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경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세관 3년 동안 5.5억원 가치 권리 침해 화물 압수

[연변일보] | 발행시간: 2018.01.25일 08:43
[북경=신화통신] 지적재산권 침범행위를 타격하려는 취지하에 전개한 ‘청렴’행동을 통해 지난 3년간 수사 압수한 권리침해 상품 및 사건의 가치는 5억 5200만원이고 련루된 화물은 1억 2000만건에 달한다고 세관총서가 23일 대외에 공개했다.

세관총서 보도대변인 황송평은 ‘청렴’행동의 기한은 3년이고 2017년말에 결속되였는데 전국의 세관은 루계로 권리침해 상품 연 5만 8000차 수사 압수하여 세계 48개 나라와 지역의 1065개 기업의 합법적 권익을 수호하였다고 소개했다.

이 권리침해 사건에서 연 3892차수의 상품이 우리 나라 국내기업 지적재산권을 침범하고 그 가치가 1억 7600만원이며 관련 기업은 329개이다.

황송평은 다음과 같이 밝혔다. 우리 나라 세관에서는 이미 침권기업 블랙리스트 제도를 구축하고 침권기록이 있는 기업을 중점적으로 감독,통제하는 명단에 넣어 이러한 기업의 해외진출에 대한 감독관리를 강화하기로 하였다. 신용등급 관리에서 세관은 침권행위도 중요한 조절요소로 삼으며 법에 따라 침권기업의 신용등급을 낮추고 그 통관원가를 높인다. 지적재산권 범죄사건, 범죄단서 혐의에 대해 세관은 법에 따라 일률로 관련 부문에 넘겨 처리한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중국상해자동차그룹, 아프리카 시장 공식 진출

중국상해자동차그룹, 아프리카 시장 공식 진출

(흑룡강신문=하얼빈) 중국상해자동차그룹유한회사와 이집트 최대 자동차판매기업인 만수르그룹이 공동 출자한 판매회사 제막식이 17일 이집트 수도 카이로에서 개최됐다. 이는 중국자동차기업 선도기업인 상해자동차그룹의 아프리카 시장 공식 진출을 의미한다. 이집트

사천 의빈시 장녕현 지진으로 11명 사망

사천 의빈시 장녕현 지진으로 11명 사망

(흑룡강신문=하얼빈)사천 의빈(宜賓)시 정부보도사무실에 의하면 의빈 장녕(長寧)현에서 발생한 지진으로 18일 5시 20분까지 이미 11명이 숨지고 122명이 부상했습니다. 현재 식용수, 식품, 텐트, 솜이불 등 구조물자가 잇달아 재해지역에 도착하고 있습니다. 지진 발

전설적 영웅, 후회없는 충성—형사사건 흔적검증 전문가 최도식

전설적 영웅, 후회없는 충성—형사사건 흔적검증 전문가 최도식

(흑룡강신문=하얼빈)최도식이 할빈에서 인터뷰를 받고 있다. 그는 전설적인 인물이다. 하나의 탄피로 겹겹의 베일을 벗겼고 절반짜리 지문으로 진범을 확정했다. 풍부한 경험으로 여러차례 혁혁한 공을 세운 그는 중국 경찰계에서 중대하고 해결이 어려운 형사사건의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