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IT/과학 > 휴대폰/통신
  • 작게
  • 원본
  • 크게

삼성-애플, 스마트폰시장 "다른 입장, 같은 고민"

[길림신문] | 발행시간: 2018.05.30일 16:42
시장조사업체 가트너가 정리한 1분기 세계 스마트폰 기상도다. 삼성은 여전히 세계 1위 자리를 지켰지만 중국 업체들의 거센 도전에 직면했다.

가트너는 29일(현지시간) 세계 스마트폰 시장이 1분기 들어 다시 성장세로 돌아섰다는 내용의 보고서를 발표했다. 지난 해 4분기 첫 마이너스 성장의 충격을 한 분기 만에 씻어낸 결과다.

1분기 세계 스마트폰 판매량은 3억8천400만대. 지난 해 같은 기간 3억7천800만대에 비해 1.3% 늘어난 수치다. 성장률은 소폭이지만, 자칫 장기화될 우려가 있던 마이너스 성장 흐름을 끊었다는 데 의미가 있다.

■ 샤오미 약진 비결은 '공격적 가격정책-인도시장 공략 성공'

하지만 시장 흐름은 예사롭지 않다. 스마트폰 시장이 조금씩 정점을 향해 가고 있다는 느낌을 갖게 된다. 가트너는 1분기 스마트폰 시장 흐름을 ‘프리미엄폰 주춤, 중저가폰 약진’으로 정리했다.

가트너의 안술 굽타 애널리스트는 “프리미엄 및 하이엔드 스마트폰 수요는 약세를 면치 못하고있다”고 평가했다. 그는 그 이유로 “업그레이드하는 추가 이점이 크지 않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반면 중저가 스마트폰 수요는 증가했다. 중저가 폰도 충분히 매력적일 만큼 성능이 향상된 덕분이다.

중국 시장 흐름도 주목할 대목이다. 한 때 세계 스마트폰 시장 성장세를 이끌었던 중국도 이젠 예전 같지 않다. 비보, 오포 같은 업체들이 지난 해보다 마이너스 성장을 한 것도 그 때문이다.

그런데 그 유탄이 삼성에까지 미쳤다. 삼성의 중저가 모델들이 중국 시장에서 현지 업체들의 공세에 밀린 탓이다.

애플 아이폰X(왼쪽)과 삼성 갤럭시S9플러스

반면 프리미엄 폰 쪽에 주력한 애플은 삼성 같은 고민은 면할 수 있었다. 애플이 1분기 시장 점유율 14.1%로 지난 해보다 소폭 성장세를 구가할 수 있었던 건 특유의 프리미엄 전략 덕분이다.

하지만 프리미엄 폰 전체에 대한 수요가 주춤한 부분은 애플에게도 고민거리다. 가트너는 “애플도 차세대 아이폰의 전체 이용자 경험을 획기적으로 높일 필요가 있다”고 지적했다.

1분기 스마트폰 시장 최대 스타는 뭐니뭐니해도 ‘중국판 애플’ 샤오미다. 샤오미는 2천800만대 이상을 판매하면서 시장 점유율 7.4%를 기록했다. 지난 해 같은 기간 점유율 3.4%의 두 배를 훌쩍 넘는 수준이다.

가트너는 샤오미의 무서운 약진 비결로 ’공격적인 가격 전략’과 ‘인도시장에서의 인기’ 이라고 분석했다. 두 가지 모두 프리미엄 폰보다는 성능 좋아진 중저가폰에 대한 선호도가 높아진 시장 추세와 딱 맞아떨어진다.

외신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13%
30대 13%
40대 63%
50대 13%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서울=신화통신] 한국 대통령부가 19일 문재인 대통령이 이날 저녁 미국 트럼프 대통령과 통화를 갖고 제2차 조미 정상회담의 성공적 개최를 위한 협조 방안을 중점적으로 토의했다고 밝혔다. 한국 청와대 김의겸 대변인은 문재인 대통령은 조선반도 평화를 위한 트럼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미국 경제 하방 리스크 증가…대차대조표 축소 종료 시사

미국 경제 하방 리스크 증가…대차대조표 축소 종료 시사

[인민망 2월 22일] 지난 20일(현지 시각)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1월 말 진행된 미국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의사록을 공개했다. 의사록에 따르면 대다수 연준 위원들은 미국 경제의 하방 리스크 증가로 올해 대차대조표 축소를 중단해야 한다고 보는 것으

WTO, 올해 1분기 세계 무역 성장세 둔화 우려

WTO, 올해 1분기 세계 무역 성장세 둔화 우려

[인민망 한국어판 2월 22일] 지난 19일 세계무역기구(WTO)는 올해 1분기(1~3월) 세계무역전망지수(WTOI) 보고서를 발표해 “현재의 무역 긴장 국면이 완화되지 않는다면 올해 1분기 글로벌 무역 증가율 전망치는 계속해서 낮아질 것”이라고 진단했다. 보고서는 올해 1분

이란, “파키스탄 경내 진입해 테로조직 타격 권리 있다”

이란, “파키스탄 경내 진입해 테로조직 타격 권리 있다”

이란, “파키스탄 경내 진입해 테로조직 타격 권리 있다” [테헤란=신화통신] 이란 무장력량 바게리 총참모장이 18일, 파키스탄 경내 테로조직 거점이 계속 운영된다면 이란은 필요한 시점에, 월경 군사행동을 취해 파키스탄 경내 테로조직 거점을 소멸할 것이라고 밝혔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