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건/사고
  • 작게
  • 원본
  • 크게

만두값 실수로 ''14만원 결제''한 손님..감감무소식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18.05.09일 07:03

최근 한 만둣가게에서 만두를 사고 14만 위안이 넘는 돈을 낸 손님이 한 달 넘게 나타나지 않은 사실이 밝혀져 네티즌들의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관련 소식은 8일 오전 바이두의 실시간 검색어 1위를 차지하며 화제를 모았다.

다수의 현지 언론에 따르면, 허난(河南)성 정저우(郑州)의 한 만둣가게 주인은 최근 월말 정산을 하다가 한 손님이 14만 위안이 넘는 거액을 즈푸바오(모바일결제 시스템)로 결제한 사실을 발견했다. 결제일은 지난달 2일로 벌써 한 달이 지난 시점이었다. 하지만 고객은 실수로 낸 돈을 찾으러 오지 않았다. 가게 주인 허(何) 씨는 “이렇게 많은 돈은 내 것이 아니라, 몹시 불안하다”고 전했다.

손님은 왜 이렇게 많은 돈을 내는 실수를 저질렀을까? 며칠 밤을 고민한 주인은 “손님이 즈푸바오 결제 시 금액 입력란에 암호 6자리를 실수로 입력한 것 같다”고 전했다. 또한 손님은 외지인으로 추정된다고 덧붙였다. 현지인이면 실수를 발견하고, 곧장 돈을 찾아왔을 것이라는 게 주인의 생각이다.

주인 허 씨는 이 돈이 결제된 4월 2일의 감시카메라를 돌려 보았지만, 당일 오후 5시는 가장 손님이 많을 때라 거액을 낸 손님을 분간할 수 없었다고 밝혔다.

그는 “며칠 더 기다려보고, 그래도 손님이 나타나지 않으면 즈푸바오 측에 도움을 요청할 생각”이라고 전했다. 누리꾼들은 "얼마나 돈이 많으면 10만 위안이 넘는 거금이 사라졌는데, 한 달 넘게 알아채지 못할까?"라는 댓글을 올렸다. 종합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55%
10대 0%
20대 3%
30대 21%
40대 27%
50대 4%
60대 0%
70대 0%
여성 45%
10대 1%
20대 4%
30대 30%
40대 9%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우리나라 1월 말 외환보유액 소폭 증가

우리나라 1월 말 외환보유액 소폭 증가

[인민망 2월 14일] 지난 11일 국가외환국 데이터에 따르면, 올해 1월 말 기준 우리나라의 외환보유액 규모는 3조 879억 달러로 지난해 12월 말보다 152억 달러, 0.5% 증가했다. 왕춘영(王春英) 외환국 대변인은 올해 1월 중국 외환 시장 수급은 기본적으로 균형을 이뤘

“완다백화점 쑤닝 인수 공식화 하나?“ 쑤닝 국내최대 류통사 선언

“완다백화점 쑤닝 인수 공식화 하나?“ 쑤닝 국내최대 류통사 선언

[중국 이슈] “완다백화점 쑤닝 인수 공식화 하나?“ 쑤닝 중국 최대 유통사 선언 봉황망12일 보도에 따르면 장근동(张近东) 쑤닝 회장은 신춘단배식에서 완다백화점(이하 완다백화점) 산하 백화점 37곳을 전격 인수한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완다에 가까운 인사들은 반다

우리나라 수출입 안정세...“이젠 품질 향상에 매진할 때“

우리나라 수출입 안정세...“이젠 품질 향상에 매진할 때“

[중국 경제] 중국 수출입 안정세...“이젠 품질 향상에 매진할 때“ 14일 세관총서에 따르면 올 1월 우리나라 화물무역 수출입 총액은 2조730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8.7% 증가했다. 수출은 13.9% 늘어난 1조5300억원, 수입은 2.9% 늘어난 2711억6000만원으로 1.2배 늘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