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경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돈화시에 새 비행장 들어서게 된다

[연변일보] | 발행시간: 2018.04.26일 14:29
관련 부문의 최근 소식에 따르면 새로 건설되는 돈화민용비행장이 국가민항국의 전문가심사를 통과하였다.

돈화시 대석두진에 부지를 정한 돈화민용비행장은 서쪽은 기구촌(崎岖村) 남쪽까지, 동쪽은 Y045향도(乡道)까지, 북쪽은 기구촌 - 농장촌 - 민강촌 - 민승촌까지, 남쪽은 산두촌 - 동성촌까지이다. 중심범위는 서쪽에서 Y037향도까지, 동쪽에서 Y045향도까지, 북쪽에서 Y042향도까지, 남쪽에서 남산두촌 - 동성촌까지이다.

돈화비행장 건설의 요구에 따라 돈화시정부는 2018년 2월 위성지도를 통해 비행장건설 구역의 현황을 확정했다.

이 구역내에서는 시정부의 허락 없이 인위적인 개변을 할 수 없으며 단위나 개인이 건물 신축이거나 확장, 개조 건설을 할 수 없다. 부분적인 산업계획과 외부 기업의 투자 유치도 불가능하며 토지를 개발하거나 경제작물, 나무을 심어도 안된다. 규정 위반시에는 불법행위로 처리할뿐만아니라 토지를 징수할 때 보상처리를 일체 해주지 않는다.

비행안전구역은 비행장활주로를 중심으로 반경 20킬로메터 구역이며 비행안전구역내에 제한고도보다 높은 건축물, 구조물 혹은 기타 시설을 건설할 수 없다. 새로 건설하는 각종 공정건설 및 기타 시설은 국무원의 《민용비행장 관리조례》에 따라 민항관리기관과 비행장 관리부문의 허가를 받아야 하며 규정에 따라 관련수속을 밟아야 한다.

비행안전구역은 항공무선통신국의 안테나를 중심으로 일정 범위내에서 하기 사항들이 금지된다.

(1) 반경 6000메터 범위내에 1kw이상의 FM라지오방송 설치.

(2) 반경 1000메터이내에 FM라지오방송 설치.

(3) 반경 800메터이내에 전파방애용 전자,전자기계 시설의 설치.

(4) 반경 450메터이내에 금속건축물, 밀집한 주택, 고압송전선 등 높고 큰 장애물 설치.

(5) 반경 2킬로메터내 높은 곳에 금속바줄 설치. 2킬로메터밖에는 안테나 꼭대기를 중심으로 0.5도 각을 초과하는 금속바줄 설치.

(6) 반경 150메터내에 철도, 전력 배수관개 시설 건설 혹은 금속울타리, 금속퇴적물 설치.

(7) 기타 비행안전구역 요구에 부합되지 않는 건축물 및 시설에 영향을 주는 행위.

연변일보넷 렴미선 기자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77%
10대 0%
20대 6%
30대 35%
40대 30%
50대 5%
60대 1%
70대 0%
여성 23%
10대 0%
20대 1%
30대 17%
40대 2%
50대 3%
60대 1%
70대 0%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도문시 신화변방파출소 민경들-거주민과 문화활동 진행

도문시 신화변방파출소 민경들-거주민과 문화활동 진행

관할지역내 거주민의 정신문화 생활을 풍부히하고 정월 보름의 문화분위기를 연출, 민족전통문화를 고양하기 위하여 2월 15일 도문시 신민사회구역과 도문시 신화변방파출소 민경들은 “신시대문화전습소”에서 거주민 70여명과 함께 문화활동을 진행하였다.오정 구정권

왕청과 훈춘, 전국기층중의약사업선진단위로

왕청과 훈춘, 전국기층중의약사업선진단위로

연변조선족자치주의 왕청현과 훈춘시가 전국기층중의약사업선진단위로 선정되였다. 길림성에서 도합 6개 현,시와 2개 지구급 시가 전국기층중의약사업선진단위로 선정되였다.   14일, 길림성인민정부 뉴스판공실에 따르면 국가중의약관리국에서는 13일에 《2016-2018 창

인도령 카슈미르서 자폭테러 발생, 최소 40명 사망

인도령 카슈미르서 자폭테러 발생, 최소 40명 사망

(흑룡강신문=하얼빈) 인도령 카슈미르 지역에서 14일 자살폭탄테러가 발생해 인도중앙예비경찰부대 병사 최소 40명이 목숨을 잃고 수십명이 부상했다. 카슈미르주 주도인 스리나가르에서 27킬로미터 떨어진 푸르와마지역의 한 도로에서 발생했다고 현지 경찰관이 전했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