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건/사고
  • 작게
  • 원본
  • 크게

'환자의 고통은 바로 나의 돈' 불법 진료소 10여곳 적발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18.09.25일 12:29

병을 고치기는 커녕 환자의 고통을 돈과 맞바꾸기 위해 혈안이 된 진료소들이 적발됐다.

TV채널 중국지성(中国之声)은 선전(深圳)의 돈에 눈이 먼 진료소들이 환자들을 치료 목적이 아닌, 돈벌이 수단으로 여기며 저질러온 불법행태들을 공개했다. 소소한 병을 중병으로 속이고 수술대에까지 오르게 하는가 하면 수술과정에서 일부러 환자에게 고통을 주고 수술비를 올리는 등의 만행도 서슴치 않았다.

한 환자가 치료 과정에서 통증을 호소하자 고액의 진료과목을 권유하기도 했다. 이 환자는 거액의 의료비를 부담할 돈이 없자 병원 진료실에 갇혔다. 이튿날 병원에서 탈출하려던 이 환자는 2층에서 떨어져 복합 골절상을 입는 등 크게 다쳤다.

진료과정에서 작은 병을 크게 부풀리고 허위 검사결과를 환자들에게 보여주면서 겁을 주는가 하면 수술을 하다말고 돈을 더 내라고 하는 등 이들 진료소들의 불법 행태는 이루다 말할 수 없을 정도다.

특이들 진료소들은 조직적, 체계적으로 움직여 온 것으로 드러났다. 환자를 진료소로 끌어들이는 팀이 존재하고 자신들의 불법행위가 들통이 나면 환자측과 협의를 하는 처리팀이 따로 존재했으며 인터넷에 자신들에게 불리한 리뷰가 달리면 곧바로 삭제하는 인터넷팀도 있었다.

선전시 경찰은 관련자 90여명을 체포하고 10여개의 불법 운영 진료소들을 폐쇄했다.

윤가영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63%
10대 0%
20대 4%
30대 23%
40대 23%
50대 4%
60대 9%
70대 0%
여성 38%
10대 0%
20대 2%
30대 20%
40대 9%
50대 2%
60대 5%
70대 0%

네티즌 의견 1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참 어이가 없어 말이 안나가네!
저런거 다 잡아죽여야되
답글 (0)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정무봉사 및 디지털화 건설의 새로운 지평 연다

정무봉사 및 디지털화 건설의 새로운 지평 연다

주정무봉사및디지털화건설관리국에서는 발빠르게 성의 ‘세가지 틀어쥐기’동원대회 정신을 전면 관철, 시달하고 세가지 ‘조합 조치’를 잘 시행해 정무봉사 및 디지털화 건설의 새로운 국면을 개척하고 있다. 빅데이터 발전 조합 조치를 잘 시행하고 디지털연변 건설을

연길 도시관리 수준 향상에 알심을

연길 도시관리 수준 향상에 알심을

20일, 해당 부문에서 알아본 데 따르면 연길시는 올해 계속하여 도시관리 수준을 제고하기 위해 환경위생청결작업차량 22대를 새로 증가하고 전 시 61개 사회구역에 물업봉사소을 세우며 무료 주차자리를 증설해 도시기능을 완벽화하고 도시면모를 크게 개선시킬 예정

왕청현 동진촌 정신적 빈곤해탈에 주력

왕청현 동진촌 정신적 빈곤해탈에 주력

지난 13일, 왕청현 왕청진 동진촌 촌부에 들어서니 단층집 높이로 일매지게 늘어선 태양광발전 판넬이 한눈에 안겨왔다. 재작년에 도입해 현재 규모가 5킬로와트, 년간 수익이 4만원에 이르는 태양광발전 판넬은 동진촌을 빈곤에서 해탈시키는 데 일익을 담당한 ‘효자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