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연예 > 연예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지드래곤, 팬레터로 백골부대 업무 마비

[기타] | 발행시간: 2018.03.10일 17:24

[스포츠월드=김재원 기자] 최근 입대한 가수 지드래곤이 입소한 백소부대 측이 방대한 양의 위문 편지로 부대 업무가 마비됐다는 사실이 알려졌다.

10일 지드래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 측은 “지드래곤 팬 여러분께 긴급히 알립니다. 지드래곤은 지난달 27일 대한민국 남성으로서 육군 현역 복무를 시작했습니다. 여러분들의 따뜻한 성원 속에 몸 건강히 훈련에 임하고 있습니다”며 그의 근황을 전했다. 이어 “현재 신병교육대 위문편지 이메일 계정에는 지드래곤에게 쏟아지는 편지 때문에 부대 업무가 마비된 상태라고 합니다. 이메일을 출력해서 훈련병들에게 나눠주고 있는데 A4 용지, 프린터 잉크가 계속 동이 날 정도라고 합니다. 과부화로 인해 물량 수급에 차질을 빚으면서 동료 훈련병들도 위문편지를 받아야 하는데 원활하지 못한 경우가 발생되고 있습니다”라고 밝히면서 위문 편지 자제 요청을 부탁했다.

지드래곤은 지난달 27일 강원도 철원에 소재한 육군 3사단 백골부대 신병교육대에 입소했다. 그는 앞으로 훈련병 기간을 거친 뒤 현역으로 복무하게 되며 전역일은 2019년 11월 26일이다. 그는 지난해 12월 31일 열린 열린 콘서트에서 “잠시 떨어져있을 뿐이지 좋은 모습으로 만나기 위한 한 걸음 더 나아가기 위한 시기라고 생각한다. 성숙한 모습으로 나타날 테니까 여러분들도 설레는 마음으로 기다려주시면 더 좋은 기회이자 시간이 될 것 같다”고 간접적으로 입대 소감을 밝히기도.

jkim@sportsworldi.com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61%
10대 1%
20대 7%
30대 39%
40대 11%
50대 2%
60대 0%
70대 0%
여성 39%
10대 0%
20대 6%
30대 27%
40대 6%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중국, 한국과 협력해 스모그 해법 함께 모색

중국, 한국과 협력해 스모그 해법 함께 모색

중국, 한국과 협력해 스모그 해법 함께 모색 중국 외교부 대변인 밝혀 [북경=신화통신] 경상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25일 정례 브리핑에서 중국은 대기 분야에서 한국과의 교류와 협력을 강화해 스모그 문제의 해법을 함께 찾을 용의가 있다고 밝혔다. 일전에 한국 언론

딱따구리는 어떻게 뇌손상으로부터 안전할가

딱따구리는 어떻게 뇌손상으로부터 안전할가

딱따구리는 부리를 리용해 나무를 끊임없이 쫏는다. 나무를 쫏는 리유는 둥지를 만들기 위함이거나 먹이를 찾기 위해서이다. 이런 특징 덕분에 실제 딱따구리를 본 적이 없는 사람도 딱따구리를 많이 알고 있다. 그런데 부리를 리용해서 나무를 쪼면 머리에 강한 충격

카나다서 중국 류학생 1명 랍치당해

카나다서 중국 류학생 1명 랍치당해

카나다서 중국 류학생 1명 랍치당해 [오타와=신화통신] 토론토 주재 중국총령사관의 24일 소식에 의하면 카나다 온타리오주 토론토지역에서 23일 저녁 중국 류학생 1명이 랍치당하는 사건이 발생했는데 현재 이 학생은 행방불명이라고 한다. 토론토주재 중국총령사관 대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