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엉터리로 복원된 1000년 불상 논란..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18.08.08일 10:42

평소 유물과 유적 보존에 관심을 가져 온 남성 쉬신은 최근 친구로부터 황당한 사진 한 장을 받았다. 해당 사진 속 불상은 쓰촨(四川)성 쯔양(資陽)시 안웨(安嶽)현에 있으며, 송나라 시대에 만들어진 것으로 알려져 있다.

해당 불상은 안웨현 지방정부 및 이곳 주민들이 관리 및 복원을 도맡아 왔다.

문제는 1000년의 역사를 가진 해당 불상을 기존의 형태와 전혀 다른 모습으로 ‘변신’시켜놓았다는 사실이다. 고증을 거치지 않은 채 불상 전신뿐만 아니라 배경에까지 알 수 없는 디자인의 옷과 원색의 물감으로 범벅된 상태였고, 기존 불상의 표정 및 얼굴 생김새와는 전혀 다른 외형이 되고 말았다.

이에 쉬씨는 해당 불상의 사진을 자신의 SNS에 올렸고, 네티즌 사이에서도 엉터리 복원에 대한 비난이 쏟아졌다.

네티즌들은 “이것은 복원이라 할 수 없다. 기존보다 더 흉측한 모습으로 바꾸어놓은 것”, “앞으로도 수 백 년 동안 후대가 이것을 봐야 할텐데, 후대는 우리의 가장 찬란한 문명에 대해 잘못 이해할 수 있을 것”이라고 꼬집었다.

이를 최초로 알린 쉬씨는 “유물은 역사적 가치를 보여주는 것”이라면서 “복원 작업을 잘못하게 되면 이는 더 이상 유물이 아닌 것으로 변하고 만다”고 지적했다.

비난을 인지한 쓰촨성 안웨현 당국은 지난 5일, SNS를 통해 해당 복원 작업은 안웨현 주민들이 자발적으로 돈을 모으고 자체적으로 진행됐으며, 다른 불상이나 유물의 복원작업에서도 비슷한 사례가 있는지에 대해서는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하지만 정확한 복원 시기와 복원을 맡은 주체에 대해서는 구체적으로 밝히지 않았다. 형법 및 문화재 보호법에 따르면 문화재에 피해를 끼친 사람은 5000위안의 벌금 또는 10년 이하의 징역형에 처해질 수 있다. 종합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66%
10대 0%
20대 3%
30대 23%
40대 36%
50대 3%
60대 0%
70대 0%
여성 34%
10대 0%
20대 3%
30대 15%
40대 16%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동산촌 순두부 문화재로 신청

동산촌 순두부 문화재로 신청

왕청현 동광진 동산촌의 백년 동안 이어내려온 순두부제조공예가 현급 무형문화재로 신청돼 화제로 되고 있다. 료해에 따르면 동산촌은 왕청현 기타 지역에 비해 해발고가 100여메터 높고 평균 일조시간이 타 지역보다 2시간 정도 더 길다. 이러한 지리적 우세는 량질

전방위로 조사하고 견결히 정돈하며질을 보장해 처리정돈임무 완수해야강치영 ‘위법온실주택’문제 전문처리정돈사업 독찰 조사연구시 강조

전방위로 조사하고 견결히 정돈하며질을 보장해 처리정돈임무 완수해야강치영 ‘위법온실주택’문제 전문처리정돈사업 독찰 조사연구시 강조

일전, 성당위 상무위원이며 주당위 서기인 강치영은 돈화시에서 ‘위법온실주택’문제 전문처리정돈 사업에 대해 독찰, 조사연구를 진행했다. 그는 다음과 같이 강조했다. 습근평 총서기의 중요지시 정신을 참답게 학습, 관철하고 중앙과 성당위의 포치요구를 견결히 시

마음속에 일을 두고 손에 일거리가 있어야 하며 혁신적이고실무적으로 일하여 올해 각항 임무목표를 높은 품질로 완수해야

마음속에 일을 두고 손에 일거리가 있어야 하며 혁신적이고실무적으로 일하여 올해 각항 임무목표를 높은 품질로 완수해야

18일, 주장 김수호가 주정부 당조 2019년 제1차 확대회의를 소집, 사회했다. 회의는 각 현(시)정부와 주발전개혁위원회의 2019년 ‘세가지 틀어쥐기’시달 정황에 관한 회보 및 주자연자원국, 주생태환경국의 태도표명 발언을 청취하고 주정부 당조성원들의 분관 부문 20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