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문화/생활 > 문화생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연길에 무형문화체험기지 선다

[연변일보] | 발행시간: 2018.03.06일 07:41
-국가·성·주급 문화재 전시

올해 연길시에서는 무형문화체험기지를 세우고 무형문화재종목에 대한 전승과 보급을 통해 연길시 문화와 관광, 경제 발전을 이끌게 된다.

체험기지에 포함되는 무형문화재 종목 가운데는 국가급이 9개, 성급이 19개, 주급이 1개이고 무형문화재 성급 자격을 소지한 전승인이 21명, 주급이 19명이다.

지난해 연길시는 보름, 단오, 추석, 문화관광절 등 일련의 명절 경축 활동을 통해 무형문화재 전시, 보급, 전승 활동을 전면적으로 펼쳤다.

올해 연길시무형문화재보호쎈터는 연신소학교, 흥안소학교와 손잡고 ‘소금(笒)’예술 학원 800여명, 공원소학교와 손잡고 조선족해금예술 학원 65명을 양성하는 등 민족특색이 다분한 무형문화를 발전시키는 데 주력하게 된다. 해당 프로젝트는 올해 연변조선족문화관광절 기간 가동될 계획이다.

연길시에서는 또 대보름, 단오, 추석에 즈음해 정기적으로 중국•연길 민속문화 및 스포츠 전시 활동 등 일련의 활동을 펼치고 전통풍속, 전통음식, 민속 체육과 놀이, 민족가무 등 전시행사를 경상적으로 조직해 문화와 생활이 융합되게 하고 민속문화, 관광과 경제의 공동발전을 이룩한다는 방침이다.

연길시문화라지오텔레비죤방송영화신문출판국 관련 책임자는 연길시는 올해 무형문화체험기지를 설립해 무형문화재종목의 전승과 보급을 촉진하고 문화관광 산업의 발전을 가속화하게 된다고 밝혔다.

연길뉴스넷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50%
10대 0%
20대 0%
30대 5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50%
10대 25%
20대 0%
30대 0%
40대 25%
50대 0%
60대 0%
70대 0%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서울=신화통신] 한국 대통령부가 19일 문재인 대통령이 이날 저녁 미국 트럼프 대통령과 통화를 갖고 제2차 조미 정상회담의 성공적 개최를 위한 협조 방안을 중점적으로 토의했다고 밝혔다. 한국 청와대 김의겸 대변인은 문재인 대통령은 조선반도 평화를 위한 트럼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미국 경제 하방 리스크 증가…대차대조표 축소 종료 시사

미국 경제 하방 리스크 증가…대차대조표 축소 종료 시사

[인민망 2월 22일] 지난 20일(현지 시각)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1월 말 진행된 미국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의사록을 공개했다. 의사록에 따르면 대다수 연준 위원들은 미국 경제의 하방 리스크 증가로 올해 대차대조표 축소를 중단해야 한다고 보는 것으

WTO, 올해 1분기 세계 무역 성장세 둔화 우려

WTO, 올해 1분기 세계 무역 성장세 둔화 우려

[인민망 한국어판 2월 22일] 지난 19일 세계무역기구(WTO)는 올해 1분기(1~3월) 세계무역전망지수(WTOI) 보고서를 발표해 “현재의 무역 긴장 국면이 완화되지 않는다면 올해 1분기 글로벌 무역 증가율 전망치는 계속해서 낮아질 것”이라고 진단했다. 보고서는 올해 1분

이란, “파키스탄 경내 진입해 테로조직 타격 권리 있다”

이란, “파키스탄 경내 진입해 테로조직 타격 권리 있다”

이란, “파키스탄 경내 진입해 테로조직 타격 권리 있다” [테헤란=신화통신] 이란 무장력량 바게리 총참모장이 18일, 파키스탄 경내 테로조직 거점이 계속 운영된다면 이란은 필요한 시점에, 월경 군사행동을 취해 파키스탄 경내 테로조직 거점을 소멸할 것이라고 밝혔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