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문화/생활 > 건강/의료
  • 작게
  • 원본
  • 크게

그곳이 가려운 이유

[조글로미디어] | 발행시간: 2017.12.28일 10:37

몸의 어디든 가려우면 불편하고 짜증나기 마련. 더구나 그곳이 '민감한 부위'라면 말할 수 없는 고민이 더욱 깊을 것이다. 미국의 여성지 팝슈가(POPSUGAR)가 여성의 음부 가려움증에 대한 산부인과 전문의의 조언을 소개했다.

◆ 향= 위액이 산성이듯 질액도 산성이다. 그것이 질을 세균으로부터 보호한다. 산부인과 의사 세릴 A. 로스는 'pH 균형이 깨지면 염증과 가려움증을 불러올 수 있다'고 말한다. 원인은 향이 나는 비누, 거품 목욕제, 목욕 소금, 땀띠 분, 세제, 섬유 유연제 등이다. 향 없는 대용물을 찾아라.

◆ 이스트 감염= 음부 가려움증의 가장 일반적인 원인. 산부인과 의사 크리스틴 스털링은 '붉은 기가 돌면서 백색발염이 가볍게 나타나는 정도라면 항진균제로 치료할 수 있으나 한 해 동안 세 번 이상 증상이 찾아온다면 산부인과를 알아봐야 한다'고 권했다.

◆ 제모= 음모를 밀다가 작은 상처가 날 수 있고, 이는 감염과 인그로운 헤어(피부 안으로 자라는 모발)의 위험을 증가시킨다. 굳이 제모를 하려면 경험 많은 전문가를 찾아 왁싱을 하거나 레이저 제모를 하는 쪽이 낫다.

◆ 알레르기= 평소에 멀쩡하다가 섹스 후에만 가렵다면 정액 알레르기가 원인일 수 있다. 증상은 보통 섹스 후 30분에서 한 시간 안에 나타나며, 몇 시간에서 며칠 가량 지속된다. 스털링 박사는 '콘돔 사용이 이 증상을 막을 수 있다'고 덧붙인다.

◆ 피부 상태= 외음부의 피부가 다른 부위의 피부 컨디션에 영향을 받을 수도 있다. 비듬이 있어서 두피가 가렵다면, 아랫도리에도 비슷한 문제가 나타날 수 있다는 뜻이다. 습진과 건선도 마찬가지. 외음부에 발진이나 피부 병변을 동반하는 가려움증이 온다면, 서둘러 산부인과를 찾을 것.

◆ 성병, 사면발니= 트리코모나스증이 원인일 수 있다. 대부분의 여성에게는 감염 후에도 별 증상이 나타나지 않지만, 일부는 냄새나는 분비물, 통증을 동반한 잦은 배뇨와 함께 가려움증으로 고통을 겪을 수 있다. 사면발니는 음모에 숨어 살며 피를 빨아먹는 기생충. 처방전 없이 치료제를 구할 수 있으나, 사면발니 환자는 다른 성병도 가지고 있기 쉬우므로 병원을 찾는 것이 좋다.

코메디닷컴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25%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25%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75%
10대 25%
20대 0%
30대 5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화룡시 '국제사회사업일'맞아 활동 전개

화룡시 '국제사회사업일'맞아 활동 전개

21일 화룡시아형및사회복무센터는 제13회‘국제사회사업일’을 계기로‘손을 잡고 석양을 붉히며 온정과 온기가 가득한 빈둥지를 만들자’주제일 활동을 전개하였다. 해당 주제활동은 화룡시 민정구, 길림성 지행사회공작복무중심, 아형과사회및사회복무센터 및 문흥사회구

요즘 흥행 요소는 ‘옳바름’륜리적 영화가 인기만점

요즘 흥행 요소는 ‘옳바름’륜리적 영화가 인기만점

'너무 착하고 바르면 매력 없다'는 명제가 요즘은 통하지 않는다. 지난 주 미국 마블 스튜디오의 제작 총괄을 맡은 빅토리아 알론소는 인터뷰에서 "마블 영화에도 이젠 동성애자 수퍼 히어로가 나타날 때가 됐다"면서 "다양성을 향해 달려가지 않으면 성공은 없다"고

《다 좋다》 안방극장서 돌풍

《다 좋다》 안방극장서 돌풍

단골 히트 드라마 제작사가 만든 가족 드라마 《다 좋다》(都挺好)가 안방 극장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11일, 신경보에 따르면 드라마 《다 좋다》는 지난 3월 1일 첫 방영 이후 인터넷 조회 수가 가파른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첫 방영 당일 조회수 180만 뷰를 찍은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