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문화/생활 > 건강/의료
  • 작게
  • 원본
  • 크게

독감 이후 변한 목소리, 성대출혈이 원인일 수도

[중국조선어방송넷] | 발행시간: 2018.01.24일 10:56

최근 전국적으로 독감 바이러스가 기승을 부리면서 독감 환자가 급증하고 있다. 그런데 독감에 걸린 후 다 나았는데도 목소리가 예전같지 않고 쉰소리가 나거나 답답하다면 성대출혈 같은 이비인후과 질환을 의심해야 한다.

독감 등 호흡기 질환에 걸려 체온이 높아지면, 몸 안의 수분이 부족해 성대도 함께 건조해지고 점액분비도 감소하게 된다. 이 상태에서 기침과 킁킁거림을 반복적으로 할 경우 성대 점막에 마찰이 일어나 열이 발생하게 되는데, 이는 점막 화상을 일으켜 표면이 벗겨지는 궤양을 유발시키거나 성대출혈을 일으킬 수 있다. 성대출혈이나 궤양이 생기면, 음식물이나 침을 삼킬 때 목에 이물감과 통증이 나타난다. 그리고 간질거림과 쉰 목소리가 나타나는데, 방치하면 성대결절이나 성대폴립 등으로 악화될 수 있으니 초기에 잘 관리하는 것이 좋다.

TIP. 독감 등 호흡기 질환 앓은 후 목 관리법

-절대 금연하고 간접흡연도 피할 것

-술·커피·녹차·탄산음료 등 탈수를 유발하는 음식은 피하고, 하루 1.5L 이상의 따뜻한 물이나 보리차를 자주 마실 것

-말은 되도록 천천히 낮은 톤으로 말하고, 속삭이는 말투는 삼갈 것

-목이 답답할 때 헛기침 대신 물을 한 모금 마실 것

-잘 때 따뜻한 물수건으로 목 겉을 덮고 15분간 온찜질을 할 것

-아침저녁으로 매일 3분씩 수건을 따뜻한 물에 적셔 입과 코에 대고 온습기를 마셔줄 것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화룡시 '국제사회사업일'맞아 활동 전개

화룡시 '국제사회사업일'맞아 활동 전개

21일 화룡시아형및사회복무센터는 제13회‘국제사회사업일’을 계기로‘손을 잡고 석양을 붉히며 온정과 온기가 가득한 빈둥지를 만들자’주제일 활동을 전개하였다. 해당 주제활동은 화룡시 민정구, 길림성 지행사회공작복무중심, 아형과사회및사회복무센터 및 문흥사회구

요즘 흥행 요소는 ‘옳바름’륜리적 영화가 인기만점

요즘 흥행 요소는 ‘옳바름’륜리적 영화가 인기만점

'너무 착하고 바르면 매력 없다'는 명제가 요즘은 통하지 않는다. 지난 주 미국 마블 스튜디오의 제작 총괄을 맡은 빅토리아 알론소는 인터뷰에서 "마블 영화에도 이젠 동성애자 수퍼 히어로가 나타날 때가 됐다"면서 "다양성을 향해 달려가지 않으면 성공은 없다"고

《다 좋다》 안방극장서 돌풍

《다 좋다》 안방극장서 돌풍

단골 히트 드라마 제작사가 만든 가족 드라마 《다 좋다》(都挺好)가 안방 극장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11일, 신경보에 따르면 드라마 《다 좋다》는 지난 3월 1일 첫 방영 이후 인터넷 조회 수가 가파른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첫 방영 당일 조회수 180만 뷰를 찍은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