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국제사회
  • 작게
  • 원본
  • 크게

한국 자유관광 설명회 옌타이서 진행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17.12.26일 09:15

(흑룡강신문=옌타이)박영철 기자= 한국관광발전국에서 주최하고 옌타이지역 중국은행, 산둥해협국제여행사, 항공사, 선사, 면세점, 한국인삼공사, 한국수산협회, 하나투어 등 업체에서 후원한 ‘한국 자유관광 설명회’가 최근 옌타이 완다문화호텔에서 진행되었다.

공연을 마친 페인터즈 히어로가 인사를 하는 장면.

  중국인들의 생활수준이 제고되면서 매년 중국인들의 해외여행이 급증하고 있으며 그에 따라 최근 개인이 직접 자유자재로 체험할 수 있는 자유관광이 대세로 떠오르고 있다. 아울러 젊은세대들의 자유여행과 가족여행이 많아짐에 따라 한국과 가까운 거리에 위치한 옌타이 시민들의 한국 자유관광도 인기를 끌고 있다.

  내년 2월 9일 한국 평창에서 진행될 동계올림픽을 계기로 올 겨울 많은 중국인들이 한국 경기도 지역을 방문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따라서 이날 설명회에서는 경기도내 관광자원에 대하여 중점적으로 소개했다.

  중국은행의 한 관계자는 골든 신용카드로 지하철, 택시 탑승이 가능하고 식당, 쇼핑도 가능하며 할인 혜택도 있다면서 많은 이용을 주문했다.

  산둥성에서 5A급 여행사인 산둥해협국제여행사에서는 한국내 호텔, 식당, 쇼핑에 대한 개인관광 소개를 하면서 여행사를 이용시 많은 혜택을 받을 수 있으며 평창 올림픽기간에 출시될 많은 여행 상품도 소개하였다.

  이어 이번 설명회를 위하여 한국에서 특별 초청된 페인터즈 히어로의 공연과 K-POP공연이 있었다. 세계 최초 미술과 공연, 3D입체 영상이 접목된 신개념 아트퍼포먼스를 펼친 페인터즈 히어로는 무대 위에서 미술작품이 만들어지는 과정을 경쾌한 마임과 신나는 춤을 통해 표현해내 관객들의 호응이 끊이지 않았다.

  이번 설명회를 통해 중국인들은 한국관광에 대해 한층 더 요해할 수 있었으며 한국관광발전국은 한국관광의 매리트를 보여주어 윈윈의 효과를 거두었다는 평가를 받았다.

  한국관공발전국 산둥사무소 김형준 대표는 “산둥성은 지리적우세와 편리한 교통편으로 한국과의 교류가 양국 인적교류의 1/5을 차지한다”면서 “더욱 많은 중국관광객들이 평창 올림픽기간 한국을 방문하도록 소비층을 대상으로 각종 판촉활동을 진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2006년에 설립된 한국관광발전국 산둥사무소는 그동안 산둥지역에서 많은 행사를 주최해왔으며 최근에는 산둥성 대학생 한국어 노래자랑, 웨이하이지역 한국관광설명회 등을 개최하기도 하였다.

  이날 설명회에는 한국자유관광 잠재력이 있는 200여 명 현지인들이 참가해 성황을 이루었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10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일본 동경서 우리 민족의 문학과 삶에 대한 강좌 열려

일본 동경서 우리 민족의 문학과 삶에 대한 강좌 열려

(흑룡강신문=하얼빈) 지난 3월 16일, 우리 민족의 문학과 삶에 대한 강좌가 동경에서 있었다. 이번 문학강좌는 조선족연구학회, 연변대학일본학우회, 일본조선족문화교류협회 문학원의 공동기획으로 진행되였고 우리 민족을 사랑하고 문학을 열애하는 약 60여명의 일본

친구가 빌려준 17만원, 32년 뒤 17억원으로 갚은 ‘우정’

친구가 빌려준 17만원, 32년 뒤 17억원으로 갚은 ‘우정’

장아이민(56·왼쪽)과 순성롱(46)씨의 모습. 어려운 시절 친구가 빌려준 1000위안(한화 약 17만원)을 32년 뒤 원금의 1만배인 1000만위안(한화 약17억원)으로 갚은 ‘우정’이 큰 울림을 주고 있다. 사연의 주인공은 순성롱(46)씨, 지난 1987년 그에게 1000위안을 빌려준

'낮잠은 다이어트의 적'…15분 넘으면 비만위험 10% 상승

'낮잠은 다이어트의 적'…15분 넘으면 비만위험 10% 상승

하루에 15분 이상 낮잠을 한번이라도 자면 비만위험이 10% 높아진다는 연구결과가 나와 눈길을 끈다. 이는 낮잠과 비만의 상관관계를 밝힌 최초의 연구결과이다. 19일(현지시간) 캘리포니아 샌디에이고 의대의 호세 로레도 교수팀은 2010년 12월부터 2013년 12월까지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