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연예 > 드라마
  • 작게
  • 원본
  • 크게

'여왕의 꽃' 윤박·강태오, 분노의 주먹다짐 '질투'

[기타] | 발행시간: 2015.04.29일 13:12

[TV리포트=김지현 기자] MBC ‘여왕의 꽃’ 강태오가 윤박에게 주먹다짐하는 장면이 목격됐다.

강태오는 ‘여왕의 꽃’에서 이솔(이성경)바라기 동구 역을 맡아 순정남 면모를 드러내며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공개된 스틸 속 동구(강태오)는 만취한 재준(윤박)의 멱살을 잡고 주먹을 날리고 있다. 분노에 차 마구 주먹을 날리는 동구의 표정과 맞을 수밖에 없는 재준의 슬픈 표정이 눈길을 끈다. 또 만취한 재준을 부축하고 집으로 들어가던 유라(고우리)와 동구의 행동을 간파하고 재준의 집으로 달려온 이솔로, 이솔·재준·유라·동구 네 명이 불편한 4자 대면을 하게 된 상황이 펼쳐졌다.

22일 늦은 밤, 평창동에서 진행된 촬영에서 강태오와 윤박은 다찌마와리(격투) 신인만큼 여러 번의 리허설을 통해서 합을 맞춰 본 뒤 촬영에 임하며 최상의 장면을 만들어냈다. 경사가 진 내리막길이라 넘어지면 다칠 위험이 있었지만 몸을 사리지 않는 윤박 등 배우들의 열연이 만들어낸 성과였다. 또 자신의 약혼자가 속수무책으로 맞기만 하던 유라가 들고 있던 백을 이용해 동구를 반격한 것도 이 신의 관전포인트다.

제작진은 “‘여왕의 꽃’에 출연하는 젊은 배우들은 신인배우들이지만 각자 제 몫을 다 해내며 극의 활력소가 되고 있다. 4인 4색의 다양한 캐릭터를 드러내기 위한 배우들의 열정에도 많은 애정과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지난 방송에서 이솔과 재준은 희라(김미숙)의 높은 벽을 넘지 못하고 눈물의 이별을 한 상태. ‘힐링 러브라인’이라 불리며 시청자들에게 위안을 안겨준 이솔과 재준의 사랑은 이대로 끝나는 것인지, 동구의 주먹다짐이 새로운 갈등의 기폭제가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여왕의 꽃’은 어렸을 때 보호받지 못하고, 커서는 사랑에 배신당한 까닭에 사람을 믿지 못하고 남을 짓밟으면서라도 성공하는 것이 행복이라고 믿는 한 여자가 그녀가 버린 딸과 재회하게 되면서 벌어지는 일들을 담은 이야기로 매주 토,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김지현 기자 mooa@tvreport.co.kr /사진=MBC

TV리포트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44%
10대 0%
20대 11%
30대 33%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56%
10대 0%
20대 11%
30대 33%
40대 11%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사진=나남뉴스 레전드 시트콤 '세 친구'의 주역이었던 윤다훈이 이동건과 만나 기러기 아빠 근황을 공개했다. 최근 방송한 SBS '미우새'에서는 윤다훈이 오랜만에 출연해 오랜 인연 이동건과 만남을 가졌다. 윤다훈은 "7년째 기러기 아빠, 할아버지로 지내고 있다. 큰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왜 피해자 행세하냐" 최병길PD, 전처 서유리 저격 '억울하다' 고백

"왜 피해자 행세하냐" 최병길PD, 전처 서유리 저격 '억울하다' 고백

사진=나남뉴스 방송인 서유리와 이혼 소식을 알리면서 충격을 주었던 최병길 PD가 억울하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날 19일 최병길 PD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참고만 있으려니 내 앞길을 계속 가로막는다"라며 "싸우고 싶진 않지만 내 상황이 너무 좋지 않으니 최소한 방

"술 마셔도 무죄" 김호중, '이창명 음주 사건' 혐의 입증 어렵다 왜?

"술 마셔도 무죄" 김호중, '이창명 음주 사건' 혐의 입증 어렵다 왜?

사진=나남뉴스 뺑소니 혐의를 받고 있는 트로트 가수 김호중이 국과수에서 음주 소견을 받았음에도 무죄 가능성이 제기돼 논란을 가중시키고 있다. 현재까지 김호중이 접촉사고를 일으키기 전 술을 마신 것으로 의심되는 정황이 계속해서 포착되고 있다. 먼저 지난 17

미니영화 《결혼등기》...황혼재혼에 대한 사색의 여운

미니영화 《결혼등기》...황혼재혼에 대한 사색의 여운

연변영화드라마애호가협회에서 올들어 네번째 작품으로 내놓은 미니영화 《결혼등기》가 5월16일 오전 연길한성호텔에서 시영식을 가졌다. 연변영화드라마협회 부회장 김기운이 감독을 맡고 전영실이 극본을 쓴 미니영화 《결혼등기》는 리혼한 부모의 재혼을 둘러싸고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