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연예 > 연예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여명, 19세 연하 비서와 열애...동거설까지

[기타] | 발행시간: 2018.03.09일 09:00

[OSEN=지민경 기자] 중화권 톱스타 여명이 19세 연하 비서와 열애 중인 모습이 포착됐다.

지난 8일 시나연예 보도에 따르면 지난 2012년 전처 락기아와 이혼한지 4년 만에 여명이 32세 여성 비서와 열애 중이라고 전했다. 두 사람은 이미 동거를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여명과 새 연인은 여명의 호화저택에서 함께 생활하고 있는 모습이 포착되어 세간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보도에 따르면 여명은 연인이 자신의 사유 영지에 자유롭게 출입할 수 있게 해주는가 하면 열애 이후 비서에서 영업부 관리자로 빠르게 승진시켰다. 또한 여명의 새 연인은 산하 회사인 AMusic의 중요 의사결정 권한도 장악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두 사람이 연애를 시작한지는 반년이 넘었지만 절대로 함께 공공장소에 나타나지 않으며 차도 따로 타고 다니는 등 알려지지 않게 굉장히 조심하고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mk3244@osen.co.kr

[사진] ⓒGettyimages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57%
10대 0%
20대 4%
30대 31%
40대 16%
50대 6%
60대 1%
70대 0%
여성 43%
10대 0%
20대 8%
30대 24%
40대 11%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중국, 한국과 협력해 스모그 해법 함께 모색

중국, 한국과 협력해 스모그 해법 함께 모색

중국, 한국과 협력해 스모그 해법 함께 모색 중국 외교부 대변인 밝혀 [북경=신화통신] 경상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25일 정례 브리핑에서 중국은 대기 분야에서 한국과의 교류와 협력을 강화해 스모그 문제의 해법을 함께 찾을 용의가 있다고 밝혔다. 일전에 한국 언론

딱따구리는 어떻게 뇌손상으로부터 안전할가

딱따구리는 어떻게 뇌손상으로부터 안전할가

딱따구리는 부리를 리용해 나무를 끊임없이 쫏는다. 나무를 쫏는 리유는 둥지를 만들기 위함이거나 먹이를 찾기 위해서이다. 이런 특징 덕분에 실제 딱따구리를 본 적이 없는 사람도 딱따구리를 많이 알고 있다. 그런데 부리를 리용해서 나무를 쪼면 머리에 강한 충격

카나다서 중국 류학생 1명 랍치당해

카나다서 중국 류학생 1명 랍치당해

카나다서 중국 류학생 1명 랍치당해 [오타와=신화통신] 토론토 주재 중국총령사관의 24일 소식에 의하면 카나다 온타리오주 토론토지역에서 23일 저녁 중국 류학생 1명이 랍치당하는 사건이 발생했는데 현재 이 학생은 행방불명이라고 한다. 토론토주재 중국총령사관 대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