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경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길림성 ‘브랜드 재배’로 ‘단맛’을 보아

[연변일보] | 발행시간: 2018.01.31일 08:17
[장춘=신화통신] 최근 2년간 길림성은 농산물 브랜드 발전 전략을 실시하고 정부 주도와 기업 주체, 시장 선도를 통해 브랜드 통합, 브랜드 구축, 브랜드 홍보를 추진하고 길림입쌀, 길림잡곡잡콩, 장백산인삼, 길림옥수수, 장백산산해진미, 길림량질축산물 등 6대 공용브랜드를 출시하고 ‘길자호’ 브랜드 군체를 형성하였으며 각 지역에서도 ‘길자호’ 브랜드와 주동적으로 련결하여 한패의 지역 공용브랜드, 기업브랜드와 산업브랜드를 육성하고 구축함으로써 ‘모자’ 브랜드 기반을 형성하였다.

길림성에서는 적극적으로 외지로 진출해 브랜드를 홍보하고 추천, 소개하였으며 지난해에는 정부부문에서 앞장서 북경, 광주, 항주 등 지역에서 길림 량질 특색농산물 전시 및 홍보 활동을 여러차례 조직하였다. “우리 기업은 길림입쌀'의 공용브랜드 덕분에 '쌀 살림꾼'이란 제품 브랜드를 형성하였다.”며 길림성송강백순미업유한회사 리사장 조명주는 “‘길림입쌀’ 브랜드의 영향력이 끊임없이 늘어나면서 기업의 시장확대가 순조로워지고 제품이 광동 등 남방시장에 진입하게 되였다.”고 말했다.

‘브랜드 재배’로 길림성의 농민들도 ‘단맛’을 보았다. 도남시는 길림성 량질록두 생산구역이다. 그전에는 록두를 당지의 알곡수매기업에만 팔았고 기업에서 다시 되넘겨 도매하였기에 농민들의 수입이 그다지 높지 않았으며 기업에서 ‘얼마간’을 챙겼기에 대부분 리윤이 모두 성외의 가공기업과 판매상들에게 돌아갔다. ‘길림잡곡잡콩’ 브랜드가 출시됨에 따라 당지에서는 ‘기업+합작사+기지’ 모식을 취하여 제품을 직접 브랜드기업에 공급하였기에 2017년 록두가격이 한근에 0.15원 ‘증식’되였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80%
10대 0%
20대 20%
30대 40%
40대 2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20%
10대 0%
20대 0%
30대 2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빈곤층부축 일선에서 활약하는 부부

빈곤층부축 일선에서 활약하는 부부

왕청현인민병원 후근보장중심 부주임이며 왕청현 춘양진 춘양촌 촌주재 제1서기인 조록곤(39세)과 촌주재 사업대 사업일군 양단(37세) 부부는 빈곤해탈 난관공략 사업에서 빈곤층부축 간부로서의 선봉장 역할을 톡톡히 발휘하고 있다. 설련휴가 끝난 11일 아침, 조록곤

올해 이 두 부류의 사람들, 양로금 더 많이 올라

올해 이 두 부류의 사람들, 양로금 더 많이 올라

전국 도시농촌주민기초양로금의 최저표준은 2018년 인당 매달 88원으로 인상되였다. 전국 최저표준이 인상됨에 따라 2019년 여러 지역의 기초양로금도 따라서 오르게 된다. 현재 일부 지방에서 우선 도시농촌주민기초양로금을 인상했는데 이 두 부류의 사람들의 양로금

백성열선 0218

백성열선 0218

4.5톤 화물차량 영업증과 운전수 자격증을 취소했나요? 문: 2019년 1월 1일부터 4.5톤 화물차량의 영업증과 운전수 자격증을 취소했습니까? 답: 연길시교통운수관리소에 따르면 2019년 1월 1일부터 각 지역 교통운수관리부문은 총질량이 4.5톤 이하의 일반 화물차량에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