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연예 > 영화
  • 작게
  • 원본
  • 크게

판빙빙, 제작사 방문 모습 포착…복귀 초읽기?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19.03.15일 10:09



지난해 이중계약과 거액 탈세 혐의로 좀처럼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던 중국 톱스타

판빙빙(范冰冰)이 재기를 준비하는 듯한 움직임을 보여 대중의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11일

봉황오락(凤凰娱乐) 보도에 따르면 최근 베이징의 빌딩 부근에서 판빙빙의 모습이 포착되었다. 검은색 자가용을 타고 나타난 판빙빙은 오버 사이즈

선글라스로 얼굴 절반을 가렸고 이전보다는 많이 ‘차분’해진 모습이었지만 여전히 여배우의 포스를 풍기고 있었다.



주변을 의식한

듯 고래를 숙이고 어머니, 매니저와 한 건물 안으로 들어간 뒤 밤 11시가 되어서야 다시 나온 것으로 알려졌다.

중국 언론들이

그녀의 복귀를 예측하는 데는 두 모녀가 들어간 건물에 헝다 문화산업그룹(恒大文化产业集团)이 있기 때문이다. 이 회사는 중국의 유명 영화, 음반

제작사로 사업 초기부터 크고 작은 행사에 판빙빙이 참석하면서 이들 사이의 관계가 돈독해진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과거 판빙빙의 매니저였던 어머니 장촨메이(张传美)까지 동석해 헝다와 긴 회의를

진행한 것 역시 그녀의 복귀설에 무게가 실리는 이유다.

이를 두고 중국

네티즌들의 반응은 싸늘했다. “벌써 복귀?”, “복귀 결사반대!”, “영원히 나오지 말아라”, “더 늙기 전에 복귀해야 상업적 가치가

있겠네”라며 다소 격렬한 반응을 보였다. 일부 네티즌만이 “아직 이렇게 예쁜데..빨리 새 작품으로 만나고 싶다”, “과거 잘못은 용서하고 새롭게

시작하길 바란다”며 그녀를 응원했다. 여론이 아직 그녀에 대한 ‘분노’가 가시지 않은 상태에서 복귀가 성공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이민정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67%
10대 0%
20대 8%
30대 31%
40대 22%
50대 6%
60대 0%
70대 0%
여성 33%
10대 0%
20대 3%
30대 14%
40대 17%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응답하라 1988' 중국판 나온다, 홍콩 반환 전 배경

'응답하라 1988' 중국판 나온다, 홍콩 반환 전 배경

한국 드라마 '응답하라 1988'의 중국판이 제작된다고 14일 중국 시나연예의 보도를 인용해 TV리포트가 전했다. 매체에 따르면 '응답하라 1988'의 중국판 제작사는 텐센트로, 총 45회로 만들어진다. 6월 촬영이 시작될 예정. '응답하라 1988'은 지난 2016년 중국 아이치

NBA 골든스테이트, 5년 연속 파이널 진출!

NBA 골든스테이트, 5년 연속 파이널 진출!

골든스테이트가 NBA 역사상 두 번째로 5년 연속 파이널 진출 위업을 달성했다. 제물은 서부컨퍼런스 3번 시드 포틀랜드. 더욱 놀라운 사실은 컨퍼런스파이널 맞대결 시리즈 2~4차전 모두 17점차 이상 열세 상황에서 대역전극을 연출했다는 점이다. 백코트 에이스 스테픈

의경→마약→의식불명→특혜..탑의 우여곡절 군생

의경→마약→의식불명→특혜..탑의 우여곡절 군생

아이돌그룹 빅뱅 멤버 탑(31, 본명 최승현)의 '국방부 시계'가 오는 7월 멈춘다. 그야말로 말도 많고, 탈도 많았던 군 생활이라고 해도 될 법하다. 탑은 빅뱅 멤버로는 첫 타자로 군 생활을 시작하며 팬들에게 작별 인사를 건넸다. 탑은 2016년 11월 제348차 서울지방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