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국제경제
  • 작게
  • 원본
  • 크게

韩 인천시장, '중국 동북 교류' 다지기 행보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18.01.16일 09:25
한국 인천시, 중국 하얼빈, 창춘과 다방면 교류 강화

  (흑룡강신문=하얼빈)유정복 한국 인천시장은 최근 중국 헤이룽장성 하얼빈시와 지린성 창춘시를 방문하고 두 도시와 경제 등 여러 분야에 걸쳐 교류 협력을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유 시장 등 인천시 중국 북방도시 방문단은 먼저 4일 창춘시를 찾아 류창룽 창춘시장과 두 도시 사이 우호협력 관계를 증진할 방안에 관해 협의했다. 이에 따라 인천시와 창춘시 사이 실무 차원의 우호협력관계 비망록이 체결됐다.

또 인천상공회의소와 창춘시 국제무역촉진위원회 간 전략적 협력 협약서도 맺어졌다. 조선과 압록강을 사이에 둔 지린성의 성도인 창춘은 자동차, 항공, 백신 분야 산업이 발달한 중국 동북지역의 산업도시다.

  유 시장은 이어 5일에는 숭시빈 하얼빈시 시장을 만나 '우호교류협력강화 비망록'에 서명하고 2009년부터 지속해온 우호결연 협정을 보다 강화해 나가기로 다짐했다. 두 도시는 관광자원과 편리한 항공노선을 적극 활용해 무역과 물류 등 경제분야 뿐 아니라 문화, 교육, 스포츠 등의 분야 교류도 활성화할 계획이다.

  유 시장은 "비망록 체결을 계기로 두 도시가 경제, 문화예술, 학술, 스포츠 등 다방면에서 활발한 교류가 있을 것"이라며 "특히 내년이 우호협정 10년이 되는 해인 만큼 문화예술단 교류와 기념조형물 교환 사업을 추진하자"고 제안했다. 숭시빈 시장은 "한국과 역사적으로 인연이 깊은 하얼빈시와 인천시는 관광과 경제분야에서 활발한 교류활동을 기대한다"고 화답했다.

  헤이룽장성 성도인 하얼빈시는 중국 동북지역 정치, 경제, 과학, 문화, 통신의 중심지로 국가발전전략의 하나인 '동북진흥전략'의 거점도시 중 하나다. 특히 이 시는 1909년 안중근 의사가 일본의 이토 히로부미를 저격한 곳으로 '안중근의사 기념관'이 있어 우리나라와는 항일투쟁의 역사를 공유하는 특별한 의미가 있다.

  유 시장, 제갈원영 시의회 의장, 상의 등 각종 경제단체 대표 등 30여명으로 이뤄진 이번 방문단은 중국 북방도시와 비즈니스 외교를 강화하는 한편 안중근 의사 기념관 관람·하얼빈 국제 빙설제 참석 등의 공식 일정을 끝내고 6일 귀국했다.

  /연합뉴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75%
10대 0%
20대 25%
30대 25%
40대 25%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25%
10대 0%
20대 0%
30대 25%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단결 협력 조화 활력이 넘치는 통화시조선족로인협회

단결 협력 조화 활력이 넘치는 통화시조선족로인협회

1987년 8월에 설립된 통화시조선족로인협회는 현재 278명 회원중 당원이 118명으로서 전체 회원의 43%를 점한다. 단결, 협력, 조화, 활력이 넘치는 협회 지도층의 사심없는 기여와 5개 분회에 널려있는 당원들의 솔선수범적인 지지 그리고 전체 회원들의 합심하에 통화

백산시교육국 조선족학교 언어문자사용 험수

백산시교육국 조선족학교 언어문자사용 험수

3월14일오후, 백산시교육국 언어문자사업위원회 판공실주임 장진성 일행 5명이 백산시조선족학교에 심입해 이 학교의 언어문자규범화시범학교 진행상황에 대해 평가험수를 진행했다. 검사조성원들이 험수평가를 하고 있다. 이번 험수는 사업회보, 자료열람, 수업과 되돌

‘해외 부동산'도 인터넷 쇼핑

‘해외 부동산'도 인터넷 쇼핑

1980~1990년대에 태어난 중국의 ‘밀레니엄 세대’ 사이에서 최근 인터넷으로 해외 부동산을 구매하는 투자 방식이 인기를 끌고 있다. 신랑재정경제에 의하면 중국 80후, 90후들의 아시아 부동산 ‘온라인 쇼핑’ 열기가 뜨겁다고 전했다. 이들 중 70% 이상은 투자 목적이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