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건/사고
  • 작게
  • 원본
  • 크게

'배송지연' 불만글에..800km 날아가 보복한 상인

[기타] | 발행시간: 2018.01.11일 08:19

배송지연 불만글을 남긴 손님을 폭행하려 수백km를 찾아간 한 상인이 경찰에 붙잡힌 사실이 뒤늦게 공개됐다.


지난 10일 봉황망 등에 따르면 여성 샤오씨는 지난달 20일 온라인 쇼핑몰 타오바오에서 300위안 상당의 옷을 샀다.

하루가 지나고 이틀이 흘러도 배송이 되지 않자 결국 화가 난 샤오씨는 쇼핑몰 페이지에 “옷이 오지 않는다”며 불만글을 남겼다.

사과 글이 올라오리라 생각했던 샤오씨는 의문의 전화를 받았다. 자기에게 복수하겠다는 목소리가 수화기 너머에서 들렸다.

같은달 27일, 샤오씨는 허난(河南) 성 정저우(鄭州) 시의 한 택배 집하장 근처에서 남성에게 폭행당했다.

쇼핑몰 주인이자 협박 전화를 했던 장모씨다.

장씨가 샤오씨를 폭행하는데도 주위 사람들이 그를 말리기는커녕 가만히 있던 것으로 알려져 더욱 충격을 안겼다.

장씨는 샤오씨에게 복수하려 장쑤(江蘇) 성 쑤저우(蘇州) 시에서 정저우까지 약 800km를 이동했다.

난데없는 봉변으로 샤오씨는 왼쪽 팔이 부러지고 뺨에도 상처가 남았다. 다행히 생명에는 지장 없지만 당분간 충격이 가시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지난 6일 장씨를 검거했다.

장씨는 구류 10일 처분을 받았으며, 그가 운영한 온라인 페이지는 타오바오에 의해 폐쇄됐다.

타오바오 관계자는 “장씨가 팔려던 물건은 재고품이었다”며 “당시 불만글로 그의 페이지 평점이 12점 깎였다”고 밝혔다.

샤오씨는 향후 대응을 놓고 법조인과 논의 중으로 알려졌다. 종합

출처:료녕신문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60%
10대 0%
20대 7%
30대 27%
40대 27%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40%
10대 0%
20대 7%
30대 20%
40대 13%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새로 개통하는 렬차, 환인현서 통화까지 50분 걸린다

새로 개통하는 렬차, 환인현서 통화까지 50분 걸린다

 4월 9월 료녕성과 길림성 잇는 또 한갈래 철도 개통 료녕성 환인만족자치현 경내 전(본계현 전사부)- 환 (환인현) 철도 건설이 6년간의 건설을 거쳐 4월 9월 정식 통차운행에 들어간다. 이 철도는 료녕성과 길림성을 련계하는 또 한갈래 철도로서 환인현에서 심양까지

‘3.18’ 로씨야산불 길림성 부상자 한명 없이 박멸

‘3.18’ 로씨야산불 길림성 부상자 한명 없이 박멸

3월 22일, 길림성응급관리청에 따르면 길림성에서는 ‘3.18’로씨야산불의 국경선 진입을성공적으로 차단하였으며 우리 성에서는 부상자가 한명도 나오지 않았다. 3월 18일 14시 5분경, 훈춘시 경신진과 접경한 로씨야측에서 삼림화재가 발생하여 변경선을 위협했다. 화

길림성 인구당 가처분소득 2만 2798원, 전국 18위

길림성 인구당 가처분소득 2만 2798원, 전국 18위

“국가통계국에서 일전에 공포한 2018년 전국 인구당 가처분소득 순위에서 길림성은 2만 2798원으로 전국 18위를 달렸다”고 길림성인민정부 뉴스판공실에 22일에 전했다. 기자가 료해한데 의하면 길림성은 전국 표준(2만 8228원)보다 5430원이 낮았고 전국 최고수준인 상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