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국제사회
  • 작게
  • 원본
  • 크게

"배움에는 때 없어" 대학 나란히 졸업하는 60대 할머니와 20대 손녀 '화제'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17.12.29일 08:54

(흑룡강신문=하얼빈) 60대 할머니와 20대 손녀가 같은 대학을 나란히 함께 졸업해 화제가 되고 있다.

  현지 시간으로 지난 14일, 시카고 주립 대학에서는 특별한 졸업식이 열렸다.

  수백 명의 학생들 가운데 유독 관심을 모은 졸업생들이 있었기 때문인데, 바로 62살의 할머니 블린다 베리와 25살의 손녀 케리 베리였다.

  할머니 블린다 씨는 경영학 학위를, 손녀 케리 씨는 형사행정학 학위를 받았다.

  이들은 각기 다른 상황에서 다른 이유로 대학을 다녔다.

  블린다 씨는 수년간 병원 사무실에서 일하다 60대의 나이에 창업을 하기 위해 대학을 찾았고, 손녀 케리 씨는 4살 딸의 엄마이자 경호원으로 일하면서 일의 전문성을 높이기 위해 대학을 다녔다.

  할머니 블린다 씨는 평점 3.8점으로 손녀가 받은 3.4점보다 조금 더 우수한 성적으로 졸업했는데, 이들은 선의의 경쟁을 펼쳤다고 전했다.

  이들은 모두 석사 학위까지 받을 계획이라고 한다.

  손녀 케리 씨는 "교육이 성공의 핵심이라는 게 할머니 삶의 좌우명"이라면서 "할머니는 항상 제가 모든 도전을 인내를 가지고 해야 얻고자 하는 바를 성취할 수 있다고 말씀하셨다. 그리고 이것이 지금 우리에게 일어나고 있다"고 벅찬 심경을 전했다.

  할머니 블린다 씨는 "내가 젊은이들 뿐만 아니라 노인들에게도 영감과 자극을 줄 수 있으면 좋겠다"며 "배움에는 때가 없다고 생각한다"고 자신의 생각을 전했다.

  /SBS뉴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67%
10대 0%
20대 0%
30대 50%
40대 17%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33%
10대 0%
20대 0%
30대 17%
40대 17%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화룡시 '국제사회사업일'맞아 활동 전개

화룡시 '국제사회사업일'맞아 활동 전개

21일 화룡시아형및사회복무센터는 제13회‘국제사회사업일’을 계기로‘손을 잡고 석양을 붉히며 온정과 온기가 가득한 빈둥지를 만들자’주제일 활동을 전개하였다. 해당 주제활동은 화룡시 민정구, 길림성 지행사회공작복무중심, 아형과사회및사회복무센터 및 문흥사회구

요즘 흥행 요소는 ‘옳바름’륜리적 영화가 인기만점

요즘 흥행 요소는 ‘옳바름’륜리적 영화가 인기만점

'너무 착하고 바르면 매력 없다'는 명제가 요즘은 통하지 않는다. 지난 주 미국 마블 스튜디오의 제작 총괄을 맡은 빅토리아 알론소는 인터뷰에서 "마블 영화에도 이젠 동성애자 수퍼 히어로가 나타날 때가 됐다"면서 "다양성을 향해 달려가지 않으면 성공은 없다"고

《다 좋다》 안방극장서 돌풍

《다 좋다》 안방극장서 돌풍

단골 히트 드라마 제작사가 만든 가족 드라마 《다 좋다》(都挺好)가 안방 극장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11일, 신경보에 따르면 드라마 《다 좋다》는 지난 3월 1일 첫 방영 이후 인터넷 조회 수가 가파른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첫 방영 당일 조회수 180만 뷰를 찍은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