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스포츠 > 스포츠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소병첨 또 기록 100메터 9초 91

[연변일보] | 발행시간: 2018.07.02일 10:45
아시아 최고 륙상 단거리선수인 우리 나라 소병첨(29세)이 9일 만에 또 9초 91을 찍었다.

소병첨은 2일 프랑스 빠리에서 열린 2018 국제륙상경기련맹 남자 100메터 결승경기에서 9초 91에 레이스를 마쳤다.

지난 6월 23일 에스빠냐 마드리드에서 열린 국제륙상련맹 도전경기에서 9초 91을 기록한 그는 바로 다음 경기에서 같은 기록을 작성하며 놀라운 상승세를 이어갔다. 9초 91은 아시아 기록 동률을 이루었고 순수 동양인 최고 기록이다.

나이제리아 출신 페미 오구노데(까타르)는 2015년 6월 5일 우리 나라 무한에서 9초 91에 레이스를 마쳐 아시아 신기록을 세웠다.

소병첨은 3년 만에 오구노데의 기록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9초 91을 두 번 이상 달성한 아시아인은 귀화 선수를 포함해도 소병첨뿐이다.

2일 경기에서 소병첨은 세계적인 선수들과 당당히 경쟁했다. 로니 베이커(미국)가 9초 88로 1위를 차지하고 유럽 기록 보유자 지미 비코(프랑스)가 9초 91로 2위에 올랐다. 비코는 소병첨과 같은 기록을 냈지만 사진 판독 끝에 2위를 확정했다.

소병첨은 아프리카 챔피언 아카니 심비네(남아프리카공화국)와 2011년 한국 대구에서 열린 세계륙상선수권 100메터 우승자 요한 블레이크(져메이커)를 눌렀다. 심비네는 9초 94로 4위, 블레이크는 10초 03으로 5위였다.

소병첨은‘동양 단거리선수의 력사'를 바꾸고 있다. 그는 이미‘순수 동양인 기록'을 두번 세웠다.

소병첨은 2015년 5월 31일 미국 유진에서 100메터를 9초 99에 달렸다. 순수 동양인 최초 남자 100메터 9초대 기록이였다.

소병첨은 그해 8월 23일 북경 세계륙상선수권대회 준결승에서 다시한번 9초 99를 기록해 아시아 선수 최초로 세계선수권 남자 100메터 결승에 오르며 새 력사를 썼다.

순수 동양 선수중 두번 이상 100메터에서 9초대 기록을 낸 단거리선수는 소병첨 뿐이다. 소병첨은 9초대 기록을 4차례나 세웠다.

일본 남자 100메터 기록은 기류 요시히데가 세운 9초 98이다. 일본에서는 9초대 기록은 단 한 번 나왔다.

올해 기록이 급상승하면서 소병첨은 아시아를 넘어 세계 정상권에 도전하고 있다.

소병첨은 2018 시즌 남자 100메터 세계 랭킹 공동 4위이다. 올 시즌 세계 1위 기록(9초 88)과도 격차가 크지 않다.

외신 종합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94%
10대 0%
20대 8%
30대 48%
40대 34%
50대 2%
60대 2%
70대 0%
여성 6%
10대 0%
20대 0%
30대 4%
40대 0%
50대 2%
60대 0%
70대 0%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서울=신화통신] 한국 대통령부가 19일 문재인 대통령이 이날 저녁 미국 트럼프 대통령과 통화를 갖고 제2차 조미 정상회담의 성공적 개최를 위한 협조 방안을 중점적으로 토의했다고 밝혔다. 한국 청와대 김의겸 대변인은 문재인 대통령은 조선반도 평화를 위한 트럼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미국 경제 하방 리스크 증가…대차대조표 축소 종료 시사

미국 경제 하방 리스크 증가…대차대조표 축소 종료 시사

[인민망 2월 22일] 지난 20일(현지 시각)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1월 말 진행된 미국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의사록을 공개했다. 의사록에 따르면 대다수 연준 위원들은 미국 경제의 하방 리스크 증가로 올해 대차대조표 축소를 중단해야 한다고 보는 것으

WTO, 올해 1분기 세계 무역 성장세 둔화 우려

WTO, 올해 1분기 세계 무역 성장세 둔화 우려

[인민망 한국어판 2월 22일] 지난 19일 세계무역기구(WTO)는 올해 1분기(1~3월) 세계무역전망지수(WTOI) 보고서를 발표해 “현재의 무역 긴장 국면이 완화되지 않는다면 올해 1분기 글로벌 무역 증가율 전망치는 계속해서 낮아질 것”이라고 진단했다. 보고서는 올해 1분

이란, “파키스탄 경내 진입해 테로조직 타격 권리 있다”

이란, “파키스탄 경내 진입해 테로조직 타격 권리 있다”

이란, “파키스탄 경내 진입해 테로조직 타격 권리 있다” [테헤란=신화통신] 이란 무장력량 바게리 총참모장이 18일, 파키스탄 경내 테로조직 거점이 계속 운영된다면 이란은 필요한 시점에, 월경 군사행동을 취해 파키스탄 경내 테로조직 거점을 소멸할 것이라고 밝혔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