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스포츠 > 축구
  • 작게
  • 원본
  • 크게

고준익·지충국, 中축구 국가대표 발탁…한국전 나올까

[조글로미디어] | 발행시간: 2017.01.26일 14:35
(서울=연합뉴스) 강성철 기자 = 중국축구협회가 최근 발표한 국가대표 소집 명단에 조선족 출신으로 중국 슈퍼리그 소속인 화북화하팀의 고준익과 연변부덕팀의 지충국 선수가 포함됐다.

이 명단은 오는 3월 23일로 예정된 러시아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한국전에 출전할 선수들로 구성한 것이어서 특별히 관심이 쏠린다. 두 선수는 지난 10∼15일 국제 A매치로 열린 '2017 중국컵'에서 국가대표로 뛰었고 이번에 다시 발탁됐다.

3월 23일로 예정된 러시아월드컵 아시아 예선 한국전을 대비해 중국축구협회가 최근 발표한 국가대표에 발탁된 조선족 출신의 고준익(사진 좌측)과 지충국


대표팀에서 가장 나이가 어린 1995년생으로 일본 프로 2부리그 출신의 중앙 수비수인 고준익은 1990년대 중국 국가대표를 지냈던 고종훈 씨의 아들이다.

고 씨는 중국이 준우승을 차지했던 1994년 히로시마아시안게임 대표팀의 주축멤버로 활약했다.

조선족 사회에서는 대를 이어 중국 축구 국가대표로 발탁된 첫 사례가 나왔다며 반기는 분위기라고 한다.

수비형 미드필더인 지충국은 슈퍼리그 2016시즌에서 23경기에 출전해 4차례 공격도움과 1득점을 올리는 활약으로 협회 관계자의 높은 점수를 받아 선발됐다.

이들은 오는 2월 9일부터 시작되는 대표팀 집중훈련 캠프에 합류해 본격적으로 팀워크를 맞출 예정이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91%
10대 0%
20대 3%
30대 50%
40대 38%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9%
10대 0%
20대 0%
30대 6%
40대 3%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칭다오조선족기업협회, 조직의 합법화와 경제창출 두마리 토끼 잡는다

칭다오조선족기업협회, 조직의 합법화와 경제창출 두마리 토끼 잡는다

2020년 시무식 및 회장단회의 개최 (흑룡강신문=하얼빈) 이계옥 특약기자 = 칭다오조선족기업협회 11기 회장단은 1월 19일 청양구 시얼뚠환펑호텔(希尔顿欢朋酒店)2층에서 시무식 및 사업계획 좌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는 배철화 회장을 비롯한 회장단 성원 40여

2019년 中 40여개 상업위성 발사

2019년 中 40여개 상업위성 발사

(흑룡강신문=하얼빈) 중국항공과학기술그룹유한회사가 일전에 베이징에서 "중국우주항공과학기술 청서(2019)"를 발표했다. 청서에 의하면 현재 중국은 상업위성 분야에서 강한 발전 추세를 보이고 있다. 2019년 중국에서 연구제조하고 발사한 상업위성은 통신, 원격 탐

랴오닝성서 현재까지 고구려 유적 300여곳 확인

랴오닝성서 현재까지 고구려 유적 300여곳 확인

"고구려 기원 연구에 새로운 자료" 발견 중국 랴오닝성 번시(本溪) 자자푸쯔(賈家堡子)의 적석무덤 (흑룡강신문=하얼빈) 중국 동북 3성 랴오닝(遼寧)성 지역에서 현재까지 확인된 고구려 유적이 300여 곳에 이르는 것으로 알려졌다. 랴오닝성 문물고고연구원은 19일 '2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0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