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정치 > 국제시사
  • 작게
  • 원본
  • 크게

미국 국무장관 틸러슨 전격 경질

[연변일보] | 발행시간: 2018.03.14일 09:33

"내가 사임할지 안 할지를 아는 사람은 나 자신뿐이다"

지난달 18일(현지시간) 방송 인터뷰에서 경질설을 일축하면서 렉스 틸러슨 국무장관이 한 말이다. 그동안 장관직 수행에 강한 애착을 드러냈던 틸러슨 장관이 13일 결국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으로부터 '해고통지서'를 받아들었다. 숱한 우여곡절을 겪었던 1년 남짓 미국 외교수장 직무에 마침표를 찍고 퇴장한것이다. 틸러슨 장관의 립장에서는 아프리카 출장에서 돌아오자마자 '날벼락'을 맞은 셈이다.

이를 두고 미국 CNN 방송은 트럼프 대통령이 과거 진행했던 리얼리티 TV쇼 '어프렌티스'에서 남긴 류행어 "넌 해고야(You're fired)" 방식의 해임이 현실에서 실제상황으로 이뤄졌다고 보도했다.

워싱톤포스트(WP)와 CNN 방송 등이 백악관 관리를 인용해 전한바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틸러슨 전 장관이 아프리카를 순방중이던 지난 9일 메신저인 존 켈리 비서실장을 시켜 경질을 통보했다고 한다.

그러나 이때만 해도 켈리 비서실장은 구체적인 교체시점을 못 박지는 않았다고 한 백악관 관리를 인용해 미국언론이 보도했다.

결과적으로 틸러슨 전 장관은 트럼프 대통령의 트윗을 통해 공개적으로 해고통보장을 받은 꼴이 됐으며 그마저도 경질사유에 대해서는 제대로 설명을 듣지 못했다는것이다.

여기에다 성명을 통해 이러한 사실을 공개한 스티브 골드스타인 국무차관마저 곧바로 파면됐다.

오후 2시를 넘겨 다소 떨리는 목소리로 고별 기자회견에 나선 틸러슨 전 장관은 정오가 좀 지나서야 트럼프 대통령과 통화했다는 사실을 전하면서 '원만하고 질서있는 이양'을 강조한 뒤 국무부와 국방부, 미국국민 등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웃사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3일(현지시간) 렉스 틸러슨 국무장관을 전격 경질하고 후임에 마이크 폼페이오 중앙정보국(CIA) 국장을 내정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트위터에 "폼페이오 국장이 우리의 새 국무장관이 될것"이라면서 "그는 멋지게 일할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트럼프 대통령에 대해서는 한마디도 하지 않았다. WP와 의회전문매체 더 힐 등은 이에 대해 "틸러슨이 트럼프 대통령에게만 감사를 표하지 않았다"고 보도했다.

틸러슨 전 장관은 통화사실을 언급할 때조차도 '미국의 대통령'이라고 했을뿐, 회견 내내 '트럼프'라는 이름은 생략하는 등 불편한 심기를 내비쳤다.

또한 로씨야에 대해 '온건 로선'을 펴왔다는 지적을 받아온 트럼프 대통령을 겨냥한듯 "로씨야 정부의 골치 아픈 행동과 조치에 대응하기 위해 많은 할 일들이 남아 있다"고 했다.

손을 번쩍 들어 인사를 한 뒤 쏟아지는 질문을 뒤로 한채 현장을 떠난 그의 퇴장으로 지난 13개월여간 이어져 온 두 사람의 '불편한 동거'도 막을 내렸다.

틸러슨 전 장관은 남은 시간이 얼마 남지 않았다는것을 알고도 조미 정상회담 준비에 대해 강한 의욕을 내비쳤으나 결국 결실을 보지 못한채 중도하차하게 됐다.

WP는 사설에서 "틸러슨 전 장관이 국무장관으로서 아무리 이런저런 약점이 있었다고 해도 이렇게 갑작스럽게, 그것도 트위터로 해고를 통보한것은 그 무엇으로도 설명되질 않는다"면서 "트럼프 대통령이 최후의 순간까지 틸러슨 전 장관에게 모욕을 준것"이라고 비판했다.

연변일보넷 편집부 편집/외신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75%
10대 0%
20대 0%
30대 42%
40대 25%
50대 8%
60대 0%
70대 0%
여성 25%
10대 0%
20대 8%
30대 17%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딱따구리는 어떻게 뇌손상으로부터 안전할가

딱따구리는 어떻게 뇌손상으로부터 안전할가

딱따구리는 부리를 리용해 나무를 끊임없이 쫏는다. 나무를 쫏는 리유는 둥지를 만들기 위함이거나 먹이를 찾기 위해서이다. 이런 특징 덕분에 실제 딱따구리를 본 적이 없는 사람도 딱따구리를 많이 알고 있다. 그런데 부리를 리용해서 나무를 쪼면 머리에 강한 충격

컵은 깨진 후 원상복구 되지 않는다

컵은 깨진 후 원상복구 되지 않는다

"왜 자연은 과거로, 무질서에서 질서로 돌아가지 않는 것일가? 이에 대해 처음으로 대답을 준 사람이 볼츠만이다." 매일 사람들은 자연이 시간의 한 방향으로 일어나는 다양한 현상을 목격한다. 시간은 미래로 계속 나아가지만 과거로 돌아가지 않고 세상은 질서에서

“국제사회 인종차별 종결 위해 노력해야”

“국제사회 인종차별 종결 위해 노력해야”

“국제사회 인종차별 종결 위해 노력해야” 구테헤스 유엔 사무총장, 촉구 [유엔=신화통신] 안토니오 구테헤스 유엔 사무총장은 25일 유엔총회 국제인종차별해소일 전체회의에서 인종차별을 종결하기 위해 노력할 것을 국제사회에 촉구했다. 구테헤스 사무총장은 현재 배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