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연예 > 예능
  • 작게
  • 원본
  • 크게

‘썰전’PD “최고시청률, 김·유·전 고생 많았는데 다행”[인터뷰]

[기타] | 발행시간: 2016.04.15일 15:28

[OSEN=강서정 기자] 2013년 2월 방송을 시작한 JTBC ‘썰전’이 지난 14일 방송 3년 2개월여 만에 자체최고시청률을 기록했다. 놀라운 기록이다. 한 프로그램이 이토록 오랜 시간 사랑받기 쉽지 않은데 ‘썰전’이 그 어려운 걸 해냈다.

이날 방송은 4.953%(닐슨코리아, 전국유료방송가구 기준)를 기록, 5%를 육박하는 수치를 나타내며 최고시청률을 경신했다. 수도권 유료가구 광고 제외 기준으로는 6.8%를 기록했다.

15일 ‘썰전’의 김은정 PD는 OSEN에 “출연자들과 스태프들이 고생 많이 했는데 결과가 좋아서 천만 다행이다. 출연자들과 아직 연락을 못해봤는데 좋아할 것 같다”며 “유시민 작가와 전원책 변호사가 댓글도 꼼꼼히 보고 모니터링도 신경 써서 한다. 시청자들이 어떤 의견을 듣고 싶어 하는지, 어떤 정보를 알고 싶어 하는지 체크해서 세심하게 설명해준다. 정말 감사하다. 두 분이 시청률 뉴스를 보고 좋아하고 계실 것 같다”고 했다.

‘썰전’은 4.13 총선의 생생한 결과를 전하기 위해 선거 직후인 지난 14일 새벽 긴급 추가 촬영을 강행했다. 김은정 PD는 “다들 고생 많이 했다. 새벽 2시 반에 모이자고 출연자들에게 말하기도 어려웠는데 김구라, 유시민 작가, 전원책 변호사가 매일 이러는 것도 아니고 완성도 있게 방송 나가야 되지 않겠냐고 하면서 아무도 불평을 안했다”며 “전원책, 유시민 총선 날 바빴는데 그 스케줄을 마치고 마지막 ‘썰전’ 스케줄을 하러 와줬다. 김구라도 고생스러웠을 텐데 감사드린다‘고 했다.




이어 “지난해 재보궐 선거 당일날 저녁에 보충 촬영했을 때 11시에 녹화했다. 그런데 이번에는 개표 시간과 스케줄을 맞추다 보니 2시 반에 시작했다. 처음이었다”며 “50분 정도 녹화했는데 녹화하면서도 제대로 편집해서 방송을 낼 수 있을까 걱정했다. 화려하게 편집은 못해도 자막은 꼭 쓰고 싶었다. 자막 없어도 두 분이 워낙 말을 잘해서 잘 볼 수 있었겠지만 자막 없으면 불편해하는 분들이 있어서 자막까지는 쓰고 싶었다”고 전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구라, 유시민, 전원책은 4.13 총선에 대해 날카롭게 분석하면서도 정치인들을 향해 통쾌한 발언을 해 시청자들에게는 만족스러운 방송이었다.

김은정 PD는 “세 분 모두 녹화 재미있게 했다. 우리가 선거에 대해 예측을 몇 번 했고 언론에서 한 예측이 뒤집어졌다. 반전이 일어났다는 것에 대해 할 얘기가 많아서 녹화를 재미있게 했다. 유시민과 전원책도 선거가 어떻게 이렇게 됐는지 나름 분석도 해오고 생각도 많이 해왔더라”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정치적인 성향을 배제하고 총선이 국가적 이벤트인데 이번 선거는 아무래도 투표율도 높았고 선거과정 자체가 드라마틱한 일이 있어서 대중에게 기억에 남는 선거였던 것 같다”며 “시청자들이 선거의 마지막 뒤풀이를 ‘썰전’과 함께한 것 같다”고 덧붙였다. /kangsj@osen.co.kr

[사진] JTBC 제공

OSEN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40%
10대 0%
20대 20%
30대 0%
40대 2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60%
10대 0%
20대 6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룡강디자인' 심천문화박람회에서 인기

'룡강디자인' 심천문화박람회에서 인기

룡강 문화창의의 아름다움이 또다시 심천에서 꽃을 피웠다! 제20회 중국(심천)국제문화산업박람교역회(이하 '심천문박회')가 5월 23일 심천국제컨벤션센터에서 성대하게 개막되였다. 흑룡강 창의디자인전시관이 다채로운 모습으로 전국과 세계 각지에서 온 전시상들에게

미약한 빛이 모여 횃불을 이루다-커시안그룹 창립 20주년 행사 성대히 개최

미약한 빛이 모여 횃불을 이루다-커시안그룹 창립 20주년 행사 성대히 개최

계절의 녀왕이라 불리우는 5월의 화창한 날씨속에서 수도 북경에 위치한 북경연서호(雁栖湖)국제전시센터에 경사가 났다. '미약한 빛이 모여 횟불을 이루다(微光成炬)'를 주제로 하는 커시안그룹 창립 20주년 기념 축하행사가 성대하고 화려하게 개최된 것이다. 2014년

"작년 200억 넘게 벌어" 임영웅, '역시 대세' 승승장구

"작년 200억 넘게 벌어" 임영웅, '역시 대세' 승승장구

'역시 대세' 임영웅, 작년 200억원 넘게 벌었다[연합뉴스] 가수 임영웅이 작년 한 해 200억원 이상 벌어들인 것으로 나타났다. 23일 소속사 물고기뮤직 감사보고서에 따르면 임영웅은 지난해 '용역비'로 193억원을 정산받았다.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여기에다 '소속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