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한민족 > 한민족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연변주 거주 조선족인구 75만 7238명으로 집계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18.09.14일 10:11
  (흑룡강신문=하얼빈) 2017년말까지 연변조선족자치주에서 살고 있는 조선족 총인구는 75만7238명이라고 연변TV가 12일, 뉴스로 발표했다.

  연변TV의 뉴스에 따르면 2017년말까지 연변조선족자치주 총인구는 210만 1387명으로 2016년보다 1만 8968명이 감소된것으로 나타났다.

  연변주 출생률은 7.89‰이고 사망률은 12.93‰이며 자연성장률은 -5.06‰로 마이너스성장을 기록했으며 연변주외에서 연변주로 전입한 인구는 7461명이고 주내에서 주외로 이주해간 인구는 1만 5969명이다.

  연변주내 조선족인구는 75만7238명으로 전주 총인구의 36.04%를 점하고 있는바 2016년 말보다 1705명 감소되였다고 연변TV는 보도했다.

  출처: 길림신문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80%
10대 1%
20대 6%
30대 40%
40대 26%
50대 4%
60대 2%
70대 0%
여성 20%
10대 0%
20대 2%
30대 9%
40대 8%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3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조선족들 애를 좀 낳아라.
아무리 어려워도 민족의 대를 끊어서야 되겠냐?
답글 (0)
한국뉴스를 보면 지금 한국도 출생율이 확 줄고 있습니다.이것은 아주 위험한 신호입니다.조산족의 미래가 걱정됩니다.일단은 민족의 위기의식을 갗고 힘들어도 많이 낳아야 합니다.
답글 (0)
조선족은 중국에서 상대적으로 교육수준이 높은편이니까 당연히 애 낳은 여자들이 적기 마련이고 출산율이 줄어들기 일수지.어쩔수없는검다.. 제일 현실적인 방법은 전국에 조선족을 연변으로 끌어들이는검다 그러기에는 연변이 일단 경제적으로 앞서야함다.노력합시다
답글 (0)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잠 안 올 땐 일어나라...숙면 전략 5

잠 안 올 땐 일어나라...숙면 전략 5

피곤이 풀릴 만큼 깊고 달게, 그리고 실컷 자는 것. 모두가 꿈꾸는 일이다. 어떻게 해야 할가? 영국의 '가디언'이 미국 버클리의 캘리포니아대학에서 신경과학과 심리학을 가르치는 매튜 워커 교수의 조언을 다섯가지 소개했다. ◆ 어둠 = 건강한 수면 사이클을 정하는

흡연, 색맹까지 유발한다

흡연, 색맹까지 유발한다

흡연이 색맹을 유발할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미국 럿거스대학 행동건강치료 연구실장인 스티븐 실버스타인 교수 연구팀이 담배를 피우는 134명(25~45세)을 대상으로 색맹 여부와 정도를 조사했다. 이들은 시력 또는 교정 시력이 정상이였고 71명은 평생 하루 1

심양 서탑 조선족로인협회, 윷놀이로 정월대보름 맞이

심양 서탑 조선족로인협회, 윷놀이로 정월대보름 맞이

(흑룡강신문=하얼빈) 정월대보름날인 2월 19일, 심양시 화평구 서탑지구조선족로인협회는 도문사회구역 활동실에서 정월대보름 윷놀이 행사를 개최했다. 올해 첫 협회행사라 분위기가 뜨거웠으며 로인들이 그동안 하고 싶은 말을 서로 나누며 서로 설인사를 하는 훈훈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