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국제사회
  • 작게
  • 원본
  • 크게

사우디서 야니 '역사적' 공연..남녀 혼석에 여가수도 등장

[기타] | 발행시간: 2017.12.26일 08:09

세계적 크로스오버 피아니스트 야니가 지난달 30일과 1일(현지시간) 사우디아라비아 상업도시 제다에서 성공적으로 공연을 마쳤다.

사우디에서 외국 음악가의 공연이 열리는 것은 매우 드문 일이다.

2일 현지 언론들에 따르면 이번 공연은 사우디 관중의 열기가 뜨거웠을 뿐 아니라 여러모로 상징적인 장면이 연출됐다.

공연장에 입장한 사우디 관중은 야니의 연주에 열띤 환호성을 질렀다. 사우디에서 자신의 감정을 남이 보는 데서 표현하는 것은 금기의 영역이었다.

특히 이번 공연에 여성의 입장이 허용됐으나 관중석을 남녀로 구분하리라는 예상을 깨고 '혼석'(混席)이 허용됐다.

이들은 가족 단위의 관객이라는 게 현지 언론의 보도지만, 남녀가 공공장소에서 섞여 앉는 것은 사우디에선 그간 상상도 할 수 없는 일이었다.

비록 야니와 동행한 외국 공연팀이긴 하지만 무대에 여성 가수와 여성 연주자가 등장한 것도 사우디에선 파격적인 장면이었다. 이들은 모두 히잡을 쓰지 않고 무대에서 공연했다.

사우디에서 여성만을 위한 공연에 외국인 여성 가수가 무대에 선 적은 있지만, 남성 관중이 바라보는 공연에 여성 음악가가 연주하는 것은 사우디의 '대변화'를 상징하는 사건이라고 할 수 있다.

야니의 공연에 온 한 관중은 사우디 일간 사우디가제트에 "사우디에서 이런 공연이 더 열렸으면 좋겠다"면서 "우리나라의 긍정적인 변화를 보는 게 행복하고 요즘 들어 전진하는 것을 느낄 수 있다"고 말했다.

야니 역시 첫 사우디 공연을 마치고 "믿을 수 없는 밤이었다. 우리는 사우디에서 많은 '첫번째'를 오늘 밤 보았다. 사우디 관중들은 넘치는 사랑과 열정, 포용력으로 우리의 마음을 훔쳤다"고 감동을 전했다.

사우디 정부가 금기였던 대중 예술의 여러 분야에서 음악을 택한 것은 상당히 과감하다고 할 수 있다.

사우디의 종교적 사상의 근간인 엄격한 원리주의 와하비즘은 사람의 마음을 미혹하고 흥분시킨다는 이유로 대중 문화 가운데서도 특히 음악에 부정적이기 때문이다.

이런 의미에서 이번 야니의 공연은 이런 종교적 엄숙주의를 깨는 '신호탄'으로 평가된다.

사우디 정부가 음악과 같은 '즐거움'을 허용하는 흐름은 사우디의 실세인 모하마드 빈살만 왕세자가 "온건한 이슬람으로 가겠다"고 선언한 국가 비전을 실제 구현하려는 맥락으로 풀이된다.

동시에 '반부패 드라이브'와 여러 개혁 정책으로 기득권과 보수 종교계의 반발이 커지는 가운데 32세의 젊은 모하마드 빈살만 왕자가 국민의 지지를 얻어 양위 받을 차기 왕권을 견고하게 하려는 정치적 계산도 깔렸다는 분석이 나온다.

정치적 불만을 잠재우려는 전제 왕정의 '우민화' 정책이라는 비판도 있지만, 그간 사우디가 대중문화에 워낙 폐쇄적어었던 터라 이제 정상화되는 수준이라는 해석이 우세하다. 야니는 애초 3, 4일 수도 리야드에서 공연을 마치기로 했지만, 관중의 반응이 사우디 동부 다란에서 6, 7일 두 차례 더 열기로 했다.

공연 표는 이미 매진됐을 정도로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외신

출처:료녕신문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60%
10대 0%
20대 0%
30대 50%
40대 1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40%
10대 0%
20대 0%
30대 30%
40대 0%
50대 1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농촌빈곤가정에 애심물자 전달

농촌빈곤가정에 애심물자 전달

14일, 안도현부련회는 애심물자발급식을 열고 각 향진에 50만원 어치의 애심물자를 발급했다. 안도현 각 향진 부련회는 애심물자 발급사업을 참답게 틀어쥐고 해당 사업 제도에 따라 전문일군을 배치하여 물자를 안전하고 정확하게 빈곤군중에게 전달하게 된다.안도현

연길시법원 통신사기사건 심리

연길시법원 통신사기사건 심리

연길시법원으로부터 알아본 데 따르면 폭력배, 악세력 제거 전문투쟁이 시작된 이래 이들은 인민군중이 행복해하지 않고 즐거워하지 않으며 만족해하지 않는 통신사기 등 범죄에 대해 강유력한 조치를 취하고 법에 따라 중점정돈을 벌리고 있다. 5월 22일부터 5월 24일

주제교양의 실제적인 성과로 제반 사업의 시달을 추동해야

주제교양의 실제적인 성과로 제반 사업의 시달을 추동해야

13일, 성당위, 성정부는 현, 시 격주 중점사업 배치 및 사업교류 제3차 정례회의를 소집했다. 회의는 부분적 현, 시, 구의 대상건설, 빈곤해탈 난관공략, 환경보호정돈 사업의 진척 정황에 관한 회보를 청취하고 동북진흥 사업에 관한 습근평 총서기의 중요지시 정신을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