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유통/소비자
  • 작게
  • 원본
  • 크게

中, '소비자의 날' 앞두고 삼성•LG 제품 불만 급증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12.03.05일 15:09
(흑룡강신문=하얼빈)중국에서 오는 15일 '소비자 권익의 날'을 앞두고 삼성, LG 제품에 대한 소비자 불만이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중국 남방일보(南方日报)는 2일 중국 최대 가전정보업체 후이충가전넷(慧聪家电网) 통계를 인용해 춘절(春节, 설)연휴 이후 한국의 삼성, LG를 비롯해 중국의 TCL, 하이신(海信) 등 유명 가전제품에 대한 소비자 고발이 급증했으며, 특히 삼성•LG에 대한 불만이 높았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LG의 경우 "TV가 저절로 꺼졌다", "드럼세탁기의 작동이 멈췄다", "냉장고 애프터서비스를 거절했다" 등의 사례가 접수됐으며, 삼성은 "세탁기가 갑자기 불탔다", "모니터 원산지를 속였다" 등의 사례가 접수됐다. 또한 지난 2월 불만이 접수된 제품 중 LG 평판TV 제품이 다른 제품에 비해 많았다.

  업계 관계자들은 "최근 외자 가전업체에 대한 소비자 고발이 늘어나는 추세에 있다"며 "지멘스의 사례에서 볼 수 있듯 업체에서 현명하게 대처하지 않으면 낭패를 볼 수 있다"고 지적했다.

  또한 "소비자들의 권리 이식이 높아져 시장 점유율이 높은 대기업 제품에 대한 불만이 상대적으로 높으며, 특히 가전제품은 일상생활에서 많이 사용하기 때문에 불만 접수가 높다"고 덧붙였다.

  후이충가전넷은 "3월 15일 '소비자 권익의 날'을 앞두고 올해는 어떤 기업이 적발될지에 대해 업계 관계자들과 소비자들 모두 관심을 가지고 지켜보고 있다"며 "기업은 브랜드 신뢰도가 가장 중요하기 때문에 제품과 서비스 면에서 소비자들을 충족시키지 못하면 브랜드 이미지가 한순간에 추락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

  한편 중국중앙방송(CCTV)는 매년 3월 15일 '소비자 권익의 날'을 맞아 소비자 불만 사례 등을 토대로 소비자 권리를 침해한 기업을 고발하는 프로그램을 방영하고 있다.

  지난해 CCTV는 '3•15완후이(晚会)'를 통해 "한국 금호타이어가 중국에서 저질 타이어를 생산해 소비자들에게 판매해왔다"고 보도해 금호타이어의 3C인증이 취소되고 문제 타이어에 대해 대규모 리콜을 실시하는 등 곤욕을 치뤘다. /온바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90%
10대 0%
20대 0%
30대 70%
40대 2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1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1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제6회 흑룡강성 관광산업발전대회가 6월 24일부터 25일까지 치치할시에서 개최된다. 대회의 '개최지'인 치치할은 특색 문화관광자원을 심도있게 발굴하고 현대 관광시스템을 전면적으로 개선하여 풍경구에서 서비스, 산업에 이르기까지 전면적으로 업그레이드했다. 치치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정의는 승리한다" 어트랙트, '피프티피프티' 상표권 획득

"정의는 승리한다" 어트랙트, '피프티피프티' 상표권 획득

피프티피프티 소속사 어트랙트가 결국 '피프티피프티' 상표권을 획득했다. 지난해 6월 전 멤버 3인과의 분쟁 후 양측 모두 '피프티피프티'의 상표권을 주장하며 대립했지만 30개국이 넘는 국가가 소속사 '어트랙트'의 손을 들어줬다. 어트랙트는 지난해 5월 상표권 출

'논문 표절 논란' 설민석, 연대 석사 재입학 후 지상파로 재복귀

'논문 표절 논란' 설민석, 연대 석사 재입학 후 지상파로 재복귀

4년 전, 석사 논문 표절로 모든 방송에서 하차한 설민석이 지상파 방송에 복귀한다. 21일, MBC 새 예능프로그램 '심장을 울려라 강연자들 (이하 '강연자들')'측은 오은영과 김성근, 한문철, 금강스님, 설민석, 박명수, 김영미가 앞으로 강연자로 나설 것을 예고하는 개

"한달에 5천만원 벌어요" 무명 개그맨, 유튜브 대박난 '비결' 뭐길래?

"한달에 5천만원 벌어요" 무명 개그맨, 유튜브 대박난 '비결' 뭐길래?

사진=나남뉴스 KBS 공채 개그맨 출신이지만 오랜 기간 무명시절을 보내다가 유튜브를 통해 연 6억원의 수익을 올린 개그맨 정승빈이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19일 유튜브 채널 '황예랑'에는 월 5천만원의 사나이 개그맨 정승빈이 출연하여 인터뷰를 가졌다. 영상 속 정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