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정치 > 정치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습근평주석 “조선-미국 대화 지지" 립장 밝혀

[연변일보] | 발행시간: 2018.03.13일 11:17

습근평 국가주석은 12일 “조-미 대화를 지지한다”고 밝혔다.

습근평주석은 이날 오후 인민대회당에서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과 만나 “반도 정세 전반에서 큰 진전이 이뤄지고 조-미 간에 긴밀한 대화가 이뤄지게 된것을 기쁘게 평가한다”라고 말했다.

습근평주석은 이어 “중한 량국은 반도의 중대한 문제에서 립장이 일치한다”, “정치적 의사 소통을 계속 강화하고 전략적 상호 신뢰를 공고히 해 민감한 문제를 적절하게 처리하자”고 말했다.

습근평주석은 면담에서 ‘지성이면 금석도 쪼개진다(精诚所至金石为开)’는 고사성구를 언급하면서 “반도 비핵화와 평화안전이라는 근본적 목표에 집중하면 반도는 마침내 두꺼운 얼음이 녹을것”이라고 했다.

습근평주석은 “중국의 ‘쌍궤병행(비핵화와 평화협정 동시 진행)’과 관련국 의견을 결합해 반도 문제의 정치적 해결을 추진하길 원한다”고 했다.

이에 정의용 실장은 “최근 반도 상황이 긍정적으로 변화하고 있는것은 습근평주석의 각별한 지도력 덕분”이라는 문재인 대통령의 메시지를 전하면서 습근평주석의 국빈방문을 제안했다.

정의용 실장은 이날 습근평주석과 양결지 국무위원, 왕의 외교부장 과 모두 7시간가량 만났다.

연변일보넷 편집부 편집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74%
10대 0%
20대 5%
30대 32%
40대 37%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26%
10대 0%
20대 0%
30대 21%
40대 5%
50대 0%
60대 0%
70대 0%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새로 개통하는 렬차, 환인현서 통화까지 50분 걸린다

새로 개통하는 렬차, 환인현서 통화까지 50분 걸린다

 4월 9월 료녕성과 길림성 잇는 또 한갈래 철도 개통 료녕성 환인만족자치현 경내 전(본계현 전사부)- 환 (환인현) 철도 건설이 6년간의 건설을 거쳐 4월 9월 정식 통차운행에 들어간다. 이 철도는 료녕성과 길림성을 련계하는 또 한갈래 철도로서 환인현에서 심양까지

‘3.18’ 로씨야산불 길림성 부상자 한명 없이 박멸

‘3.18’ 로씨야산불 길림성 부상자 한명 없이 박멸

3월 22일, 길림성응급관리청에 따르면 길림성에서는 ‘3.18’로씨야산불의 국경선 진입을성공적으로 차단하였으며 우리 성에서는 부상자가 한명도 나오지 않았다. 3월 18일 14시 5분경, 훈춘시 경신진과 접경한 로씨야측에서 삼림화재가 발생하여 변경선을 위협했다. 화

길림성 인구당 가처분소득 2만 2798원, 전국 18위

길림성 인구당 가처분소득 2만 2798원, 전국 18위

“국가통계국에서 일전에 공포한 2018년 전국 인구당 가처분소득 순위에서 길림성은 2만 2798원으로 전국 18위를 달렸다”고 길림성인민정부 뉴스판공실에 22일에 전했다. 기자가 료해한데 의하면 길림성은 전국 표준(2만 8228원)보다 5430원이 낮았고 전국 최고수준인 상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