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중국 여성 평균 월급 남성의 77% 그쳐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16.11.11일 15:10

 (흑룡강신문=하얼빈) 상대적으로 남녀 평등이 잘 구현됐다는 평가를 받는 중국에서도 남녀간 임금 격차는 상당한 것으로 확인됐다.

  경화시보는 중국의 구인·구직 어플리케이션(앱) 보스즈핀(BOSS·直聘)이 10일 발표한 '2016 중국 남녀 임금격차 보고서'를 인용해 중국 여성의 평균 월급이 남성의 77%에 불과하다고 11일 보도했다.

  올해 중국 여성 근로자의 세전 평균 월급은 4449위안으로 남성 평균 월급에 크게 못 미쳤다. 임금 수준이 높아질 수록 남녀간 격차는 더욱 컸다.

  보스즈핀 회원 중 70%의 월급은 2000~6500위안 사이로 이 중 여성근로자 상당수가 낮은 수준의 임금에 집중됐다. 특히 5000위안이 넘어가면 여성 비율이 눈에 띄게 줄었다.

  남녀간 임금격차는 분야, 도시 등에 따라 달라졌다. 이 외에 학력과 경력 등도 문제가 됐다. 남녀간 임금 격차가 가장 큰 분야는 첨단기술이 필요한 의료, 정밀검측, 인터넷 등으로 여성 비율 자체가 낮았다. 의료, 정밀검측, 영상 미디어와 모바일 인터넷 등 4개 분야의 여성 평균 임금은 남성의 70% 수준에 그쳤다.

  체력이 필요한 건설시공, 채굴·제련 등도 여성에게 진입문턱이 높은 대표적인 분야다.

  도시별로는 3, 4선 중소도시에서의 남녀간 임금 격차가 1선 대도시에 비해 큰 것으로 확인됐다.

  /아주경제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40%
30대 40%
40대 2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홍콩 시민 다수, 국가안보 입법 지지

홍콩 시민 다수, 국가안보 입법 지지

지난 23일 홍콩 시민이 길 거리에서 국가안보 입법 지지 서명을 하고 있다. (흑룡강신문=할빈) 제13기 전국인민대표대회(전인대) 제3차 회의는 '전국인민대표대회 홍콩특별행정구 국가안보 수호 법률제도와 집행기제 수립 및 완비 관련 결정(초안)'을 심의했다. 홍콩

중국, 1조원 특별 국채 발행

중국, 1조원 특별 국채 발행

(흑룡강신문=할빈) 최근 1조원 특별 국채가 인터넷 실검에 올랐다. (흑룡강신문=할빈) 올해 정부사업보고는 올해 적자비률을 3.6%이상으로 잡고 재정적자 규모를 지난해 대비 1조원 늘리며 동시에 1조원의 전염병 저항 특별 국채를 발행하기로 한다고 밝혔다. 이는 특

“스트레스 너무 심하다”…몸이 보내는 신호

“스트레스 너무 심하다”…몸이 보내는 신호

스트레스라는 말은 원래 물리학 영역에서 ‘팽팽히 조인다’라는 뜻의 라틴어(stringer)에서 나왔다. 의학 영역에서는 캐나다의 내분비학자인 한스 셀리에 박사가 ‘정신적 육체적 균형과 안정을 깨뜨리려고 하는 자극에 대해 안정 상태를 유지하기 위해 변화에 저항하는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0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