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연예 > 스타
  • 작게
  • 원본
  • 크게

[MD인터뷰] 정우성 "고아라 회사 영입, 눈빛 매력적"

[기타] | 발행시간: 2017.01.18일 11:00

[마이데일리 = 신소원 기자] 정우성이 배우로서, 그리고 한 매니지먼트의 대표로서 최근 회사에 영입한 배우 고아라, 남지현에 대해 밝혔다.

정우성은 18일 오전 서울 삼청동의 한 카페에서 진행된 영화 '더 킹'(감독 한재림 제작 우주필름 배급 NEW) 인터뷰에서, 최근 배우 못지 않게 활약하고 있는 회사 대표로서의 역할에 대해 전했다. 정우성은 아티스트컴퍼니의 대표, 절친인 이정재가 이사다. 또 최근에는 고아라, 포미닛 출신 남지현 등 예상치 못한 배우들을 영입했다.

"현장에서 사람에 대한 관심은 늘 중요해요. 회사를 했기 때문에 더 눈 여겨 본다, 그런 것은 다른 감정이에요. 회사는 회사고 현장은 현장이에요. 배우의 본분으로서 배우가 다른 배우를 보는 관점을 유지하는게 중요한 하나의 덕목이에요."

회사에 배우들을 영입하는 기준에 대해서 묻자, "기준을 만든다는 것 자체가 웃기다. 기준을 만들면 좁아지니까"라며 현답을 내놓았다.

"열어놓고 한 인격체로서 그 사람이 어떤 자세를 갖고 있고 무엇을 바라고 있는지, 그것에 도움이 될 수 있겠구나, 라는 생각을 먼저 했어요. 고아라 씨는 눈빛이 너무 매력있잖아요. 그 나이에 비해 많은 경험이 있고, 그래서 지금 중요한 시기인 것 같아요. 선배로서의 조언이 중요한 시기인 것 같고, 관계라는게 서로 연이 돼서 말문을 열게 된다는 게 중요한 것 같아요."

정우성과 이정재의 회사라는 점에서, '최고의 근무환경'이라는 말이 돌 정도였다. 이에 대해 정우성은 "정우성, 이정재가 있기 때문에? 에이, 아니에요"라며 환한 미소를 지었다.

"제가 대표라고 해서 사무실 안에서 '음, 왔니?' 이러면서 인사만 하는 것도 아니고요.(웃음) 배우라는 직책은 회사의 업무도 중요하지만 함께하는 구성원들에게 철학이라고 하면 거창한데 그런 이미지, 가치관적으로 볼 수 있는 대표자로서의 입지도 중요하게 생각했어요. 그걸 지키려고 대표라는 부담스러운 타이틀을 짊어진 거였고요."

[사진 = NEW 제공]

(신소원 기자 hope-ssw@mydaily.co.kr)

출처: 마이데일리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40%
10대 0%
20대 0%
30대 27%
40대 13%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60%
10대 0%
20대 20%
30대 27%
40대 13%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최근 24세 소방관과 팔순의 외할머니가 찍은 ‘결혼사진’이 인터넷을 뜨겁게 달궜다. 왜 외할머니와 결혼사진을 찍었을까? 사진 속 남자는 감동스러운 이야기를 전했다. 24년 전 외할머니는 그를 주워 왔다 사진 속 남자는 올해 24세인 장자강(張佳港) 씨로 장시(江西)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1년 늦어진 윷놀이행사에 너도나도 싱글벙글

1년 늦어진 윷놀이행사에 너도나도 싱글벙글

정월대보름에 즈음하여 심양시조선족문화예술관, 심양시조선족련의회가 주최하고 심양시조선족로인련합회가 주관한 ‘심양시 제12회 조선족전통윷놀이시합’이 25일, 심양시조선족문화예술관에서 진행됐다. 주최측 대표팀과 심양시조선족로인련합회 산하 협회 총 12팀이

습근평, "우리나라 빈곤퇴치 전면적 승리 거뒀다"

습근평, "우리나라 빈곤퇴치 전면적 승리 거뒀다"

전국 빈곤퇴치 난관공략전 총화표창대회가 2월 25일 오전 북경 인민대회당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 습근평 중공중앙 총서기, 국가주석 겸 중앙군사위원회 주석이 전국 빈곤퇴치난관공략전에서 영예칭호를 받은 모범들에게 상장을 발급하고 중요한 연설을 발표했다. 습

올해 중국 국내 관광 수입 3조원 돌파 예상

올해 중국 국내 관광 수입 3조원 돌파 예상

올해 중국 국내 관광 수입이 3조원을 돌파할 것이라는 예측이 나왔다. 중국관광연구원의 '중국관광경제청서(NO.13)'는 올해 중국인들의 려행 의향이 85%를 웃돌면서 려행 시장의 회복속도가 빨라질 것이라고 분석했다. 이어 중국 국내 려행객수는 연인원(이하 동일) 41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1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