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연예 > 연예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할리우드 요정 오드리 헵번, 2차대전 중 저항 운동 참가

[연변일보] | 발행시간: 2019.04.12일 10:47



영화 '로마의 휴일'과 '티파니에서 아침을' 등을 통해 청순한 이미지로 팬들의 사랑을 받았던 할리우드 배우 오드리 헵번이 2차대전 중 거주지인 네덜란드(화란)에서 련합군을 숨겨주고 탈출을 지원하는 등 적극적인 레지스탕스(저항운동 지하활동) 역할을 했던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1993년 63세로 타계한 헵번은 생전 인터뷰를 통해 전쟁 중 네덜란드에서의 활동에 대해 잠시 언급한 적이 있으나 최근 미국의 작가 로버트 마첸이 '네덜란드 소녀: 오드리 헵번과 2차 대전'이라는 책을 통해 오드리 헵번이 레지스탕스 내에서 적극적인 역할을 했다고 밝혔다.

일간지 더타임스는 12일 마첸의 책을 소개하면서 할리우드의 아이콘이였던 오드리 헵번이 레지스탕스에서도 녀주인공이였다고 전했다.

마첸의 책에 따르면 헵번은 2차대전 기간인 1942-45년 네덜란드인 모친과 함께 펠프라는 마을에 살았으며 아른헴 전투 이후 네덜란드의 저명한 레지스탕스 지도자인 헨드릭 피세 후프트 박사 밑에서 레지스탕스 회보를 배포하고 고립된 련합군 공수부대원들을 도운 것으로 나타났다.

당시 10대 소녀로 아른헴에서 발레리나 수업을 받고 있던 오드리 헵번은 후프트 박사의 심부름을 도왔으며 레지스탕스 활동 모금을 위해 비밀모임에서 춤을 추기도 했다.

1944년 9월 련합군이 라인강 루트 확보를 위해 시도했던 대규모 공중침투 작전인 '마켓 가든'이 실패로 돌아간 후 적진에 고립된 공수부대원을 안전지대로 인도하면서 이들에게 음식과 메시지를 전달하는 역할을 맡았다.

로버트 마첸의 '오드리 헵번과 2차 대전' (더타임스)

공수부대원은 '아드리안체 판 헴스트라'(오드리 헵번의 당시 이름) 집 지하실에서 숨어지내다가 탈출했으며 오드리 헵번은 이들에게 모친이 주는 음식과 샴페인을 날랐다.

헵번은 나중에 아들인 루카 도티(49세)에게 당시 련합군 공수부대원을 돕는 것이 위험했으나 스릴(긴장감, 전률) 넘치는 것이였다고 말했다. 만약 련합군을 도운 사실이 드러날 경우 가족 모두가 처형당할 수 있었기에 한편으로 공포감에 시달리기도 했다고 오드리 헵번은 아들에게 술회한 것으로 마첸은 밝혔다.

마첸은 당시 공수부대원이 오드리 헵번의 집에 약 1주일간 머물렀으며 이후 레지스탕스의 안내로 독일군 점령지를 빠져나갔다면서 오드리 헵번은 후일 그녀가 유명 스타가 된 후 이러한 사실을 감추기를 원했다고 밝혔다.

왜냐하면 그녀의 모친이 원래는 나치 신봉자로서 부모가 1935년 뮌헨에서 나치 지도자 아돌프 히틀러를 만난 적이 있으며 이 사실이 밝혀질 경우 그녀의 경력에 영향을 받을가 우려했기 때문이었다고 전했다.



연변일보 인터넷사업부/외신종합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100%
50대 0%
60대 0%
70대 0%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연길시체육학교 U11 우승차지

연길시체육학교 U11 우승차지

지난 22일, 산동로능태산축구학교에서 펼쳐진 중국축구발전기금회 “정영”컵 청소년축구경기 U11년령단계 경기에서 연길시여가체육운동학교U11청소년축구팀(이하 연길U11축구팀)은 감독 박광수,코치 박군의 지도하에 뛰여난 기량을 발휘하여 최종 이 년령단계에서 우승

맨시티, 맨체스터 더비서 2대0 완승…승점 1차로 선두 탈환

맨시티, 맨체스터 더비서 2대0 완승…승점 1차로 선두 탈환

영국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맨체스터 시티(맨시티)가 ‘맨체스터 더비'를 승리로 장식하고 선두를 탈환했다. 맨시티는 25일 영국 맨체스터의 올드 트래퍼드에서 열린 2018-2019 프리미어리그 35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를 2대0으로 제압했다. 3

무뢰 50여일 만에 두번째 꼴 작렬

무뢰 50여일 만에 두번째 꼴 작렬

25일 새벽 2시30분경, 스페인 바르셀로나RCDE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년-2019년 프리메라리가 제34륜 셀타비고와의 홈 경기에서 무뢰가 에스파뇰에서의 두번째 꼴를 터뜨렸다. 무뢰는 이날 측면 공격수로 나서 전반 33분 선제꼴을 기록했다. 수비수 뒤를 빠르게 파고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