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문화/생활 > 음식/맛집
  • 작게
  • 원본
  • 크게

‘신의 물방울’ 와인, 다시 열풍불까

[기타] | 발행시간: 2012.03.02일 15:00

[내일신문]

주세법 개정·한미FTA발효로 가격부담 줄어

칠레·미국산 인기몰이 … "와인시장 봄기운"

와인열풍이 다시 불 조짐이다. 만화 '신의 물방울' 인기에 힘입어 지난 2007~2008년 와인열풍이 일었던 것처럼 최근 일반인들의 와인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이번엔 부담없는 가격 때문이다. 특히 수입 와인의 유통 단계를 단순화한 주세법 개정에다 한미FTA의 발효로 소비자들이 와인을 사다 마시는 부담이 전례없이 확 준다는 얘기다. 주류업체와 유통업체는 이런 가격메리트를 앞세워 와인판매에 열을 올리고 있다. 칠레산과 미국산 와인은 이미 인기몰이중이다.

2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주류업체들이 와인가격을 잇따라 인하한 가운데 백화점에선 가격인하를 체감할수 있는 할인판매 행사를 열고 있다. 값이 싸진 와인으로 애주가들은 물론 일반 소비자들의 마음을 잡아 보겠다는 의도다. 신세계백화점은 내달 18일까지 본점 강남점 영등포점 경기점 인천점에서 봄맞이 '월드와인페어'를 진행한다. 특히 주세법 개정안 발효로 와인가격 인하를 기대하는 소비자들을 위해 칠레의 대표 브랜드 와인을 40~55% 할인 판매하는 '칠레파격할인전'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 행사에선 몬테스 알파 시라 2009년 빈티지가 3만5000원(40%, 정상가 5만9000원, 전점 60병 한정), 칠레 테루아의 정수를 보여주는 시데랄 2007년 빈티지가 5만원(55%, 91000원)에 판매되기 때문이다. 또 아르헨티나 프리미엄 와인인 이스까이 2007년 빈티지가 6만5000원(약 54%, 정가 14만원), 히딩크 와인으로 유명한 샤또 딸보 2008년 빈티지가 9만5000원에 판매된다.

주류업체의 와인 가격인하도 본격화됐다. 롯데주류는 지난 1일부터 칠레산 와인 70개 제품의 공급가격을 평균 10% 내렸다. 나라셀라·금양인터내셔날에 이어 롯데주류까지 가세하면서 국내 '빅3' 와인 수입사가 모두 3월부터 칠레산 와인 가격을 10% 안팎 내린셈이다.

그동안 칠레산 와인은 한·칠레 FTA(자유무역협정)가 발효되면서 관세가 철폐됐는데도 가격이 오히려 올라 수입사와 유통업체가 과도한 마진을 챙긴다는 비판을 받아왔다.

롯데주류 관계자는 "올해부터 수입 업체가 와인을 직접 판매할 수 있도록 주세법이 개정되는 등 와인 판매 환경이 개선돼 가격 인하를 결정했다"며 "수요가 늘면 침체된 와인 시장도 활기를 되찾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미국산 와인은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발효를 앞두고 인기다. 롯데백화점에 따르면 미국산 와인 매출은올 1월 1일부터 이달 26일까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8% 늘었다.

미국산 와인은 이달 15일 발효되는 한미 FTA에 따른 관세의 즉시 철폐를 앞두고지난해 하반기부터 가격 인하 등공격적인 마케팅에 힘입어매출이 꾸준히 늘고 있다. 롯데백화점은 이러한 매출 신장세에 한미 FTA 효과가 더해지면서 상반기 미국 와인 매출이 지난해 상반기보다 두 배 이상 늘 것으로 기대했다.

고병수 기자 byng8@naeil.com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10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제6회 흑룡강성 관광산업발전대회가 6월 24일부터 25일까지 치치할시에서 개최된다. 대회의 '개최지'인 치치할은 특색 문화관광자원을 심도있게 발굴하고 현대 관광시스템을 전면적으로 개선하여 풍경구에서 서비스, 산업에 이르기까지 전면적으로 업그레이드했다. 치치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정의는 승리한다" 어트랙트, '피프티피프티' 상표권 획득

"정의는 승리한다" 어트랙트, '피프티피프티' 상표권 획득

피프티피프티 소속사 어트랙트가 결국 '피프티피프티' 상표권을 획득했다. 지난해 6월 전 멤버 3인과의 분쟁 후 양측 모두 '피프티피프티'의 상표권을 주장하며 대립했지만 30개국이 넘는 국가가 소속사 '어트랙트'의 손을 들어줬다. 어트랙트는 지난해 5월 상표권 출

'논문 표절 논란' 설민석, 연대 석사 재입학 후 지상파로 재복귀

'논문 표절 논란' 설민석, 연대 석사 재입학 후 지상파로 재복귀

4년 전, 석사 논문 표절로 모든 방송에서 하차한 설민석이 지상파 방송에 복귀한다. 21일, MBC 새 예능프로그램 '심장을 울려라 강연자들 (이하 '강연자들')'측은 오은영과 김성근, 한문철, 금강스님, 설민석, 박명수, 김영미가 앞으로 강연자로 나설 것을 예고하는 개

"한달에 5천만원 벌어요" 무명 개그맨, 유튜브 대박난 '비결' 뭐길래?

"한달에 5천만원 벌어요" 무명 개그맨, 유튜브 대박난 '비결' 뭐길래?

사진=나남뉴스 KBS 공채 개그맨 출신이지만 오랜 기간 무명시절을 보내다가 유튜브를 통해 연 6억원의 수익을 올린 개그맨 정승빈이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19일 유튜브 채널 '황예랑'에는 월 5천만원의 사나이 개그맨 정승빈이 출연하여 인터뷰를 가졌다. 영상 속 정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