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연예 > 연예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홍상수 감독, 김민희와 결별

[기타] | 발행시간: 2018.03.09일 09:48

[스포츠월드=김재원 기자] 배우 김민희와 홍상수 감독이 결국 이별했다.

홍 감독의 상황을 잘 안다는 한 영화계 관계자는 지난 8일 스포츠월드에 “두 사람이 한 달 전 헤어졌다”며 “홍 감독이 김민희의 미래를 무척 걱정했다”고 전했다.

홍 감독과 김민희의 결별 징후는 올해 베를린 영화제에서 감지됐다. 지난달 25일 폐막한 제 68회 독일 베를린 국제 영화제에 홍 감독의 영화 ‘풀잎들’이 초청됐다. 이에 홍 감독이 김민희와 함께 참석할 것이라는 예상이 나왔지만 실제 영화제에는 홍 감독만 단독으로 참석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민희는 홍 감독의 뮤즈로 칸국제영화제 등에 동행해 스포트라이트를 받은 바 있다. 그런데 이번 베를린영화제에서 김민희의 모습이 보이지 않았다는 것은 두 사람이 이별했다는 증언에 설득력을 더해준다.

이와 관련해 영화 ‘풀잎들’ 관계자는 “홍 감독이 포럼 부분으로 출품한 것이기 때문에 현지 일정에 대해서는 알지 못했다”라고 해명했다.

김민희와 홍 감독의 스캔들은 지난 2016년 6월 21일 처음 보도됐다. 홍 감독은 그해 11월 10일, 부인 A씨를 상대로 이혼을 신청했지만 A씨는 이혼에 응하지 않았다. 따라서 현재 이혼 재판이 진행 중이다.

김민희는 ‘지금은 맞고 그때는 틀리다’로 홍 감독의 영화에 첫 출연한 이후 ‘밤의 해변에서 혼자’ ‘그 후’ ‘풀잎들’ ‘클레어의 카메라’에 등장했다.

김민희와의 관계에 대한 논란이 증폭되자 홍 감독은 2017년 3월 13일 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 기자간담회에서 연애 사실을 공식적으로 인정했다. 당시 홍 감독은 “우리 두 사람은 사랑하는 사이다. 나름대로 진솔하게 사랑하고 있다”고 했고 이어 김민희는 “진심을 다해서 만나고 사랑하고 있다. 저희에게 놓여진 다가올 상황에 대한 것들은 겸허하게 받아들이겠다”고 말한 바 있다.

결별 사실 보도에 앞서 스포츠월드는 홍 감독 및 김민희 측과 연락을 시도했지만 “사생활에 대해서는 알지 못한다”는 답변만 돌아왔다. 특히 김민희의 한 측근은 “(김민희가) 지인들과도 연락을 끊고 혼자 지내고 있다. 잠시 일을 봐주던 매니저와도 연락하지 않는 등 한국에서 배우 활동을 할 생각이 현재로서는 없는 것 같다”고 근황을 전했다.

jkim@sportsworldi.com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51%
10대 0%
20대 4%
30대 25%
40대 19%
50대 2%
60대 1%
70대 0%
여성 49%
10대 0%
20대 7%
30대 33%
40대 9%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중국, 한국과 협력해 스모그 해법 함께 모색

중국, 한국과 협력해 스모그 해법 함께 모색

중국, 한국과 협력해 스모그 해법 함께 모색 중국 외교부 대변인 밝혀 [북경=신화통신] 경상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25일 정례 브리핑에서 중국은 대기 분야에서 한국과의 교류와 협력을 강화해 스모그 문제의 해법을 함께 찾을 용의가 있다고 밝혔다. 일전에 한국 언론

딱따구리는 어떻게 뇌손상으로부터 안전할가

딱따구리는 어떻게 뇌손상으로부터 안전할가

딱따구리는 부리를 리용해 나무를 끊임없이 쫏는다. 나무를 쫏는 리유는 둥지를 만들기 위함이거나 먹이를 찾기 위해서이다. 이런 특징 덕분에 실제 딱따구리를 본 적이 없는 사람도 딱따구리를 많이 알고 있다. 그런데 부리를 리용해서 나무를 쪼면 머리에 강한 충격

카나다서 중국 류학생 1명 랍치당해

카나다서 중국 류학생 1명 랍치당해

카나다서 중국 류학생 1명 랍치당해 [오타와=신화통신] 토론토 주재 중국총령사관의 24일 소식에 의하면 카나다 온타리오주 토론토지역에서 23일 저녁 중국 류학생 1명이 랍치당하는 사건이 발생했는데 현재 이 학생은 행방불명이라고 한다. 토론토주재 중국총령사관 대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