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정치 > 조선
  • 작게
  • 원본
  • 크게

조선 관리 "태평양상 수소탄 시험, 말그대로 받아들여야"

[조글로미디어] | 발행시간: 2017.10.26일 07:27

북한 초강경 대응, 태평양서 수소탄 시험? (PG)[제작 조혜인] 합성사진


CNN, 北외무성 미국연구소 부소장 인터뷰…"리용호 말 묵살해선 안돼"

美국무부 "핵무장된 北 용납못해…美, 확실한 방어능력 보유"

(워싱턴=연합뉴스) 송수경 이해아 특파원 = 북한은 태평양 상에서 수소탄 시험을 할 수 있다고 한 것을 전세계가 '말 그대로'(literally) 받아들여야 한다고 경고했다고 CNN방송이 2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북핵 위기에 대한 대책과 관련, "완전히 준비돼 있으며, 알면 충격 받을 것"이라는 등의 초강경 발언을 쏟아낸 데 대한 맞대응 성격으로 보인다.

북한 외무성 미국연구소의 리용필 부소장은 평양에서 한 CNN과의 인터뷰에서 "지난달 리용호 외무상이 한 말을 묵살해선 안된다. 북한은 항상 말을 실행에 옮겨왔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CNN은 "리 부소장은 화가 난 표정으로 전세계를 향해 심각한 경고를 했다"고 보도했다.

앞서 리 외무상은 유엔총회 참석차 지난달 미국 뉴욕을 방문한 자리에서 '사상 최고의 초강경 대응을 고려하겠다'는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의 성명을 놓고 "아마 역대급 수소탄 시험을 태평양 상에서 하는 것으로 되지 않겠는가…그렇게 생각한다"고 언급한 바 있다.

리 부소장은 CNN 인터뷰에서 "리 외무상은 우리 최고 존엄의 뜻을 굉장히 잘 안다"며 "따라서 리 외무상의 말을 말 그대로 받아들여야 한다"고 거듭 주장했다.

그는 또 "미국은 군사옵션을 이야기하며 군사행동을 실행하고 있고, 제재를 가하면서 전방위로 우리를 압박하고 있다"며 "이러한 것이 외교로 귀결될 것이라고 생각한다면 대단히 착각하고 있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를 두고 CNN은 "렉스 틸러슨 미 국무장관이 지난 몇 달간 북미 간 외교적 채널이 여전히 열려있다고 했던 것과 달리 리 부소장은 북미 간 외교적 채널은 존재하지 않는다는 것을 암시했다"고 분석했다.

이에 대해 그레이스 최 국무부 동아시아태평양 담당 대변인은 연합뉴스에 "북한은 말과 행동으로 평화와 안보를 위협하고 있다"며 "우리는 핵무장된 북한을 용납할 수 없으며, 동맹국들에 대한 책무도 저버릴 수 없다는 점을 분명히 해왔다"고 밝혔다.

이어 "우리는 북한 정권이 선택할 수 있는 다른 길이 있다는 것을 인지하길 바란다. 경로를 바꿔 신뢰할 수 있는 협상에 복귀하느냐는 북한에 달려있다"며 "미국은 자국과 동맹국에 대해 의심할 여지가 없는 방어능력을 보유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북한, 태평양 핵실험(PG)[제작 이태호] 사진합성, 일러스트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50%
10대 0%
20대 0%
30대 14%
40대 14%
50대 21%
60대 0%
70대 0%
여성 50%
10대 0%
20대 21%
30대 21%
40대 0%
50대 0%
60대 7%
70대 0%

네티즌 의견 1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쓸데없는 똥궁리 말고
인민들 밥이나 배불리 먹여봐라 좀!
답글 (0)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8월 15일은 일본이 무조건 투항을 선포한 날

8월 15일은 일본이 무조건 투항을 선포한 날

1945년 8월 14일, 일본정부는 미국, 영국, 쏘련, 중국 등 4개 나라를 조회하고 〈포츠담 선언〉을 접수한다고 선포했다. 8월 15일, 일본 천황 히로히토는 라지오를 통해 일본이 무조건 투항한다고 정식으로 선포했다. 사진은 1945년 9월 9일 오전 9시 남경에 위치한 중

조립견 미국 부장을 향해 호되게 직설

조립견 미국 부장을 향해 호되게 직설

8월 12일, 외교부 대변인 조립견은 정례 기자회견을 사회했다. 회의에서 기자는 다음과 같이 질문했다. 미국 위생및공공봉사부 부장 에이자(阿扎)는 11일, 대만대학에서 연설을 했다. 연설에 내용을 보면 중국 공산당은 세계에 전염병에 대해 경고 및 공동 예방 할 기

이 일에서만은 ‘건망증'에 걸려선 안돼!

이 일에서만은 ‘건망증'에 걸려선 안돼!

총서기는 근일에 중요한 지시를 내려 “음식 랑비 행위를 견결히 제지”하고 “전사회적으로 랑비는 수치스럽고 절약은 영광스럽다는 분위기를 형성”할 것을 요구하고 있다. 총서기의 말은 사람들을 일깨우고 있는데 네티즌들은 이렇게 말한다. 〇식량문제는 큰일이다! 젊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email protected]
Copyright © Moyiza.kr 2000~2020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