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한민족 > 단체협회
  • 작게
  • 원본
  • 크게

한국해외문화교류회 칭다오 방문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16.05.20일 09:01
칭다오조선족작가협회 환영만찬 마련



  칭다오공항에 도착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흑룡강신문=칭다오) 김명숙 기자= 한국해외문화교류회(대표 김정)는 올해 중한수교 24주년을 맞아 칭다오조선족작가협회(회장 이문혁)의 초청으로 제7회 중한문화교류차로 5월 11일부터 4박5일 일정으로 칭다오시를 방문했다.

  허응만 인솔단장의 안내로 칭다오에 도착한 한국방문단은 작가, 음악인 등 다양한 분야의 문화예술인 15명으로 이루어졌다.

  방문단을 맞이하여 11일 저녁 칭다오조선족작가협회에서는 청양구 화로촌에서 환영만찬을 가졌다.

  만찬회 제1부에서는 우선 중한작가 50여명이 필진으로 참여한 종합문예지 ‘해외문화 제15-16집’ 합동출판회를 진행했다. 이어 한국 신길우 문학박사가 문학강의를 진행, 글로벌시대에 문학의 위치와 작품소재에 대해 독자적인 견해를 피력해 많은 호응을 불러일으켰다. 강의가 끝난 후 중한 문화인들은 나름 장끼대로 시낭송, 노래, 국악공연, 무용, 악기연주를 선보였다.

  2부에서는 양측 회원들간 1:1 자매결연을 맺고 선물을 서로 주고 받는 시간을 가지며 장내는 시종 열렬한 분위기로 들끓었다.

  소개에 따르면 한국해외문화교류회는 12일 칭다오한중문화도서관을 개관하고 한국어도서 3천부를 기증하게 되며, 13일 칭다오 백두산양노원을 방문해 노인들을 위해 위문공연, 14일에는 칭다오이화한국어학교에서 25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제1회 시낭송경연대회를 펼칠 예정이다.

  한국해외문화교류회는 해마다 세계 각국과 활발한 문화교류를 진행해오고 있는바, 미국에 샌프란시스코와 로스앤젤레스, 호주 시드니, 일본 오사카지회 등을 두고 있다. 중국에는 중국지회(칭다오)와 산하에 하얼빈, 연길, 톈진, 광저우 지부가 있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88%
10대 0%
20대 25%
30대 50%
40대 13%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13%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13%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1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똥구멍맛이 특별하겠지.
답글 (0)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브브걸 멤버였던 유정이 '브브걸'을 탈퇴하는 심경을 전해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22일, 유정은 탈퇴 심경을 전하며 "워너뮤직코리아와의 계약이 종료됨과 동시에 브브걸이 아닌 남유정으로 활동하게 됐다"고 전했다. 그녀는 "같이 약속한 게 많은데 이야기를 모두 드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1억 있어도 생활비 안 줘" 고딩엄빠4, 만삭 아내 눈물에 서장훈 '대노'

"1억 있어도 생활비 안 줘" 고딩엄빠4, 만삭 아내 눈물에 서장훈 '대노'

사진=나남뉴스 와이프에게는 필요한 신발 한 켤레 사주지 않고 친구들에게는 술자리 비용을 턱턱 내는 고딩엄빠 남편의 모습에 서장훈이 분노했다. 오는 24일 방송하는 MBN '어른들은 모르는 고딩엄빠4' 38회에서는 김지은, 김정모 청소년 부부가 출연한다. 극과 극 통

"몰라보게 달라졌네" 장영란, 6번째 눈 성형수술에 아들 '외면' 상처

"몰라보게 달라졌네" 장영란, 6번째 눈 성형수술에 아들 '외면' 상처

사진=나남뉴스 방송인 장영란이 6번째 눈 성형수술을 받은 뒤 자녀들의 솔직한 반응을 전해 눈길을 끌었다. 지난 22일 장영란의 유튜브 채널 'A급 장영란'에서는 한의사 남편 한창과 두 자녀와 외식에 나선 장영란의 모습이 담겼다. 공개된 영상 속 장영란은 아이들이

하이브 CEO, 어도어 사태에 "회사 탈취 기도가 명확하게 드러나"

하이브 CEO, 어도어 사태에 "회사 탈취 기도가 명확하게 드러나"

하이브 CEO, 어도어 사태에 "회사 탈취 기도가 명확하게 드러나"[연합뉴스] 박지원 하이브 CEO(최고경영자)가 민희진 어도어 대표를 두고 불거진 사태와 관련해 "회사는 이번 감사를 통해 더 구체적으로 (진상을) 확인한 후 조처를 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23일 가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