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경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항저우 파격 인재유지... 창업 시 최고 1억위안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18.03.05일 12:51
항저우는 파격적인 인재유치 정책으로 7년 연속 '외국인재가 보는 가장 흡인력있는 10대 도시'로 선정됐다고 전강만보(钱江晚报)가 보도했다.

2017년 항저우는 인재 순유입률, 해외인재 순유입률 모두 중국 도시 중 1위를 점했다.

항저우는 외국인재를 학술능력, 기술수준, 실적공헌도 등으로 평가해 최고급인재(顶尖人才/F1类), 리더형 인재(领军人才/F2类), 우수인재(特优人才/F3), 고위층인재(高端人才/F4), 고급인재(高级人才/F5) 등으로 분류하고 있다.

항저우의 외국인재들도 중국 1선 도시들과 마찬가지로 영주권 신청, 출입국 비자, 거류증 허가, 도착비자 등에서 각종 출입국 편의정책을 적용받는다. 뿐만 아니라 투자창업프로젝트가 정부의 격려분야인 경우 20만~500만위안의 창업 지원금을 받을 수 있으며 우수한 프로젝트의 경우 최고 1억위안의 자금 지원을 받을 수도 있다.

또 창업창신원(创业创新园)을 건설해 이곳에 입주하는 기업의 프로젝트를 평가, 최고 500만위안의 창업 지원자금을 지급, 최고 300만위안의 하이테크 전문 지원금 및 세수우대정책을 제공하는 등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이밖에 우수한 외국 유학생들은 졸업 후 곧바로 취업할 수 있으며 항저우정부로부터 석사는 2만위안, 박사는 3만위안의 생활 보조금을 한번에 받게 된다.

항저우의 외국인 자녀학교도 증가하고 있다. 외국인 자녀 학교는 5년동안 2배로 증가, 2022년에 10개소로 늘어나게 되며 향후 10년 내에 세계 일류 대학교을 설립하고 5개 이상의 국내 일류 대학의 항저우 캠퍼스도 건설할 예정이다.

윤가영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71%
10대 0%
20대 4%
30대 38%
40대 29%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29%
10대 0%
20대 0%
30대 17%
40대 13%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사진=나남뉴스 배우 구혜선이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 오은영 박사를 만나 일침을 듣고 눈물을 흘려 이목을 집중시켰다. 지난 23일 채널A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 말미에는 배우 구혜선의 다음 주 출연을 알리며 예고편이 먼저 공개됐다. 영상 속 MC 이윤지는 "가수, 작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오빠가 나한테 이럴 수 있나" 유명가수, 열혈팬 노린 '17억 사기' 충격 근황

"오빠가 나한테 이럴 수 있나" 유명가수, 열혈팬 노린 '17억 사기' 충격 근황

사진=나남뉴스 17억원대 사기 혐의로 충격을 안겼던 '디셈버' 출신 가수 윤혁이 결국 6년의 실형을 선고받았다. 지난 23일 인천지법 형사15부(류호중 부장판사)는 선고 공판에서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사기 등 혐의로 구속기소된 윤혁에게 죄질이 나쁘다고 판단하

"기본적인 상도덕 지켜야" 박명수, 지역비하 논란 '피식대학' 측에 일침

"기본적인 상도덕 지켜야" 박명수, 지역비하 논란 '피식대학' 측에 일침

개그맨 박명수가 후배들이 진행하는 유튜브 '피식대학' 지역비하 관련 논란에 대해 일침을 가해 화제다. 지난 24일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 에서는 박명수가 전민기와 함께 '검색N차트' 코너를 진행했다. 해당 코너에서 전민기는 최근 있었던 '피식대학' 지역비

"지난해 10만명 방문" 김호중 구속되자 소리길 '한산'... 상가들 어쩌나?

"지난해 10만명 방문" 김호중 구속되자 소리길 '한산'... 상가들 어쩌나?

한산한 '김호중 소리길'…"구속됐으니 철거" vs "철거하면 손해"[연합뉴스] "당장 지난주만 해도 이렇게 한산하진 않았어요."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25일 오후 1시께 찾은 경북 김천시 '김호중 소리길(이하 김호중길)'은 주말을 맞았지만 관광객의 모습을 찾아보기 힘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