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연예 > 스타
  • 작게
  • 원본
  • 크게

[단독] 유승준, 끝까지 간다…"대법원에 상고장 접수 가닥"

[기타] | 발행시간: 2017.03.07일 17:37

가수 유승준(41, 미국명 스티브유)가 끝까지 간다. 한국 땅을 밟기 위한 마지막 몸부림이다.

7일 법조계 관계자에 따르면 유승준이 이번주 안에 대법원에 상고장을 접수하는 것으로 가닥을 잡았다. 상고장 접수는 13일까지다.

이와 관련해 유승준의 법률 대리인 측은 "본인과 상의한 결과 끝까지 가겠다는 이야기가 나왔다. 이번주 내로 상고장을 접수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유승준은 지난달 23일 LA총영사관을 대상으로 제기한 사증발급거부취소 항소심에서 패소했다. 당시 서울고등법원 제9행정부 재판부는 판결문을 통해 '유승준이 입국하여 방송·연예활동을 계속할 경우 국군 장병들의 사기를 저하시키고 병역의무 이행 의지를 약화시키며, 입대를 앞둔 청소년들에게 병역의무 기피 풍조를 낳게 할 우려가 있다'며 '이는 국방의 의무 수행에 지장을 가져오고 나아가 영토의 보전을 위태롭게 하며, 대한민국의 준법 질서를 어지럽힘으로써 대한민국의 이익, 공공의 안전, 사회질서 및 선량한 풍속을 해한다'고 판단했다. 결국 유승준은 다시 한 번 패했다.

유승준 측 법률 대리인은 대법원에 항소장 제기 때와 같은 의문을 던질 예정이다. 항소장 제기 당시 "무기한 입국금지가 왜 유승준에게만 해당되는지 따지자"며 "원심에서는 당시(2002년) 기준으로만 판단되고 있는데, 현재(2016년)까지 그 기준이 적용되는지도 묻고 싶다"고 주장했다.

앞서 유승준은 과거 병무청 신체검사에서 공익근무요원 판정을 받고 입대 예정이었으나, 2002년 1월 한국 국적으로 포기하고 미국 시민권을 취득해 병역이 면제됐다. 법무부는 출입국관리법에 따라 입국금지조치를 내렸다.

2015년 10월 로스앤젤레스총영사를 상대로 서울행정법원에 한국 비자 발급 거부 처분을 취소해달라며 소송을 제기했다. 지난해 12월 1심 재판부는 "국방의 의무에 지장을 초래하고 사회 질서를 어지럽힐 이유가 충분하다"고 판결, 유승준의 입국을 받아들이지 않았다.

이미현 기자 lee.mihyun@joins.com

일간스포츠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33%
40대 33%
50대 0%
60대 33%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중공중앙 정치국 상무위원이며 전국인대 상무위원회 위원장인 조락제는 11일 평양에서 조선로동당중앙 정치국 상무위원이며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 위원장인 최룡해와 회담했다. 조락제는 다음과 같이 표했다. 중·조 전통적 우의는 량당과 량국 로일대 지도자들이 직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상종못할 인간들, 천벌 받는다" 김그림, 故박보람 가짜뉴스에 분노

"상종못할 인간들, 천벌 받는다" 김그림, 故박보람 가짜뉴스에 분노

故박보람이 갑작스럽게 쓰러져 알 수 없는 사인으로 유명을 달리한 가운데, 평소 그의 절친으로 알려져 있는 가수 김그림이 가짜뉴스를 퍼뜨리는 유튜버들을 향해 분노했다. 지난 13일, 김그림은 자신의 SNS를 통해 "인공지능AI 목소리로 자극적인 제목과 섬네일을 넣

"염산 뿌리겠다" 서윤아, 김동완 악성팬에 받은 협박메시지 충격공개

"염산 뿌리겠다" 서윤아, 김동완 악성팬에 받은 협박메시지 충격공개

'신랑수업'에 출연하고 있는 배우 서윤아가 김동완의 악성 팬으로부터 받은 충격적인 수준의 악성 메시지를 공개해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12일, 서윤아는 자신의 SNS 스토리를 통해서 신화 김동완의 팬으로 받은 도 넘은 악성 메시지를 공개했다. 서윤아에게 입에 담

"금융맨 손잡고 행진" 강지영 아나운서, 결혼식 사진보니 '여신인가?'

"금융맨 손잡고 행진" 강지영 아나운서, 결혼식 사진보니 '여신인가?'

JTBC 강지영 아나운서가 지난 13일 '봄을 닮은' 금융맨과 웨딩마치를 올렸다. 지난달 10일, 강지영은 자신의 SNS를 통해서 "오는 4월 따뜻한 봄을 닮은 사람과 결혼한다"고 알렸고 13일, 드디어 강지영은 품절녀 대열에 합류했다. 강지영의 남편은 금융계 종사자로 알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