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국제사회
  • 작게
  • 원본
  • 크게

한국 직장인 40% ‘캥거루족’ 자인

[중국망] | 발행시간: 2018.03.07일 09:43

보도에 따르면 구인구직 매칭플랫폼 사람인(www.saramin.co.kr)이 최근 고정수입이 있는 직장인 1274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에서 응답자 중 36.7%가 자신이 경제적, 정신적으로 부모에게 의존하는 ‘캥거루족’이라고 답한 것으로 나타났다.

경제적으로 독립하지 못하는 이유에 대해 응답자 중 64%(복수응답)가 ‘월급이 적어서’라고 답했고, 그 다음은 ‘목돈 마련을 위해서’, ‘지출이 커서’, ‘빚이 있어서’, ‘풍족한 생활을 위해서’ 순이었다.

조사에서 부모에게 지원받는 부분이 ‘주거’라고 답한 응답자가 69.9%로 가장 많았고, 그 다음은 생활비, 보험비, 월세•전세비용 순인 것으로 나타났다.

경제적 지원을 받은 직장인 중 78.8%가 부모와 동거하고 있었고, 이들 가운데 60.8%는 집값을 감당할 수 없기 때문에 부모와 동거한다고 답했다.

조사에서는 또 직장인이 부모에게 지원받는 금액은 월평균 30만원(약1767위안)으로 집계됐고, 10만원(약589위안) 미만이 29.8%로 가장 많았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69%
10대 0%
20대 9%
30대 31%
40대 25%
50대 3%
60대 0%
70대 0%
여성 31%
10대 0%
20대 6%
30대 13%
40대 9%
50대 3%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리극강:다자주의와 자유무역 확고하게 수호해야

리극강:다자주의와 자유무역 확고하게 수호해야

리극강 주요 국제경제금융기구 책임자와 ‘1+6’ 원탁대화회의 진행 11월 21일,리극강이 북경 조어대국빈관에서 제4차 ‘1+6’ 원탁대화회의를 가졌다. 21일 오전, 국무원 총리 리극강이 북경 조어대 국빈관에서 세계은행 행장 데이비드 맬패스, 국제통화기금기구 총재 크

김우빈 청룡영화상 참석…투병 2년 6개월만 복귀

김우빈 청룡영화상 참석…투병 2년 6개월만 복귀

배우 김우빈이 '청룡영화상' 시상자로 참석, 비인두암 투병 이후 처음으로 공식석상에 섰다. 김우빈은 21일 인천 영종도 파라다이스시티에서 열리는 제40회 청룡영화상 시상자로 무대에 섰다. 김우빈이 공식석상에 서는 것은 2017년 비인두암 진단으로 활동을 중단한

李총리, 주요 국제경제금융기구 책임자와 "1+6"원탁대화회의 진행

李총리, 주요 국제경제금융기구 책임자와 "1+6"원탁대화회의 진행

이극강 국무원 총리가 21일 오전 베이징 조어대 국빈관에서 데이비드 맬패스 세계은행 총재, 크리스탈리나 게오르기에바 국제통화기금 총재, 알란 볼프 세계무역기구 부간사장, 가이 라이더 국제노조기구 간사장, 안겔 구리아 경제협력발전기구 사무총장, 랜덜 퀄스 금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