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문화/생활 > 건강/의료
  • 작게
  • 원본
  • 크게

"당뇨 환자, 운전 조심하세요"

[기타] | 발행시간: 2018.02.02일 16:09

당뇨 환자 중 일부는 특히 운전을 조심해야 한다. 당뇨가 운전을 방해할 수 있기 때문이다.

대부분의 당뇨 환자는 운전하는데 별다른 문제가 없다. 하지만 크게 두 가지 측면에서 당뇨가 운전을 하는데 문제가 될 수 있다 .

우선 당뇨 관리를 위해 인슐린 주사를 맞는다거나 설폰요소제 혹은 메글리티나이드계 약물을 사용하는 사람들이다. 이런 약물은 혈당 수치를 낮춰 저혈당을 일으키는 원인이 될 수 있다.

저혈당에 이르면 운전에 집중하기 어렵고 주변을 제대로 살피지 못하게 된다. 의식이 흐려지고 심지어 운전 도중 정신을 잃기도 한다.

이 같은 약을 사용 중인 당뇨 환자라면 본인의 혈당이 이런 약의 영향을 받아 떨어지고 있지는 않은지 확인해보는 것이 좋다.

두 번째는 당뇨병을 앓은 지 오래되어 건강상 또 다른 문제가 발생한 사람들이다. 다리와 발의 신경이 당뇨로 인해 손상을 입었다면 페달을 밟는 느낌이 둔감해진다. 눈 주변의 혈관이 망가져 시력이 떨어지고, 심지어 백내장이 와 운전을 하는데 방해가 되기도 한다.

따라서 당뇨 환자들이 장거리 운전을 앞두고 있을 때 몇 가지 살펴야 할 사항들이 있다. 미국 의료포털 웹엠디에 의하면 우선 혈당 체크를 해야 한다. 혈당이 80㎎/㎗ 이하로 떨어졌다면 탄수화물이 든 간식을 먹고 15분 뒤 다시 체크해본다.

혈당은 체크기로 집에서도 간단히 확인해볼 수 있다. 혈당이 떨어질 때를 대비해 항상 차안에 간식을 준비해두는 것도 도움이 된다. 스낵바나 소다 정도면 된다.

시력에 문제가 없는지 안구 검사도 정기적으로 받아야 한다. 차를 운전하는 도중 두통이 일어나거나 몸이 떨리고 휘청거리며 땀이 나고 어지러운 등의 증상이 나타날 땐 근처에 차를 세우고 휴식을 취해야 한다. 다시 정상적인 상태로 돌아올 때까진 운전을 하지 않아야 한다.

특히 '저혈당 무감지증(hypoglycemia unawareness)'이 있는 사람들은 혈당이 떨어졌을 때 별다른 증상을 감지하지 못하므로 운전 중 더욱 위험할 수 있다. 따라서 당뇨 환자는 자신의 상태를 제대로 알고, 미리 대비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사진=eggeegg/shutterstock]

문세영 기자 (pomy80@kormedi.com)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40%
10대 0%
20대 0%
30대 20%
40대 2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60%
10대 0%
20대 20%
30대 4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우리 주 조림록화 사업 새로운 성과 이룩

우리 주 조림록화 사업 새로운 성과 이룩

책임시달 등 6가지 조처 14일, 주록화위원회로부터 알아본 데 따르면 지난해 우리 주는 각 현, 시 당위, 정부와 림업국, 해당 부문, 광범한 간부, 대중의 공동의 노력에 힘입어 조림록화 사업에서 단계적 성과를 거두고 책임시달, 조직발동, 엄격관리, 감독검사, 지역

훈춘시병원 기층의료일군 양성 온라인으로

훈춘시병원 기층의료일군 양성 온라인으로

10여가지 봉사 제공 훈춘시 의료련합체 성원단위의 선두 병원인 훈춘시인민병원이 일전에 2개 기층의료기구를 상대로 원격 양성을 진행했다. 훈춘시인민병원 심혈관내과 김철 교수는 원격 플랫폼을 통해 심근경색의 예방, 치료, 발병 진행 상황 등 전문 지식에 대해 설

로요의 소설을 각색한 동명 연극 이 서안에서 막을 열어

로요의 소설을 각색한 동명 연극 이 서안에서 막을 열어

9일,유명한 작가 로요의 소설을 각색한 동명 연극 이 서안에서 전국순회공연의 막을 열었다.이 극은 연극인원들의 훌륭한 표현과 섬북방언,섬북민요 등 지역적 특색 요소가 다분해 관객들로 하여금 개혁개방 초기 황토고원의 분위기를 느끼게 했고 극중 인물들의 파란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