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건/사고
  • 작게
  • 원본
  • 크게

20대 한국 남성, 태국 공항서 지갑 '슬쩍' 했다가 덜미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18.05.31일 07:26

공항 CCTV에 찍힌 범행 장면

태국의 한 공항에서 다른 사람이 두고 간 지갑을 가져간 한국인 남성이 현지 경찰에 절도 혐의로 체포됐다.

30일 주태국 한국대사관 등에 따르면 현지 경찰은 전날 방콕 수완나품 공항에서 출국 수속 중이던 한국인 이 모(29) 씨를 절도 혐의로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이 씨는 지난 26일 공항 터미널 2층에 있는 휴대전화용 유심(USIM) 판매점에서 한국인 관광객 박 모 씨가 두고 간 검은색 지갑을 몰래 가져간 혐의를 받는다.

판매점 CCTV에는 이씨가 박 씨의 지갑 위에 책을 포개놓은 뒤 함께 들고 가는 장면이 고스란히 찍혔다.

지갑에는 1만 바트(약 33만6천원) 상당의 현금 등이 들어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체포될 당시 이 씨는 혐의를 부인했지만 경찰이 CCTV 영상을 보여주자 혐의를 인정했다. 외신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79%
10대 0%
20대 3%
30대 36%
40대 38%
50대 2%
60대 0%
70대 0%
여성 21%
10대 0%
20대 0%
30대 10%
40대 7%
50대 3%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새로 개통하는 렬차, 환인현서 통화까지 50분 걸린다

새로 개통하는 렬차, 환인현서 통화까지 50분 걸린다

 4월 9월 료녕성과 길림성 잇는 또 한갈래 철도 개통 료녕성 환인만족자치현 경내 전(본계현 전사부)- 환 (환인현) 철도 건설이 6년간의 건설을 거쳐 4월 9월 정식 통차운행에 들어간다. 이 철도는 료녕성과 길림성을 련계하는 또 한갈래 철도로서 환인현에서 심양까지

‘3.18’ 로씨야산불 길림성 부상자 한명 없이 박멸

‘3.18’ 로씨야산불 길림성 부상자 한명 없이 박멸

3월 22일, 길림성응급관리청에 따르면 길림성에서는 ‘3.18’로씨야산불의 국경선 진입을성공적으로 차단하였으며 우리 성에서는 부상자가 한명도 나오지 않았다. 3월 18일 14시 5분경, 훈춘시 경신진과 접경한 로씨야측에서 삼림화재가 발생하여 변경선을 위협했다. 화

길림성 인구당 가처분소득 2만 2798원, 전국 18위

길림성 인구당 가처분소득 2만 2798원, 전국 18위

“국가통계국에서 일전에 공포한 2018년 전국 인구당 가처분소득 순위에서 길림성은 2만 2798원으로 전국 18위를 달렸다”고 길림성인민정부 뉴스판공실에 22일에 전했다. 기자가 료해한데 의하면 길림성은 전국 표준(2만 8228원)보다 5430원이 낮았고 전국 최고수준인 상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