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연예 > 연예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할리우드 요정 오드리 헵번, 2차대전 중 저항 운동 참가

[연변일보] | 발행시간: 2019.04.12일 10:47



영화 '로마의 휴일'과 '티파니에서 아침을' 등을 통해 청순한 이미지로 팬들의 사랑을 받았던 할리우드 배우 오드리 헵번이 2차대전 중 거주지인 네덜란드(화란)에서 련합군을 숨겨주고 탈출을 지원하는 등 적극적인 레지스탕스(저항운동 지하활동) 역할을 했던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1993년 63세로 타계한 헵번은 생전 인터뷰를 통해 전쟁 중 네덜란드에서의 활동에 대해 잠시 언급한 적이 있으나 최근 미국의 작가 로버트 마첸이 '네덜란드 소녀: 오드리 헵번과 2차 대전'이라는 책을 통해 오드리 헵번이 레지스탕스 내에서 적극적인 역할을 했다고 밝혔다.

일간지 더타임스는 12일 마첸의 책을 소개하면서 할리우드의 아이콘이였던 오드리 헵번이 레지스탕스에서도 녀주인공이였다고 전했다.

마첸의 책에 따르면 헵번은 2차대전 기간인 1942-45년 네덜란드인 모친과 함께 펠프라는 마을에 살았으며 아른헴 전투 이후 네덜란드의 저명한 레지스탕스 지도자인 헨드릭 피세 후프트 박사 밑에서 레지스탕스 회보를 배포하고 고립된 련합군 공수부대원들을 도운 것으로 나타났다.

당시 10대 소녀로 아른헴에서 발레리나 수업을 받고 있던 오드리 헵번은 후프트 박사의 심부름을 도왔으며 레지스탕스 활동 모금을 위해 비밀모임에서 춤을 추기도 했다.

1944년 9월 련합군이 라인강 루트 확보를 위해 시도했던 대규모 공중침투 작전인 '마켓 가든'이 실패로 돌아간 후 적진에 고립된 공수부대원을 안전지대로 인도하면서 이들에게 음식과 메시지를 전달하는 역할을 맡았다.

로버트 마첸의 '오드리 헵번과 2차 대전' (더타임스)

공수부대원은 '아드리안체 판 헴스트라'(오드리 헵번의 당시 이름) 집 지하실에서 숨어지내다가 탈출했으며 오드리 헵번은 이들에게 모친이 주는 음식과 샴페인을 날랐다.

헵번은 나중에 아들인 루카 도티(49세)에게 당시 련합군 공수부대원을 돕는 것이 위험했으나 스릴(긴장감, 전률) 넘치는 것이였다고 말했다. 만약 련합군을 도운 사실이 드러날 경우 가족 모두가 처형당할 수 있었기에 한편으로 공포감에 시달리기도 했다고 오드리 헵번은 아들에게 술회한 것으로 마첸은 밝혔다.

마첸은 당시 공수부대원이 오드리 헵번의 집에 약 1주일간 머물렀으며 이후 레지스탕스의 안내로 독일군 점령지를 빠져나갔다면서 오드리 헵번은 후일 그녀가 유명 스타가 된 후 이러한 사실을 감추기를 원했다고 밝혔다.

왜냐하면 그녀의 모친이 원래는 나치 신봉자로서 부모가 1935년 뮌헨에서 나치 지도자 아돌프 히틀러를 만난 적이 있으며 이 사실이 밝혀질 경우 그녀의 경력에 영향을 받을가 우려했기 때문이었다고 전했다.



연변일보 인터넷사업부/외신종합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25%
10대 0%
20대 0%
30대 25%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75%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75%
50대 0%
60대 0%
70대 0%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심양시 조선족 료식업종사자들 뭉쳤다

심양시 조선족 료식업종사자들 뭉쳤다

(흑룡강신문=하얼빈) 불확실한 경제환경에서 부딪친 고민을 나누고 자원을 공유하며 발전 가능성을 탐색하기 위해 심양 료식업계 종사자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심양시조선족련의회가 주최하고 심양시조선족기업가협회, 월드옥타 심양지회, 심양시조선족청년발전촉진회,

'디지털고궁' 발표회 북경서... 디지털제품 7건 발표

'디지털고궁' 발표회 북경서... 디지털제품 7건 발표

(흑룡강신문=하얼빈) 지난 16일, ‘디지털고궁’ 발표회가 북경 고궁박물원에서 개최됐다. 고궁박물원은 ‘고궁명화기’, ‘전경고궁’, ‘완전고궁’ 등 7건의 디지털제품을 출시하여 문화유산을 디지털자원으로 전환시키고 이런 디지털자원을 둘러싸고 보호, 연구와 리용을

중국 최고의 기업 경영환경 개선 박차

중국 최고의 기업 경영환경 개선 박차

(흑룡강신문=하얼빈) 올해 중국은 국제화, 법치화, 편리화된 최고의 기업 경영환경 조성에 박차를 가해 경제의 질 높은 발전을 위한 튼튼한 토대를 마련해 왔다. 서비스 최적화로 행정심사 더욱 효률적이고 편리해져 심사 서비스의 ‘즉시 처리, 인터넷 처리, 린근에서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