘write’로 바꾸었고 미국에 이어 글로벌 2위의 설계와 능력을 갖추었다. 중국의 속도는 세계를 경탄시켰다.

올 한해 중국이 자체 개발한 에볼라 백신이 승인을 받았고, 가스 하이드레이트(불타는 얼음)을 채굴했으며, 바다 쌀(sea-rice) 최고 생산량은 무당 620.95kg에 달했다…… 이들 분야에서 중국의 진전은 세계 정상급 수준에 달해 인류의 재난성 질병 대응, 미래 에너지 탐색과 식량 증산 잠재력 발굴 등 세계적인 난제에 도움을 주었다.

지난 5년, 중국은 과학연구 혁신을 미증유의 위치에 올렸고 충분한 준비를 통해 성공한 중국은 점차 글로벌 혁신의 리더로 떠오르고 있다.

지속적인 투자로 새 시대 혁신곡 연주

세계 과학기술 판도에서 중국의 역량 굴기는 중국 정부와 기업의 지속적인 투자, 기초연구, 인재자원 및 지식재산권에 대한 중시와 밀접한 관계가 있다.

유명한 생물학자인 옌닝(顏寧) 미국 플린스턴 대학교 종신 객좌교수는 신화사 기자에게 중국 과학연구가 근래에 빠르게 발전하는 배후의 가장 중요한 요인은 충분한 경비 보장과 우수한 인재 버팀목이 있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중국의 과학연구 투자는 매년 평균 두 자릿수로 성장했다. 2016년 중국의 연구개발(R&D) 지출은 1조5400억 위안에 달해 GDP의 2.1% 차지했다.

선웨이 타이후라이트(Sunway TaihuLight)는 연속해서 세계 500대 슈퍼컴퓨터 1위에 올랐고, 202대의 컴퓨터가 순위에 들면서 중국은 고성능 컴퓨터를 가장 많이 보유한 국가로 되었다. 그 배후에는 글로벌 20%를 차지하는 중국의 컴퓨터 R&D 경비 투입이 있었기 때문이다.

중국정부는 또 해외 학자들이 귀국해 혁신 창업을 하도록 일련의 정책들을 내놓았다. 많은 귀국 과학자들은 관련 분야의 선두주자가 되어 국제적으로 영향력이 있는 팀을 꾸렸다.

세계지적재산권기구(WIPO)가 발표한 ‘세계지적재산권 지표’ 보고서에서 중국의 특허 출원 건수는 세계 1위, 증가 건수는 세계 총 증가 건수의 98%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중국 첨단 분야 탐색에 기여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81%
10대 0%
20대 6%
30대 31%
40대 38%
50대 0%
60대 6%
70대 0%
여성 19%
10대 0%
20대 0%
30대 19%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빈곤층부축 일선에서 활약하는 부부

빈곤층부축 일선에서 활약하는 부부

왕청현인민병원 후근보장중심 부주임이며 왕청현 춘양진 춘양촌 촌주재 제1서기인 조록곤(39세)과 촌주재 사업대 사업일군 양단(37세) 부부는 빈곤해탈 난관공략 사업에서 빈곤층부축 간부로서의 선봉장 역할을 톡톡히 발휘하고 있다. 설련휴가 끝난 11일 아침, 조록곤

올해 이 두 부류의 사람들, 양로금 더 많이 올라

올해 이 두 부류의 사람들, 양로금 더 많이 올라

전국 도시농촌주민기초양로금의 최저표준은 2018년 인당 매달 88원으로 인상되였다. 전국 최저표준이 인상됨에 따라 2019년 여러 지역의 기초양로금도 따라서 오르게 된다. 현재 일부 지방에서 우선 도시농촌주민기초양로금을 인상했는데 이 두 부류의 사람들의 양로금

백성열선 0218

백성열선 0218

4.5톤 화물차량 영업증과 운전수 자격증을 취소했나요? 문: 2019년 1월 1일부터 4.5톤 화물차량의 영업증과 운전수 자격증을 취소했습니까? 답: 연길시교통운수관리소에 따르면 2019년 1월 1일부터 각 지역 교통운수관리부문은 총질량이 4.5톤 이하의 일반 화물차량에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